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1-216 / 216건

주식편입비율 경제용어사전

... 안정성장형(31~69% 이하), 성장형(70% 이상)으로 분류된다. 주식은 가격 변동성 이 크기 때문에 주식편입비율이 높을수록 고위험·고수익 펀드에 가깝다고 보면 된다. 펀드매니저 들은 주가 상승기에 편입비율을 높이고 하락기에는 편입비율을 낮추는 방식으로 투자위험을 관리하고 있다. 따라서 주식편입비율은 항상 고정되어 있는 것이 아니라 수시로 변하게 된다. 단 상품 약관에서 규정한 주식편입비율의 한도 내에서만 그 비율을 조정할 수 있다.

투자세액공제 [investment tax credit] 경제용어사전

기업의 투자 확대를 유도하기 위해 사업용 고정자산 등의 투자에 대해서 그 투자금액의 일정 한도를 각 과세연도의 산출세액에서 공제하여 주는 조세 지원제도다. '과표'에서 공제해 주는 것이 아니라 '세액'에서 공제해 주는 것이므로 그 혜택은 엄청나게 크다고 볼 수 있다.

증서대출 경제용어사전

... 대한 단기 운전자금 대출에 주로 활용되고 있다. 증서대출은 대출시 차주로부터 어음 대신 차용금증서를 징수하는 대출 형식으로서 주로 특약할 사항이 많은 대출이나 한번 취급하고 나면 상환시까지 재대출이 일어나지 않는 가계대출 또는 장기시설 자금대출에 주로 활용되고 있다. 당좌대출은 당좌계정 거래자와 은행간의 약정에 의거, 당좌대출 한도 내에서 당좌예금 잔액을 초과하여 발행된 수표를 은행이자 등 대출의 형태로 지급에 응하는 대출 형식이다.

증권저축 경제용어사전

... 사람이나 봉급생활자가 증권에 대한 상식을 넓히면서 자산을 불려갈 수 있는 저축수단으로 손꼽힌다. 증권저축은 정기 또는 수시로 일정 금액씩 저축금을 내는 적립식이 대부분이다. 실명이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고 5천만원으로 돼 있던 저축한도는 1992년 11월 없어져 얼마든지 저축할 수 있다. 증권회사에서 증권매입대금의 일부를 빌려 일정 기간 동안(6개월 또는 1년) 매월 원금과 이자를 분할상환하는 할부식도 있으나 가입규모는 미미하다. 증권저축은 위탁자 계좌처럼 자유롭게 ...

통화관리방식 경제용어사전

... 통화량 을 조절하는 것이 통화관리방식이다. 이같은 통화관리방식에는 크게 직접규제와 간접규제의 두 가지 방식이 있다. 직접규제는 은행을 통하여 흘러나가는 자금의 양을 정부, 민간, 해외 및 기타 부문 등 각 공급 경로별로 한도를 정해 이 한도 내에서 자금이 공급되도록 하는 것으로 시중에 풀려나가는 돈의 양을 직접 규제하는 것이다. 융자사전승인제, 금융기관 대출한도제 등을 들 수 있다. 간접규제는 민간은행으로부터 흘러나가는 돈의 양을 직접 조절하는 것이 아니라 ...

가계수표 [a household check] 경제용어사전

... 발행주체라는 점에서 당좌수표와는 다르다. 또 은행이 발행 및 지급자가 되는 자기앞수표 와도 구별된다. 당좌수표는 계좌에 남아 있는 금액을 넘어서도 발행이 가능하지만 가계수표는 개인의 은행계좌에 있는 금액 내에서 발행되는 것이 원칙이다. 수표에 적혀 있는 금액만큼을 소지인이 지급일에 은행에 가서 청구한다는 점에서는 일반수표와 같지만 기본적으로 개인의 신용을 토대로 한다는 점에서 일반수표와는 다르다. 따라서 발행한도도 일반수표에 비해 낮은 것이 보통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