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100건

선밸리 콘퍼런스 [Allen & Company Sun Valley Conference] 경제용어사전

... IT와 미디어, 정계 등 각 분야 유명인사 300여명이 휴가를 겸해 참석하는 비공개 행사다. 참석자들은 다양한 강연을 듣고 비즈니스 미팅도 한다. 행사에는 거물급 인사들이 대거 참여한다. 2016년 행사엔 IT업계에서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CEO, 잭 도시 트위터 CEO,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 팀 암스트롱 AOL(아메리카온라인) CEO, 히라이 가즈오 소니 CEO 등이 참석했다. 미디어업계에선 로버트 아이거 ...

위제너레이션 [WE generation] 경제용어사전

10~20대에 해당하는 가장 젊은 소비자 그룹. 이들은 어려서부터 페이스북과 같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사용하고, 음악을 다운로드해서 듣고, 스마트폰으로 문자를 보내고, 유튜브 동영상을 시청하면서 자라온 세대다. 이들은 대량생산된 제품보다는 고가의 수제 맥주, 고급 커피, 유기농 식품 등 개인의 독특하고 섬세한 취향을 반영하는 제품에 관심을 보인다. 위제너레이션을 다룬 책 《제너레이션 위(Generation WE)》의 저자인 그린버그와 웨버(2008)는 ...

데미스 하사비스 [Demis Hassabis] 경제용어사전

... 사실을 밝혀냈다. 박사학위를 받은 이듬해인 2010년 하사비스는 딥마인드를 창업하고 본격적인 인공지능 개발에 나섰다. 딥마인드는 창업 4년 만인 2014년 구글에 팔렸다. 매각 가격은 4억유로(약 5300억원). 당시 구글뿐만 아니라 페이스북 등도 딥마인드를 탐냈다. 하사비스의 천재성 때문이었다. 딥러닝 등 인공지능에 조예가 깊은 엔지니어는 세계를 통틀어 수십명에 불과하다. 그는 2016년 3월 11일 대전 유성 KAIST에서 열린 강연회에서 바둑 최고수인 이세돌 9단을 ...

니프티 나인 [nifty nine] 경제용어사전

2015년 미국 투자자들의 자금이 몰린 9개 우량주를 말한다. 페이스북 아마존 넷플릭스 구글 등 정보기술(IT) 대장주 4개에 마이크로소프트(MS), 세일즈포스, 이베이, 스타벅스, 프라이스라인 등 5개 종목을 더한 것이다. 미국 증시를 대표한 S&P500지수가 2.2% 떨어진 2015년 9개 종목은 전부 60% 이상 주가가 급등했다. "니프티 나인"이란 용어는 2016년 1월 4일 파이낸셜타임스(FT)가 4일 보도한 기사에서 처음 쓴 용어로 FT가 ...

머신 러닝 [Machine learing] 경제용어사전

... 빠르게 발전하면서 머신 러닝을 구현하기 위한 방대한 데이터 수집 및 분석이 효과적으로 이뤄질 수 있게 됐다. 구글은 자체적으로 머신러닝 기술에 대한 투자를 늘리고 있는데 이어 2014년에는 머신러닝 전문기업인 딥마인드를 인수했고 페이스북 역시 '팬더'라는 프로젝트를 통해 사진 속 인물들의 성별·외모·표정 등을 인식하고 구분할 수 있는 머신 러닝 기술을 연구하고 있다. 또한 야후(Yahoo)도 2013년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주로 활용하는 사진분석 기업 룩플로우(LookFlow)를 ...

하드웨어 스타트업 [hardware start-up] 경제용어사전

첨단 제품을 생산·판매하는 제조업 기반의 신생 사업체. 이들은 전통 제조업에 기반을 두고 있긴 하지만 제품에 아이디어와 혁신이 담긴 소프트웨어를 무기로 차별화하고 있다. 2014년 1월 구글이 인수한 온도 조절 장치업체 네스트를 그리고 같은 해 3월 페이스북이 인수한 증강현실 헤드셋 제작업체오큘러스 리프트, 같은 해 5월 애플이 인수한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및 헤드폰 제작, 판매 업체 비츠 등이 이에 속한다.

렌딩클럽 [Lending Club] 경제용어사전

온라인 경매 업체인 이베이(eBay)의 창업자이기도 한 피에르 오미디야르가 설립한 P2P대출 업체. 돈이 필요한 사람과 여유 자금을 굴리고 싶은 사람을 연결해 준다. 2007년 페이스북의 앱으로 출발했다. 당시 오미디야르는 “은행권의 고금리에 위화감을 느끼고 인터넷을 이용하고자 하는 새로운 수요를 위해 저리 융자를 고안해 냈다”고 밝혔다.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대출이 필요하면 렌딩클럽 홈페이지에 들어가 신청서를 작성한다. 렌딩클럽은 이 중 10% ...

웹-스케일 IT [Web Scale-IT] 경제용어사전

구글·페이스북·아마존 같은 거대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들이 가진 역량을 일반 기업 내 IT 환경에서 구현하는 것을 말한다. 대표적인 예가 페이스북이다. 페이스북은 2011년 '최소 비용으로 효율적인 컴퓨팅 인프라를 구축한다'는 목표 아래 '오픈 컴퓨터 프로젝트(OCP)'에 나섰다. 소프트웨어가 생명인 기업이 자사의 서버 디자인을 개방한 것이다. 이렇게 되면 전통적인 기업의 IT 솔루션이나 응용 프로그램들이 클라우드로 전환될 것으로 보인다.

지능형 메모리 반도체 [processor-in-memory] 경제용어사전

D램 메모리에 연산이 가능한 프로세서 기능을 더한 미래형 반도체다. 기존엔 프로세서와 메모리 기능이 완전히 분리돼 둘 사이에 정보가 오가는 과정에서 병목 현상이 잦았다. PIM을 활용하면 메인 프로세서에 연산 작업이 몰려 과부하가 생기는 일이 없어지고, 프로세서와 메모리 간 정보 병목현상이 사라져 처리 속도도 빨라진다

인스타그램 [Instargram] 경제용어사전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같은 소셜네트워킹서비스(SNS)에서 사진을 공유할 수 있는 네트워킹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