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7 / 7건

천리안위성2A호 경제용어사전

... 2분으로 감소했고 자료 전송 속도는 초당 115메가비트로, 1호보다 18배 빨라 더 신속하고 더 선명하게 기상관측을 할 수 있다. 위성에는 아울러 우주기상을 감시하는 입자검출기나 대전감시기도 달린다. 태양 흑점 폭발이나 지자기 폭풍 등 정보를 얻을 수 있다는 뜻이다. 정리하면 1호보다 3.5배 증가한 52종의 기상정보를 산출할 수 있다. 천리안 2A호는 과기정통부와 항우연, 기상청이 참여해 지난 2011년부터 3252억원을 투입했다. 기상관측 탑재체를 제외한 ...

폭탄 사이클론 [bomb cyclone] 경제용어사전

대서양의 습한 공기와 북극의 차가운 기류가 만나면서 만들어진 저기압 폭풍. 정식 명칭은 '봄보제네시스(Bombogenesis)'다 강한 바람과 함께 폭설을 동반해 겨울 허리케인으로도 불린다. 2018년 1월초 미국 미 북동부 메인, 뉴햄프셔, 버몬트, 매사추세츠, 로드아일랜드, 코네티컷 6개 주를 강타한 '그레이슨'으로 명명된 사이클론은 북미 역사상 연안에서 발생한 가장 강력한 폭풍 중 하나로 기록될 전망이다. 그레이슨의 영향으로 6개 주에 30㎝ ...

프라임 사업 경제용어사전

'산업연계 교육활성화 선도대학' 사업. 사회와 산업의 수요에 맞게 정원을 조정하는 대학에 2016년부터 3년간 총 6000억원을 지원하는 재정지원사업이다. 인문·예체능계를 줄이고 이공계를 늘리기 위한 것이다. 2014년부터 2024년까지 4년제 대학 사회계열에선 21만여명의 인력 초과공급이 예상되는 데 비해 기업이 원하는 공학인력은 약 21만5000명 모자라는 등 인력 미스매치(한국고용정보원 자료)를 바로잡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블록딜 [block deal] 경제용어사전

주식을 대량으로 보유한 매도자가 사전에 매도 물량을 인수할 매수자를 구해 시장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장이 끝난 이후 지분을 넘기는 거래. 장중 주가 급락은 피할 수 있으나 다음날 주가가 하락할 확률이 높다. 증권사 등 기관투자가는 지분을 대량 매입하기로 미리 약속하는 대신 당일 종가보다 얼마간 할인된 가격(일반적으로 5-8% 언저리)에 주식을 받아간다. 증권업계는 그동안 관행적으로 블록딜로 지분을 인수하기 전 미리 공매도를 해 왔다. 그러나 ...

22k 세대 경제용어사전

저임금 노동에 종사하는 대만 청년층을 뜻한다. k는 1000을 의미하는 접두어로 대졸 초임이 2만2000(22k)대만달러(약 79만원)에 불과하다는 뜻이다. 대만 교육부가 2009년 갓 졸업한 대졸자를 고용하면 2만2000대만달러의 취업보조금을 준 데서 유래했으나 기업의 대졸 초임 가이드라인으로 변질됐다.

부채 디플레이션 [debt deflation] 경제용어사전

물가 하락으로 실질금리 ( 명목금리 -물가상승률)가 상승, 채무상환에 부담을 느낀 사람들이 보유자산을 서둘러 매각하면서 자산가치가 하락하고 경기 침체가 장기화되는 현상. 미국 경제학 자 어빙 피셔가 1930년대 미국 대공황 을 설명하면서 만든 개념이다. 과거 일본의 장기불황도 부채디플레이셔에 해당한다.

전진 [Tsunami] 경제용어사전

해안(津)을 뜻하는 일본어 쓰(tsu)와 파도(波)의 나미(nami)가 합쳐진 말로서 ''''지진이 몰고온 해일''''을 말한다. 태풍 또는 저기압에 의해 생기는 해일을 폭풍 해일 또는 저기압 해일이라고 하는 것과 구별된다. 대개 30km이내의 얕은 진원을 가진 진도 7 이상의 지진과 함께 일어난다. 해저 화산 등으로 토사가 함몰되거나 핵폭발에 의해서도 발생한다. 일본식 영어이긴 하지만 전세계적으로 통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