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01-210 / 616건

페이-퍼-게이즈 [pay-per-gaze] 경제용어사전

... 사람들이 정확히 광고를 본 횟수만큼 광고료를 낼 수 있게 된다. 표정까지 분석하기 때문에 심지어 ''광고에 대해 갖는 감정''까지도 광고료 정산에 이용할 수 있다. 정보기술 (IT) 전문매체 BGR은 "구글이 사용자들의 감정을 수집해 판매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수많은 구글 글라스 사용자에게서 모은 정보를 구글이 가공해 판매할 경우 광고업계는 빅 데이터 혁명에 직면하게 될 전망이다. 이 기술은 인터넷 광고에서 클릭한 횟수만큼 광고료를 내는 ''페이-퍼-클릭'' ...

펀드 50%룰 경제용어사전

증권사 은행 보험사 등 금융회사들이 계열 자산운용사와의 거래 비중을 50% 이하로 유지하도록 제한하는 금융투자업 규정상 규제. 지난 4월23일 시행됐으며, 연간 신규 펀드 판매액을 기준으로 따진다. 대형 판매사들이 계열사 상품을 집중적으로 판매해 펀드 시장을 왜곡시킨다는 지적에 따라 도입됐다.

매매주택 연출가 경제용어사전

가구 재배치 및 화분 배치 등을 통해 주택을 조금 더 높은 가격에 판매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직업

카드슈랑스 경제용어사전

카드사가 보험사와 제휴해 보험을 판매하는 영업방식을 일컫는 말로 카드(card)와 보험(insurance)의 합성어이다. 카드사는 보험상품을 팔아 수수료를 벌 수 있고, 보험사는 설계사에만 의존하지 않고 새로운 판매채널을 갖게 되는 장점이 있으며 1990년대부터 시작됐다. 대형사에 비해 설계사 조직이 약한 중소형 보험사들이 카드슈랑스를 적극적으로 활용해왔다.

카드슈랑스 25%룰 경제용어사전

한 카드사의 보험상품 판매량에서 특정 보험사가 차지하는 비중이 25%를 넘지 못하도록 제한하는 내용이다. 대형 보험사들이 카드슈랑스 를 통한 상품 판매를 독점하는 것을 막고 중소형사들의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것이다. 또 카드사들의 계열 보험사 상품 판매를 밀어주는 편법과 쏠림을 막겠다는 좋은 취지다. 정부가 시범실시를 거쳐 2014년부터 본격 적용할 예정이다.

절충교역 [offset orders] 경제용어사전

무기를 판매하는 국가가 수입하는 국가에 기술이전 및 부품 발주 등 반대급부를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무기 수입으로 인한 자국 방위산업의 잠재적 손해 보상 성격으로 도입됐다. 대부분의 국제 무기거래에서 통용되며 130여 개국에서 제도화됐다. 우리나라에서는 1982년 시행됐다. 하지만 2018년 6월 26일 방위사업청은 방산기술 획득에 집중했던 외국 무기 구매 제도를 국내 방위산업 육성과 방산부품 수출을 확대하는 방향으로 바꾸기로 하고 명칭을 산업...

우수인증설계사제도 [certified insurance consultant] 경제용어사전

보험상품의 완전판매와 건전한 모집질서 정착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제도. 생명보험과 손해보험 설계사들의 근속기간, 계약유지율, 완전판매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인증을 부여한다. 2008년 금융감독원의 지원으로 도입됐다. 불완전 판매를 예방하고 설계사에 대한 사기를 진작시키는 효과가 있다. 인증 자격의 유효기간은 1년이고, 해당 기간 동안 인증서 발급 및 인증로고 사용권(명함·가입설계서 등)이 부여된다.

부판대리점 경제용어사전

부판은 '부분적으로 판매한다'는 뜻이다. 과거 '기름' '가스' 등의 간판을 내걸고 소규모로 연료를 공급받아 판매하던 동네 가게를 '부판점'이라 불렀다. 부판대리점은 여기서 유래된 이름으로 정유업계에서는 정유업체(SK에너지 등), 직영대리점(STX에너지 등), 수입업체(남해화학 등)로부터 기름을 공급받아 일반 주유소에 기름을 유통하는 중간 판매상을 지칭하는 말이다. 다양한 곳에서 기름을 납품받기 때문에 공급가격이 비교적 싼 편이다.

완전경쟁시장 [perfect competitive market] 경제용어사전

모든 기업이 동질적인 재화를 생산하는 시장을 말한다. 재화의 품질뿐만 아니라 판매조건, 기타 서비스 등 모든 것이 동일하다. 따라서 소비자가 특정 생산자를 특별히 선호하지 않는다. 그리고 다수의 소비자와 생산자가 시장 내에 존재하여 소비자와 생산자 모두 가격에 영향력을 행사할 수 없는 가격수용자(price taker)이다. 경제주체들이 가격 등 시장에 관한 완전한 정보를 보유하고 있으며 진입과 퇴출이 자유롭다. 시장 내에 기업들은 가격수용자로 행동하여 ...

펀드판매 50%룰 경제용어사전

은행·증권·보험사 등의 금융사가 계열 운용사 펀드를 연간 신규 펀드 판매액의 50% 이내로만 판매할 수 있도록 한 규정. 금융위원회 가 금융투자업 규정 일부를 개정함에 따라 2013년 4월 23일부터 적용돼었다. 다만 단기금융상품 인 머니마켓펀드 (MMF)와 전문투자자 가 운용하는 사모펀드 는 비율 규제 대상에서 제외한다. 자산운용사가 계열사인 증권회사 에 펀드의 매매주문을 위탁할 수 있는 한도도 연간 총 위탁금액의 50%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