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41-150 / 615건

인증제도 경제용어사전

인증은 제품과 서비스 등이 특정 요건을 충족시켰는지를 정부가 정한 시험기관이 보증하는 제도다. 전기용품 안전 인증 등 국민의 안전, 보건 등과 관련한 의무 인증은 반드시 취득해야 한다. 반면 신기술 인증 등 임의 인증은 강제성이 없다. 하지만 취득하면 공공 조달시장에서 우선구매 대상에 포함되는 등 혜택을 준다.

공공기여금 경제용어사전

사업자가 토지를 개발할 때 용적률 등 규제를 완화해준 지방자치단체에 기부하는 돈. 개발에 따른 이익의 일정 부분을 공공에 돌려주는 제도다. 현금 외에 현물 기부도 가능하다. 서울시는 개발에 따른 토지가치 상승분의 20~48%를 공공기여 기준으로 정하고 있다.

독립투자자문업 [independent financial adviser] 경제용어사전

... 자본금과 상법상 법인 형태를 갖추면 1인 사업자도 투자자문사로 활동할 수 있게 하는 게 골자다. IFA는 특정 금융회사에 소속되지 않은 채 중립적 위치에서 금융상품 투자를 자문하면서 고객에게 수수료를 받는다. IFA가 등장하면 은행·증권사에 종속된 상품별 판매·유통 칸막이를 없애 금융시장을 활성화시키는 계기가 될 수 있다. IFA의 상담을 받으면 소비자는 판매 증권사의 창구를 거치지 않고도 자신에게 맞는 ISA 편입 상품을 직접 고를 수 있다.

매입자 납부 특례 경제용어사전

판매자(매출자)가 아닌 구매자(매입자)가 부가세를 직접 납부하게 하는 제도. 부가세 탈루를 막기 위해 정부가 탈루가 빈번한 금(金)스크랩, 동(銅)스크랩 등 일부 품목 거래에 한해 2008년 도입해 시행하고 있다.

하드웨어 스타트업 [hardware start-up] 경제용어사전

첨단 제품을 생산·판매하는 제조업 기반의 신생 사업체. 이들은 전통 제조업에 기반을 두고 있긴 하지만 제품에 아이디어와 혁신이 담긴 소프트웨어를 무기로 차별화하고 있다. 2014년 1월 구글이 인수한 온도 조절 장치업체 네스트를 그리고 같은 해 3월 페이스북이 인수한 증강현실 헤드셋 제작업체오큘러스 리프트, 같은 해 5월 애플이 인수한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및 헤드폰 제작, 판매 업체 비츠 등이 이에 속한다.

유전자치료제 [gene medicine] 경제용어사전

... 부가가치가 높아 미국 영국 프랑스 등 선진국뿐 아니라 중국까지 치료제 개발에 나서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코오롱생명과학이 2017년 7월 10일국내최초의 유전자치료제이자 세계 최초의 유전자 골관절염 치료제인 인보사케이주(인보사)에 대한 판매허가를 얻고 2017년 9월께 출시됐다. 그러나 인보사는 세포조직을 빨리 증식하도록 돕는 형질전환세포(TC)에 관절세포가 아닌 신장세포를 사용한 사실이 2019년 3월 미국에서 밝혀지면서 식품의약안전처(식약처는)는 2019년 3월 31일 ...

신의료기술평가 경제용어사전

새로운 의료기술의 안전성과 유효성 등을 평가하기 위한 제도로 2007년 도입됐다. 의사 변호사 등 20명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보건복지부)는 최대 280일 동안 임상 논문을 분석해 판매허가 여부를 정한다. 심사위원들이 신기술을 이해하지 못하면 통과 자체가 어려운 구조다. 식약처가 기기의 안전성과 유효성 등을 평가해 판매허가를 했더라도 평가위원회를 통과하지 못하는 사례가 많다. 연간 250건 안팎의 신의료기술평가에서 심사를 통과하는 것은 100건 정도로 ...

선박평형수처리장치 [Ballast Water Treatment System] 경제용어사전

... 선박평형수관리협약(International Convention for the Control and Management of Ship''''s Ballast Water and Sediments)를 채택하여 BWTS의 장착을 의무화 하였다. 세계에서 개발 및 판매되고 있는 BWTS의 기술적인 방식은 크게 자외선조사, 전기분해, 오존분사 방식으로 대표되는 3가지 방식으로 나뉘며 이 외에 플라즈마, 하이브리드 등 새로운 방식의 BWTS가 가세하고 있다.

불완전판매 위험지수 경제용어사전

불완전판매 위험지수는 불완전판매 위험요소를 판매회사·금융투자상품·투자자·판매방법 등 11개 기준으로 세분화해 점수화한 것으로 금융감독원이 개발했다. 금융감독원은 이 지수를 활용해 약 200만개의 개인투자자 계좌를 분석하고 있다. 예컨대, 고위험 투자 상품을 살 수 없는 투자자 등급인데도 해당 상품을 구입한 계좌가 발견되면 ''해당 투자자가 증권사로부터 충분히 설명을 들었는지'' ''투자부적합 확인서를 제대로 작성했는지'' 등을 점검한다.

P2P 대출 [Peer-to-peer lending] 경제용어사전

인터넷을 통해 개인투자자와 대출신청자를 연결해주는 서비스. 중개업체는 투자자들로 부터 모은 돈을 기반으로 돈이 필요한 사람에게 대출을 해 준다. 별도의 영업점이 없고 머신러닝 등 첨단 알고리즘으로 대출 부도 리스크를 관리해 4~6등급 신 용등급자에게도 4.5~18% 정도의 '중금리'로 대출을 해 준다. 보통 중개업체가 자기자본으로 먼저 대출을 한 뒤 투자자를 모으는 방식을 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