•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6건

이더리움 기업연합 [Enterprise Ethereum Alliance] 경제용어사전

이더리움 기반의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표준을 정하는 단체. 컨소시엄으로 영국 석유기업 BP, 산탄데르은행, JP모건체이스,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도요타 등 글로벌 대기업, 국내 삼성SDS, KEB하나은행이, 한화시스템, SK텔레콤, LG CNS 등 500여 기업이 가입돼 있다.

원스토어 경제용어사전

2016년 이동통신 3사인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와 포털 1위 네이버가 각사의 앱장터를 통합해 만든 토종 앱장터. 구글(구글플레이)과 애플(앱스토어)을 중심으로 양강체제로 굳어진 앱유통채널 시장에서 대응하기 위한 것이었으나 성과는 그리 좋지 못했다. 2015년 통신 3사와 네이버의 앱장터 시장점유율은 모두 합쳐 12.8%였다. 하지만 2017년 원스토어 점유율은 11.6%로 더 떨어졌다. 원스토어의 실적도 나빠졌다. 2016년 216억원, ...

SA표준 [standalone] 경제용어사전

... 총회에서 5세대(5G) 이동통신 '단독(SA·standalone)' 표준 규격을 승인했다. 3GPP는 2017년 5G와 LTE(4세대 이동통신) 방식을 융합해 데이터를 전송하는 과도기 규격인 비단독(NSA) 규격을 승인하기도 했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국내 통신사들이 2019년 상반기를 목표로 준비 중인 세계 첫 5G 상용서비스는 NSA와 SA 두 표준을 모두 따른다. 전국에 촘촘히 깔려 있는 LTE망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서다. 한국과 달리 LTE망이 ...

주파수 경제용어사전

... 경매제 도입의기본 취지다. ◆'승자의 저주' 걱정하는 통신사 2018년 6월 15일로 예정된 경매에선 2019년 5G 상용화 서비스에 사용될 주파수를 분배한다. KT는 2019년 3월 세계 최초의 5G 상용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도 2019년상반기에 5G 서비스를 시작한다. 2011년(1조6615억원) 2013년(2조4289억원) 2016년(2조1106억원) 등 지난 세 차례 주파수 경매에서 정부가 거둬들인 금액(주파수 낙찰금액)은 6조2010억원에 ...

KRX300 구성종목 경제용어사전

... LG화학, LIG넥스원, LS, LS산전, NAVER, NHN엔터테인먼트, NH투자증권, NICE, OCI, POSCO, S&T모티브, SBS, SK, SKC, SK가스, SK네트웍스, SK디스커버리, SK이노베이션, SK케미칼, SK텔레콤, SK하이닉스, S-Oil, SPC삼립 ▲코스닥 고영, 다우데이타, 더블유게임즈, 동국제약, 동진쎄미켐, 디오, 로엔, 리노공업, 메디톡스, 메디포스트, 바이로메드, 바텍, 뷰웍스, 비에이치, 서부T&D, 서울반도체, 셀트리온, ...

에이브릴 경제용어사전

... 추진 중인 프로젝트만 30여 건에 달한다. SK하이닉스와는 반도체 재료인 웨이퍼의 이미지와 생산시설 관련 한국어 비정형 데이터 등을 활용해 반도체 불량률을 낮출 계획이다. 독자적인 기술로 AI 음성비서 '누구'를 선보인 SK텔레콤에도 에이브릴의 기술을 적용한다. 영어권 소비자를 겨냥한 제품에 들어가는 '두뇌'로 에이브릴을 활용할 계획이다. 정유업체인 SK이노베이션엔 미래 유가를 예측하는 시스템, SK엔카엔 중고차 가치를 자동으로 계산해주는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

AI비서 [AI voice-assistant] 경제용어사전

... '픽셀'과 AI 스피커인 '구글 홈'에 탑재됐다. 외부 협력사로는 가장 먼저 LG전자를 끌어들였다. LG전자는 2017년 3월 10일 출시하는 G6스마트 폰에 구글 어시스턴트를 적용했다.. 국내에서도 AI 비서 경쟁이 치열하다. SK텔레콤은 2016년 9월 국내 통신사 최초로 음성 인식 기반의 AI 스피커인 누구를 선보였다. 국내 1위 음원 서비스인 멜론과 연동한 음악 감상과 교통 및 날씨 정보 확인, 피자·치킨 배달 주문 등을 할 수 있다. 출시 후 지금까지 약 ...

아미카 [AMICA] 경제용어사전

... 스마트폰 스마트워치 등 각종 스마트 기기에 탑재돼 사용자와 대화를 주고받으며 가전기기 제어, 정보 검색, 일정 확인, 식당 예약 등과 같은 명령을 처리한다. 애플 시리, 구글 어시스턴트, 아마존 알렉사,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SK텔레콤 누구 등 기존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들이 선보인 가상 비서와 비슷하다. 네이버는 이들 기업과 마찬가지로 아미카를 기존 서비스나 앱(응용프로그램) 등에 적용할 수 있도록 개발자용 오픈 플랫폼(API)으로 개방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

신규 태평양 횡단 해저광케이블 [New Cross Pacific Cable System] 경제용어사전

아시아태평양과 북미 지역을 잇는 총 길이 1만4000㎞, 전송량 초당 80테라비트(1Tbps=테라비트는 1조비트)에 이르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해저케이블로 2017년 개통될 예정이다. KT를 비롯 중국 차이나모바일·차이나텔레콤·차이나유니콤, 일본 소프트뱅크, 대만 칭화텔레콤, 미국 마이크로소프트 등 5개국 7개 회사가 참여하고 있으며 KT는 컨소시엄의 의장회사로 사업을 주도하고 있다.

저전력 장거리 통신 기술 [low-power wide area network] 경제용어사전

생활 속 사물들을 유무선 네트워크로 연결하는 사물인터넷(IoT) 전용 통신 기술이다. 저전력 장거리 통신 기술은 통신 반경이 수십km로 넓고, 전력 소모가 적어 단말 배터리 수명이 수년간 유지되는 장점을 지니고 있는 기술이다. 온도, 습도, 무게, 위치 등 단순 정보를 측정해 처리하는 데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