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5건

금융안전기금 경제용어사전

...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기자본비율이 8% 아래로 떨어진 부실 금융사만을 대상으로 했다. 반면 금융안정기금은 금융사 부실 여부와 상관없이 정부의 필요에 따라 공적자금을 투입할 수 있는 창구 역할을 한다. 기금 재원은 정부 또는 한은 차입금 및 금융사·기업 등 출연금 등으로 조성하도록 했다. 자금을 필요로 하는 금융사가 신청하면 집행업무를 맡은 산업은행이 정부 보증으로 금융안정기금채권을 발행해 공급하는 구조다. 그러나 금융안정기금이 실제 조성되거나 집행된 적은 ...

유휴생산능력 [spare capacity] 경제용어사전

인플레를 유발하지 않으면서 추가로 생산할 수 있는 추가생산여력을 뜻한다. 즉 인플레이션 하락 압력이 중단되는 시점까지 추가로 생산할수 있는 산출량을 의미하는 것으로 고용(실업률) 및 제조업 부문으로 구분할 수 있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2015년 1월 15일 통화정책을 발표 설명하는 자리에서 처음 사용한 용어이다. 이전까지 한국은행은 인플레 압력을 판단하는 지표로 잠재성장률과 실제성장률의 차이인 국내총생산(GDP)갭을 사용했다. 그런데 잠...

시장친화적 방식의 통화안정 계정 경제용어사전

... (FRB)가 2010년 6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기간부 예금(term deposit)''과 같은 성격이다. 한국은행은 은 시중에 자금이 넘친다고 생각할 때 입찰을 통해 은행들로부터 예금을 모은다. 예금의 만기는 최장 91일이다. 한은은 일단 14일과 28일 위주로 운용한다는 계획이다. 이 계정은 원칙적으로 중도 해지가 불가능하고 은행의 예금 지급준비금 으로 인정받지 못한다. 다만 필요한 경우 중도 해지를 허용하거나 강제 예치 방식으로도 운용할 수 있...

열석발언권 경제용어사전

...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등 정부 고위 관계자가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정부 의견을 전달할 수 있는 권한을 말한다. 1998년 한국은행법 개정과 함께 도입됐다. 한국은행법에 의하면 기획재정부 차관은 금통위 회의에 열석해 발언할 수 있으며 재정부 장관은 금통위 의결이 정부의 경제정책 과 상충된다고 판단될 경우 재의를 요구할 수 있다. 열석발언권은 정부가 한은의 통화정책 의 중립성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도구인 셈이다.

기준금리 경제용어사전

한 나라의 금리를 대표하는 정책금리로 각종 금리의 기준이 된다.우리나라는 1999년부터 콜금리 가 기준금리역할을 해왔으나 2008년 3월부터 7일물 환매조건부채권 (RP)금리를 기준으로 하는 '한은 기준금리제'를 도입해 시행하고있다. 한국은행 이 일주일에 한번(매주 목요일)씩만 시장에서 7일만기 RP를 팔 때 적용한다. RP란 일정기간 뒤 미리 정해진 가격으로 되사는 조건으로 판매하는 채권으로 금융회사들은 한국은행이 끼어들지 않는 일주일 ...

리디노미네이션 [redenomination] 경제용어사전

... 박승 한국은행 총재도 필요성을 역설하며 힘을 보탰지만 부작용을 우려한 정부 부처의 반발이 커지자 논의가 중단됐다. 리디노미네이션의 비용과 효과 2004년 한국은행은 리디노미네이션을 실행했을 때 비용과 편익을 계산한 적이 있다. 당시 한은은 내부에 태스크포스(TF)팀까지 꾸려 화폐개혁을 추진하다 물가상승 우려와 기획재정부의 반대 때문에 접었다. 당시 리디노미네이션에 따른 직접 비용은 2조6000억원으로 추산했다. 새 화폐 발행 등 직접비용만 3兆 넘어 지금 쓰는 ...

한은특융 경제용어사전

한국은행 이 특별한 목적으로 시중은행 에 지원해주는 낮은 금리의 자금을 말한다. 특별한 목적이란 '통화와 은행업이 직접적으로 위협받는 중대한 긴급상황시' 이를 지원하는 것을 가리킨다(한은법 69조 3항). 한은특융은 금융통화운영위원 과반수인 5명 이상의 찬성으로 대출할 수 있다. 한은은 일반은행 대출금리( 재할인 금리)가 연 5%선인 데 비해 특융금리는 통상 이보다 낮은 선에서 결정된다. 이는 통화신용질서가 중대한 위기에 빠지거나 은행업이 ...

가중평균금리 경제용어사전

금융기관 의 실제 여수신금리 동향을 알아볼 수 있는 지표. 시중 실세금리와는 다른 개념으로 한국은행 에서 매달 발표한다. 한은이 평균금리를 산출하는데는 두가지 원칙이 있다. 그달의 신규취급액만을 대상으로 하며 가중평균한다는 것이다. 가령 은행 수신중 정기예금 수신의 비중이 높다면 그 비중만큼 가중치를 부여해 평균을 내고 있다. 때문에 한은이 발표하는 가중평균금리는 금융기관의 정확한 현재 금리수준 실태를 살펴보는 지표로 손꼽힌다. 투자지표로서 ...

BOK-WIRE 경제용어사전

금융기관 간에 자금거래가 이뤄지자마자 즉시 결제되도록 하는 결제방식이다. 1백38개 은행, 비은행, 금융기관들의 전산망과 한국은행 (한은)의 전산망을 연결해 전자결제 를 할 수 있는 이 시스템을 통하여 이 BOK 와이어의 작동으로 금융기관들은 자금동향을 신속히 파악, 결제위험을 줄일 수 있다. 새 시스템이 도입됨에 따라 반일물 콜 시장 이 생기고 기업의 거액 타행환 송금도 간편해진다. 하루짜리지만 오전 11시30분과 오후 3시 두 차례 ...

중도환매통화채 경제용어사전

일정 기간만 보유하면 만기가 되기 전이라도 한은이 현금으로 되사는(중도환매) 통화채 를 뜻한다. 일반적으로 시중의 통화량 조절을 위해 한은이 발행하는 통화채는 1년 만기로 한번 매입하면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곤 도중에 현금으로 상환받을 수 없다. 그러나 중도환매통화채의 경우 만기 이전에 자유롭게 현금상환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은은 시중실세금리가 계속 떨어짐에 따라 시중 유동성 을 조절하기 위해 자유매입식 중도환매통화채를 새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