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43건

프렉시트 [Frexit] 경제용어사전

프랑스의 EU 탈퇴를 말한다. 2017년 프랑스 대선 (4월23일 1차투표, 5월7일 결선투표) 후보였던 마린 르펜 극우정당 국민전선(FN)당수가 내건 공약중 하나 였다. 2016년 6월 영국에서 투표를 통해 브렉시트가 현실화되었듯이 르펜이 대통령으로 당선되었을 경우 세계금융시장을 요동시킬 블랙스완이 될 것이라는 우려가 많았다. 하지만 르펜 당수는 대선 결선에서 패배한 직후 국민전선의 프렉시트 공약을 곧바로 폐기 했다.

가중다수결 [加重多數] [qualified majority voting] [qual] 경제용어사전

... 각각 다르게 배정된 표를 합산하여 가결여부를 결정하는 방식이다. 1987년 7월1일 발효된 단일유접의정서(SEA)에 따라 의사결정 속도가 느리고 복잡한 만장일치제를 대체하기 위하여 도입되었다. 이 방식으로 결정을 내리려면 총 투표수의 과반수(50%이상)를 필요로 한다. 회원국들이 기권을 하는 경우에는 과반수에 미치지 못해 결정을 할 수 없게 되는 것이다. 그러나 가중다수결제도하에서도 논란이 되는 사안에 대해서는 해당국이 투표를 포기함으로 종종 결정이 지연되는 ...

구글 트렌드 [Google Trends] 경제용어사전

... 평가가 한데 섞여 있지만 격차나 지속성 등을 살펴볼 때 트럼프가 클린턴에 비해 유리한 흐름을 가져왔다는 측면에서 구글 트렌드가 트럼프의 승리를 점쳤다는 말이 나오기도 한다. 구글 트렌드는 2016년 6월 영국에서 치러진 브렉시트 투표에서도 위력을 발휘했다. 당시 데이비드 캐머런 정부는 전화 여론조사 결과만 믿고 브렉시트가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영국 언론들도 여론조사를 근거로 유럽연합(EU) 잔류에 힘을 실었다. 반면 구글 트렌드에 기반을 둔 빅데이터 분석에서는 ...

중위투표자 정리와 콩도르세의 역설 [median voter theorem] 경제용어사전

주민의 선호가 다른 다수의 대안적 정책이 존재할 때 두 정당은 과반수의 득표를 위해 극단적인 사업보다는 주민의 중간 수준 선호사업에 맞춘 정강정책을 제시하게 되는 현상. 중위투표자는 선호 분포에서 정확히 한가운데에 있는 유권자를 의미한다.

코커스·프라이머리 [caucus·primary] 경제용어사전

민주당과 공화당은 각각 전당대회에서 대통령 후보를 뽑을 대의원을 코커스(caucus, 당원대회)와 프라이머리(primary, 예비선거)를 통해 선출한다. 두 방식의 가장 큰 차이는 투표 자격이다. 코커스는 당이 주관하고 당원만 참가하는 반면 프라이머리는 일반인도 신청하면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해당 주(州)당국이 주관한다. 대의원 선출 방식도 다르다. 코커스는 당원이 토론을 벌인 뒤 공개적으로 지지할 대의원을 뽑는다. 반면 프라이머리는 각 선거구에서 ...

밀레니얼 세대 [Millenial Generation] [Mill] 경제용어사전

... 나타났다”고 말했다. 밀레니얼 세대는 정치에 무관심한 듯 보이지만 부당하다고 느끼는 일에는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낸다. SNS를 타고 급속히 확산한 '미투'(#MeToo·성폭력 고발)와 '미넥스트'(#MeNext·총기규제 촉구) 시위가 대표적이다. 경기 침체에 빠진 유럽의 밀레니얼 세대는 투표권도 적극적으로 행사하기 시작했다. 가디언에 따르면 2017년 보수당에 참패를 안긴 영국 총선에서 35세 이하 청년층 투표율은 2년 전 선거보다 12%포인트 급증했다.

노르웨이정부연기금 [Government Pension Fund Global] 경제용어사전

노르웨이가 운영하고 있는 세계최대의 국부펀드. 2019년 말 현재 자산규모가 1조1500억달러(약 1340조원)에 해당한다. 정부가 100%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노르웨이 중앙은행의 투자관리부문(NBIM)이 운영을 맡고 있다. 세계최대의 국부펀드이다 보니 GPEG의 투자전략 변화는 국내외 자본시장에 커다란 영향을 미치고 있다. 노르웨이 국부펀드는 세계 74개국에서 9000여 개 기업에 투자하고 있다. 글로벌 상장 기업 주식의 1.5%가량을 보유하...

스포츠토토 경제용어사전

2001년 국내에 첫선을 보인 체육진흥투표권(체육복표)의 명칭이다. 축구, 농구, 야구 등 경기 결과를 예측하고 결과에 따라 순위별로 환급금을 받는다. 초대 사업자는 한국타이거풀스다. 2003년 오리온이 제2기 수탁사업자로 선정돼 사업을 맡아왔지만 대형 비리가 터지면서 사업권을 박탈당했다. 이후 웹케시컨소시엄이 팬택씨앤아이, 삼천리, 유진기업 등을 제치고 제3기 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콩도르세 역설 [Condorcet's paradox] 경제용어사전

프랑스 대혁명시대의 정치가이자 수학자인 콩도르세가 다수결이 만능이 아니라는 점을 입증하려 한 논리다. ' 투표의 역설 (voting paradox)'이라고도 불리는 콩도르세의 역설은 최다득표제가 유권자의 선호도를 정확히 반영하지 못하는 현상을 일컫는다. 한 유권자가 A를 B보다 선호하고(A>B), B를 C보다 선호할 경우(B>C), A를 C보다 좋아해야 한다(A>C). 하지만 최다득표제하에서는 이 같은 선호 이행성에 위배되는 결과(C>A)가 나올 ...

보르다 투표 경제용어사전

... 후보에게 순위를 매겨 점수를 부여토록 했다. 예를 들어 1위는 10점, 2위는 9점을 주는 식이다. 1위를 많이 획득한 사람의 점수가 높은 것은 분명하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MVP를 선정할 때 이 방식이 적용된다. 투표권이 있는 기자들은 1등부터 10등까지 순위를 매긴다. 1등에겐 14점, 2등에겐 9점, 3등에겐 8점, 4등에겐 7점을 주며 10등에겐 1점을 부여한다. 최고 총점자가 MVP를 받는다. 하지만 이 경우 1등 수가 적어도 MVP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