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41-50 / 60건

모바일 웹 표준화 경제용어사전

... 표준화하는 것이다. 이동 단말기 가 유선인터넷의 웹사이트를 완벽하게 볼 수 있게 될 경우 이를 증명하기 위해 "모바일 OK"인증마크를 부여한다. 우리나라에서 모바일 웹 표준화는 2006년 3월 설립된 모바일 웹 2.0 포럼이 주도하고 있다. 해외에서는 웹 국제 표준화 단체인 월드 와이드 웹 컨소시엄 ( W3C )이 ''모바일 웹 이니셔티브(MWI)'' 그룹을 만들어 유무선간 웹사이트 연동을 위한 ''모바일 OK'' 인증을 확대하고 있다.

보아오 포럼 [Boao Forum for Asia] 경제용어사전

아시아 국가 간의 협력을 통한 경제발전을 도모할 목적으로 2001년 중국과 한국, 일본, 호주 등 26개국이 회원국으로 참여해 창설한 비정부ㆍ비영리 포럼이다. 이후 2006년에 이스라엘과 뉴질랜드가, 2016년에는 몰디브가 합류해 회원국이 29개국으로 늘어났다. 매년 4월 중국 하이난다오(海南島) 충하이시 보아오에서 개최되는 중국판 '' 다보스 포럼 ''으로 불린다. 1998년 피델 라모스 전 필리핀 대통령과 밥 호크 호주 총리, 호소카와 모리히로(細川護熙) ...

글로벌 고성장 기업 [global growth companies] 경제용어사전

2007년 중국 다례에서 개최된 세계경제포럼(WEF)에서 사용된 용어로 비즈니스 모델, 성장 경력, 리더십, 시장창출 능력 등에서 세계경제의 선도기업이 될 잠재력을 지닌 기업을 말한다. 세계경제포럼의 용어 정의에 따르면 GGC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연간 성장률 이 15% 이상을 기록하고 연간 매출액 은 1억~50억 달러에 달해야한다. 세계경제포럼은 중국의 뉴소프트 그룹, 인도의 프라즈 인더스트리, 레바논의 MDS 홀딩스, 인도의 YES은행, ...

네트워크준비지수 [Networked Readiness Index] 경제용어사전

... 위해 IT를 활용하는 종합지수로서 시장, 정치, 규제 및 인프라 등 IT를 위한 제반환경, 개인, 기업, 정부가 IT의 수혜를 누릴 수 있는 준비도, 최신정보통신 기술 활용 정도 등 3개 부분으로 구성된다. 이 지수는 세계경제포럼 (WEF)이 유럽경영대학원((INSEAD)과 공동으로 2001년부터 세계 130여개국의 개인, 정부, 기업의 정보기술 발전도와 경쟁력을 종합 측정해 발표한다. 한국은 2008년 9위에서 2009년 11위, 2010년 15위로 2년 ...

차임 [CHIME] 경제용어사전

... 중동이 포함된 것. 차임은 특히 전 세계 인구의 60%가량을 차지하는 노동력과 높은 교육 수준의 중산층 을 무기로 세계 시장의 주역으로 떠오르고 있다. 경제 전문지인 아시아벤처캐피털저널(AVCJ)에 따르면 차임이라는 개념은 2006년 열린 ''아시아 사모펀드 포럼''에서 처음 소개됐다. 인도 PTI통신은 2007년 3월15일 차임은 브릭스보다 상대적으로 지리적인 연속성이나 경제적인 응집력이 더 뛰어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불안한 중산층 [Anxious Middle] 경제용어사전

세계 경제의 축이 중국 인도와 같은 개도국으로 이동하면서, 미국의 중산층 이 일자리를 잃는 등 불안이 가중되고 있는 현상으로 2007년 다보스포럼 에서 제기됐다.

메가시티 리포트 [Mega-City Report] 경제용어사전

독일의 지멘스가 전 세계 25개의 메가시티(Mega City, 거대 인구 밀집 도시)를 대상으로 심층 조사한 보고서로 2007년 1월 다보스 포럼 에서 발표했다. 도시계획 수립시 환경이슈가 가장 중요한 변수이지만 메가시티에서는 도시 인프라 구축이 환경에 대한 이슈보다 우선 시 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으며 공기 오염이 환경의 주된 이슈라고 지적한다. 또한 에너지, 물, 교통, 의료 등의 도시 인프라 구축에 민간 기업이 중요한 역할을 담당해야 ...

ITU 텔레콤 월드 [ITU Telecom World] 경제용어사전

UN산하 전문기구인 국제전기통신연합(ITU, International Telecom Union)이 4년마다 주관하는 세계 최대의 정보통신 전시회 및 포럼으로 1971년에 시작됐다. 그 규모와 영향력에서 정보통신 올림픽으로 통한다. ITU텔레콤 월드는 전시 행사외에도 각국의 정보통신 담당 각료와 정책 당국자, 세계적인 기업의 CEO(최고경영책임자), 업계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인다는 점에서 의미를 갖는다.

인도-브라질-남아공 정상 대화포럼 [India, Brazil, South Africa forum] 경제용어사전

IBSA는 지난 2003년 3개국간 협력을 강화한다는 것을 명분을 내세운 포럼 형식으로 출범한 것으로 인도, 브라질, 남아공의 영문 머릿글자를 따 만들었다. IBSA 포럼은 통상.투자, 과학기술, 에너지, 교통, 관광, 농업, 교육, 문화, 국방 등 모두 9개 분야 12개 전략 목표에 걸쳐 3개국의 협력방안을 모색한다는 취지로 시작됐다. 3개국 정상은 2006년 9월 브라질리아와 2007년 10월 남아공 프리토리아에서 정상회담을 가진 바 있다. ...

APEC 최고경영자 회의 [APEC CEO Summit] 경제용어사전

1996년 필리핀 APEC 정상회의 때 APEC에 대한 기업 참여 확대를 목적으로 출범하였다. 매년 APEC 정상회의와 연계하여 개최된다. APEC 주최국 기업 및 재계가 태평양 경제협의회 (PBEC), 태평양 경제협력위원회 (PECC)와 협조하여 주최한다. APEC 역내 정부, 기업, 학계, 언론 인사들 뿐 아니라 일부 정상까지 참가하는 역내 최대의 기업인 포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