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495건

마법공식 경제용어사전

영업이익(EBIT) 대비 기업가치(EV)가 낮고, 자본수익률(ROC·영업이익/투자자본)이 높은 20~30개 종목에 투자하는 방법이다. 미국의 전설적인 헤지펀드 투자자 조엘 그린블라트가 사용해 유명해진 기법이다. 큰 틀에서 보면 우량한 기업 주식을 싸게 사는 가치 투자 방법이다. 그린블라트가 사용한 자본수익률 산정 공식은 '법인세전이익(EBIT)/(유동자산-유동부채) (비유동자산-감가상각비)'다. 유동자산은 1년 이내에 현금으로 바꿀 수 있는 자산, ...

코스닥 벤처펀드 경제용어사전

... 종목은 577개다. 이들 종목의 시가총액을 합하면 128조원으로 코스닥시장의 46%를 차지한다. 코스닥 벤처펀드는 벤처기업 투자 비중을 강제하는 '채찍'과 소득공제, 공모주 우선배정이라는 '당근'을 함께 갖췄다. 이 펀드에 가입하는 투자자는 투자금 10%에 대해 300만원까지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코스닥 벤처펀드에는 공모형과 사모형 펀드가 있다. 각각 운용 방식에 차이가 있다. 공모형 펀드는 CB BW 등 메자닌 투자에서 제약이 있다. 공모형 펀드는 등급을 ...

주기적 감사인 지정제 경제용어사전

... 수요가 있는 기업에 대해선 모두 정부가 감사인을 결정해줬다. 감사인 선정제 어떻게 달라졌나 기업들은 전두환 정부 시절 감사인 배정제를 폐지해달라고 요구했다. 이 결과 1982년 이후 감사인 자유선임제가 단계적으로 도입됐다. 정부가 투자자 보호가 필요한 기업에 한해 감사인을 지정하는 제도는 1990년 도입됐다. 기업공개(IPO) 기업과 감리결과 조치를 받는 기업, 부채비율이 높거나 횡령 배임 등이 발생하는 등 부실 가능성이 있는 업체에는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가 ...

외화보험 경제용어사전

외화보험은 미국 달러 등 해당 외화로 보험료를 내고 보험금도 외화로 받는다. 은행의 예·적금처럼 금리연동형 보험상품의 적립금에 적용하는 공시이율은 최소 2% 후반대다. 연 1%대인 외화예금보다 높은 금리가 제공된다. 이 때문에 외화예금에서 상대적으로 금리가 높은 달러보험으로 갈아타는 투자자들도 적지 않다는 것이 보험업계의 설명이다. 추가 납입과 중도 인출이 가능한 유니버설 기능까지 더해지면서 예금과 비슷한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

사모재간접 공모펀드 경제용어사전

여러 개의 전문사모(헤지)펀드에 분산투자하는 상품. 최소가입금액이 500만원으로 운용자금이 적은 일반투자자도 헤지펀드에 간접투자할 수 있도록 한 게 특징이다. 2017년 5월 금융위원회가 공모펀드 활성화 방안 중 하나로 도입했다.

알파돔시티 프로젝트 경제용어사전

... 롯데·두산·GS건설 등 건설사 6곳(29%)이 시행사 '알파돔시티PFV'의 주요 출자자로 참여했다. 사업이 출범하자마자 2008년 금융위기를 맞아 좌초 위기에 놓였다. 부동산 경기가 얼어붙으면서 5조원에 달하는 천문학적인 사업비를 댈 투자자를 구하기 어려웠기 때문이다. 우여곡절 끝에 주거 겸 업무용 빌딩(알파리움)과 6-3, 4빌딩 건설이 시작됐지만 적자는 눈덩이처럼 불어났다. 2017년 10월 LH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알파돔시티PFV의 ...

브레이크이븐 레이트 [Breakeven Inflation Rate]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일반 국채와 인플레이션 연동 미국 국채(TIPS)간 수익률 격차를 나타내는 것으로 연방준비제도와 투자자들의 인플레이션 전망치를 가늠할 수 있는 선행지표다. 브레이크 이븐 레이트가 올랐다면 이는 채권 매매자들이 향후 물가상승률이 오를 것이라는 쪽에 베팅을 걸고 있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다. 브레이크이븐 인플레이션레이트(BEI)라고도 한다.

가상화폐공개 [initial coin offering] 경제용어사전

사업자가 블록체인 기반의 암호화폐 코인을 발행하고 이를 투자자들에게 판매해 자금을 확보하는 방식이다. 코인이 가상화폐 거래소에 상장되면 투자자들은 이를 사고 팔아 수익을 낼 수 있다. 투자금을 현금이 아니라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등의 가상화폐로 받기 때문에 국경에 상관없이 전세계 누구나 투자할 수 있다. 암호화폐 상장에 성공하고, 거래가 활성화할 경우 높은 투자 실적을 기대할 수 있다. 반면 투자 리스크가 매우 큰 상품이라는 속성도 갖고 있다. 암호화폐 ...

목표전환형펀드 경제용어사전

국내외 주식에 투자해 사전에 약속한 목표 수익을 거두면 투자자의 특별한 추가 의사표시 없이 편입 주식을 처분하고 채권으로 전환해 만기까지 안정적인 수익을 올리는 상품. 보통 연 5~7%의 수익을 올리는 것을 목표로 한다. 통상 짧은 기간에 약간의 이익을 본 뒤 주식투자에서 빠져나오려는 투자자들이 가입한다. 목표전환형 펀드는 주가 상승기였던 2011년에도 대거 출시됐는데, 이후 '박스권 장세'가 이어지면서 목표 수익률을 채울 때까지 최대 6년이 걸리기도 ...

코데즈 룰 경제용어사전

유통주식 수가 10만 주 미만이거나, 총 발행주식 수의 2%(유가증권시장은 1%) 미만인 종목의 거래를 정지시키는 제도. 2016년 3월 유통주식 수가 너무 적어 주가가 급등락하는 바람에 개인 투자자들이 큰 피해를 봤던 코데즈컴바인 사태를 계기로 도입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