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4건

온실가스 배출부채 경제용어사전

... 하는데 이 비용이 배출부채다. 정부는 2015년 탄소배출권 거래제를 도입하면서 각 기업에 탄소배출 할당량을 지정했다. 기업 중에선 현대제철의 배출부채가 1571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2020년 영업이익(730억원)의 두 배가 넘는다. 이어 △기아(1520억원) △포스코(786억원) △삼성전자(318억원) 등의 순이었다. 전문가들은 2021년부터는 한층 강화된 탄소배출권 거래제가 시행되면서 배출부채를 추가로 반영하는 기업이 급증할 것으로 보고 있다.

탄화규소 전력반도체 [SiC semiconductor] 경제용어사전

... 2019년 5억달러에서 2025년 26억달러로 연평균 약 30% 이상 성장할 전망이다. 국내기업으로는 SK 계열사인 SK실트론은 2020년 듀폰으로부터 SiC 웨이퍼 사업부를 인수해 국내 유일한 SiC 웨이퍼 제조업체가 됐다. 포스코 역시 올해 상용화를 목표로 SiC 웨이퍼를 개발 중이다. 현대자동차는 SiC 전력반도체를 직접 설계해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를 맡기고 있다. 2021년 2월 공개한 '아이오닉 5'에 탑재된 인버터 파워모듈에 독자 개발한 SiC 반도체가 ...

대전 라온 경제용어사전

... 초전도가속모듈을 포함해 총 340여 개 가속장치를 붙인 터널을 지나면서 중이온이 빛의 속도로 날아간다. 초전도 상태를 위해 영하 273도의 극저온을 효율적으로 유지하는 시설 구축도 관건이다. 가속기는 7m 두께 콘크리트 터널에 둘러싸여 지하 13m에 묻힌다. 방사선을 차폐하기 위해서다. 라온 구축엔 2011년부터 총 1조4875억원을 투입했다. 장치구축비 5028억원, 공사비 6276억원, 부지매입비 3571억원 등이다. 포스코건설 태영건설 등이 짓고 있다.

배터리 셀 [battery cell] 경제용어사전

전해액 양극재 음극재 등으로 구성된 2차전지의 최소단위. 한국에선 포스코켐텍이 음극재를 에코프로, 코스모신소재, 엘앤에프 등이 양극재를 생산하고 있다.

로버트 배로 [Robert Barro] 경제용어사전

... 효과가 크지 않다는 이론이다. 이 논문은 지금도 가장 많이 인용되는 논문 중 하나로 꼽힌다. 배로 교수는 시장경제와 자유무역을 통한 경제 성장을 강조한다. 한국과도 인연이 깊다. 한국의 금리, 경제발전 등을 연구했고 외환위기 직전 포스코연구소 초청 연구위원으로 활동했다. 2003년 서울대에서 3주간 아홉 차례에 걸친 강의료로 5만달러를 받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2006년과 2007년엔 한국경제신문이 매년 여는 글로벌 인재포럼에 기조연설자 등으로 참석했다. 당시 ...

KRX300 구성종목 경제용어사전

... 코스맥스, 코오롱, 코오롱인더, 코웨이, 쿠쿠홀딩스, 쿠쿠홈시스, 키움증권, 태광산업, 태영건설, 팜스코, 팬오션, 포스코대우, 풍산, 하나금융지주, 하나투어, 하이트진로, 한국가스공사, 한국금융지주, 한국단자, 한국자산신탁, 한국전력, ... LG하우시스, LG화학, LIG넥스원, LS, LS산전, NAVER, NHN엔터테인먼트, NH투자증권, NICE, OCI, POSCO, S&T모티브, SBS, SK, SKC, SK가스, SK네트웍스, SK디스커버리, SK이노베이션, SK케미칼, SK텔레콤, ...

포스맥 [PosMac] 경제용어사전

포스코가 개발 생산하고 있는 강철로 잘 녹슬지 않는 내식강이다. 포스코가 2009년부터 5년간 개발 기간을 거쳐 탄생한 프리미엄 제품으로 아연, 마그네슘, 알루미늄 등이 도금돼 기존 용융아연도금강판(GI)보다 내식성이 다섯 배가량 높다. 탄소강에 비해 내식성이 강한 스테인리스 보다도 더 내식성이 뛰어나 수영장, 세탁기 등 고온다습한 환경과 건축외장재, 에어컨 실외기, 각종 펜스 등 미세먼지가 많은 지역에 적합하다. 또한 해양 시설물, 조선용 소재, ...

기가스틸™ [Giga steel] 경제용어사전

... 기가스틸™을 만들기 위해서는 망간 실리콘 등 강화 원소가 들어간 강판을 섭씨 800도까지 달군후을 초당 120도 급랭시켜 강도를 높인다. 이후 레이저 용접과 전기 코팅, 급속 냉각, 아연도금 등의 공정을 거쳐 기가스틸로 제품화 한다. POSCO가 2010년 '트윕강'이란 이름으로 세계 최초로 기가스틸™ 양산에 성공했다. 포스코는 2016년 가공성이 같은 강도 제품보다 2~3배 높고 충격에 강한 'PosM-XF강'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기도 했다.

비계 [飛階] [scaffolding] 경제용어사전

건설현장에서 사람이나 장비, 자재 등을 올려 작업할 수 있도록 임시로 설치하는 시설물. 쓰이는 작업장의 가설발판 또는 통로로 사용된다.

포주엘로스 염호 [Pozuelos] 경제용어사전

아르헨티나 살타(Salta)주 해발 4000m고도에 있는 염호. 리튬 매장량이 150만t으로 추산되는 리튬 생산의 최적지로 꼽힌다. 2016년 1월 POSCO가 이 호수의 광권을 소유한 아르헨티나 리떼아사와 원료 공급계약을 체결해 염호 사용권한을 확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