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6 / 6건

우나수르 [UNASUR] 경제용어사전

... 등이 주도해 만들었다. 한때 남미 12개국이 모두 가입했었지만, 2019년 5월3일 현재는 베네수엘라와 볼리비아, 우루과이,가이아나, 수리남 등 사실상 5개국만 남아 있는 반쪽자리로 전락했다. 국제사회에선 이를 대체할 남미연합으로 프로수르를 주목하고 있다. 프로수르는 우나수르에서 탈퇴한 브라질, 콜롬비아, 칠레,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페루, 에콰도르 등 7개 국가가 주축이 돼 세운 모임이다.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친미' 등을 표방하고 있다.

프로수르 [Prosur] 경제용어사전

이르면 2019년 상반기에 결성된 친미 우파 동맹을 말한다. 좌파 남미국가연합인 우나수르(Unasur)에 대항해 결성된 것으로 우나수르에서 탈퇴한 브라질, 콜롬비아, 칠레,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페루, 에콰도르 등 7개 국가가 주축이다.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친미' 등을 표방하고 있다. 이들 국가는 친미외교노선과 친시장 경제정책을 표방한다. 그간 남미에서는 아르헨티나의 페로니즘으로 대표되는 좌파 포퓰리즘 정권들이 오랜 기간 대세를 이뤘다. ...

메르코수르 [Mercosur] 경제용어사전

브라질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파라과이 등 남미 4개국 경제 공동체. 남미국가 간 무역장벽을 없애기 위해 1995년 창설됐으며 2012년 베네수엘라가 정식 가입해 정회원국이 5개국으로 늘었다가 2017년 8월 5일(현지시간) 브라질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파라과이 창립회원국이 베네수엘라에 대해 민주주의가 복구될 때까지 회원자격을 정지한다고 결정함으로써 4개국으로 다시 줄게 됐다. 메르코수르는 남미 전체 면적의 62%, 인구의 70%, GDP의 80%(약 ...

핑크 타이드 [Pink Tide] 경제용어사전

좌파 1990년대 말부터 2014년 11월까지 남미 12개국 중 파라과이와 콜롬비아를 제외한 10개국에서 온건한 사회주의를 내세운 중도 좌파가 정권을 잡은 현상을 말한다. 핑크타이드의 인기는 오일머니를 기반으로 한 재분배 정책에 기인한 것이다. `핑크 타이드'라고 이름 붙인 것은 공산주의 물결을 뜻하는 단어인 레드 타이드(Red Tide)와 구분하기 위하서다. 하지만 이후 석유 및 원자재 가격 하락에 따른 경제 위기, 지도자들의 부패 등으로 중남미 ...

남미공동시장 경제용어사전

남아메리카 지역의 무역 자유화와 관세동맹 을 목표로 결성된 경제공동체 . 회원국은 아르헨티나, 브라질, 파라과이, 우루과이 등 4개국이며 준회원국으로는 칠레와 볼리비아, 페루, 베네수엘라, 콜롬비아, 에콰도르 등이 참가하고 있다. 1991년 4개국 정상들이 남미공동시장을 결정키로 합의했고 95년 1월1일부터 모든 관세를 철폐했다. 대외 공동관세제도를 채택하여 관세동맹의 형태를 띠고 있으나 일정기간 예외품목 규정을 두고 있어 자유무역 지역과 ...

ALADI [Asociacion Latinoamericana de Integracion] 경제용어사전

라틴 아메리카 통합연합. 1981년 3월에 설립되었다. 가맹국은 LAFTA와 같이 아르헨티나, 브라질, 칠레, 파라과이, 페루, 우루과이, 멕시코, 콜롬비아, 에콰도르, 베네수엘라, 볼리비아 11개국이다. LAFTA는 다국간 교섭에 의한 관세의 일괄 인하와 12년 이내의 자유무역 지대화를 지향했으나 역내의 공업선진국에 지나치게 유리하다고 하는 중소국의 불만이 고조되었기 때문에 ALADI에서는 2국간 교섭을 인정하고 또 역내 후진국에 대한 특별조치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