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01-110 / 216건

시간외 단일가 매매 경제용어사전

시간외 종가매매이후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10분 단위로 단일가 매매체결이 이뤄지는 방식. 따라서 시간외거래는 하루에 총 12회 매매가 이뤄지게 된다. 가격변동은 정규시장의 가격제한폭 범위 내에서 당일 종가를 기준으로 ±10% 한도로 허용된다.

거액신용공여 한도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특정 기업이나 계열 기업군에 지나치게 많은 돈을 빌려주는 것을 막기 위한 제도. 원래 '' 거액여신 총액한도제''였으나, 정부가 지난 99년 4월 개정된 개정 은행법에서 기업의 은행 차입에 대한 규제를 강화하기 위해 신용관리 기준에 종전의 ''여신'' 개념 대신 ''신용공여''의 개념을 도입함에 따라 '' 거액신용공여 총액한도제''로 변경되었다. 신용공여는 기존 은행 종금 보험사 등의 대출금, 지급보증 , 기업어음 (CP) ...

한정승인 경제용어사전

상속인이 상속으로 얻은 재산 한도 내에서 피상속인의 채무 및 유증(유언으로 자기 재산을 남에게 주는 것)을 변제하는 조건으로 상속을 승인하는 것. 물려받을 재산보다 갚아야 할 빚이 많을 경우 상속을 포기하는 사례가 많다. 상속을 받을 때 적극재산(재산·채권 등)뿐 아니라 소극재산(채무·유증 등)도 물려받게 되는데, 소극재산이 적극재산보다 많을 경우 상속자가 상속권을 포기하는 게 상속포기다.

보험가입금액 [insurable amount] 경제용어사전

보험 계약상 보험자가 피보험자 에게 보상하는 보상액의 최고 한도액을 말한다.

보험가액 [insurable value] 경제용어사전

보험사고 발생시 피보험자 가 입게 되는 손해액의 최고 한도액이며 보상받을 수 있는 최고한도액을 뜻한다.

난외계정 [欄外計定] [off balance account] 경제용어사전

재무제표 상에서 정식 계정에 포함되지 않은 항목을 말한다. 미사용한도 대출, 상각채권, 미지급보증 등이 이에 해당된다.

401k 경제용어사전

1980년대 도입된 미국의 대표적인 기업연금 의 하나로 확정기여(DC)형 기업연금제도를 말한다. 401K란 미국의 근로자 퇴직소득보장법의 401조 K항에 규정돼 있기 때문에 붙여졌다. 보편적인 미 근로자의 연금제도로 약 5000만 명이 가입돼 있다. 1980년 처음 도입됐으며,1990년 후반부터 활성화됐다. 근로자가 월급에서 일정비율을 떼내고 회사도 일정 비율을 지원해 펀드를 만든다. 근로자들이 연간 최대 1만7500달러(약 1750만원)를...

상호저축은행 [savings bank] 경제용어사전

... '' 상호신용금고 ''로 출발했다. 2001년 3월 상호신용금고법이 개정돼 2002년부터 상호저축은행으로 명칭이 바뀌었다. 예금을 받아 대출해 주는 여수신 업무를 한다는 점에서 은행과 비슷하다. 예금자 보호도 받는다. 예금자 보호 한도는 1997년 외환위기 이전까지 1인당 2000만원이었다. 외환위기 이후엔 한시적으로 전액 보호했고, 2001년부터는 5000만원으로 확대됐다. 국제결제은행 (BIS) 자기자본 비율 기준에 미달하면 금융당국은 수준에 따라 경영개선 ...

국민주택채권 경제용어사전

주택도시기금법에 따라 부동산을 산 사람이 소유권 이전 등기를 할 때 부동산 시가표준액의 일정 비율 만큼 의무적으로 매입해야 하는 무기명 국채다. 과거 주택은행 과 국민·주택 통합 후 국민은행 이 국민주택기금 수탁업무 를 독점해오다 2006년부터 다른 은행들이 참여할 수 있게 됐다. 발행 방식은 2004년 3월까지는 종이 실물이었지만 이후 전자식으로 바뀌었다. 종류는 1종과 2종으로 나뉜다. 1종은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에서 면허·허...

중금채 경제용어사전

... 수 있도록 정부가 1982년 8월부터 허용했다. 현재 기업은행의 대주주는 정부이기 때문에 중금채의 상환은 정부가 보증하는 것이나 다름없다. 이 때문에 시중은행 이 발행하는 일반 은행채 보다 금리가 약간 낮다. 중금채는 또한 발행 한도가 '' 자기자본 의 20배''로 일반 은행채의 ''BIS 기준 자기자본의 3배''보다 크다. 기업은행 창구에서 일반인들에게 통장 방식으로 중금채를 판매하기도 하는데 이때 중금채는 예금자보호대상이 아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