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8 / 8건

한중통화스와프 경제용어사전

한중통화스와프는 비상시 한국의 원화를 중국 인민은행에 맡기고 중국의 위안화를 가져오는 것을 말한다. 한국과 중국은 금융위기 직후인 2009년 4월 한국은행과 중국 인민은행이 1800억위안 규모의 원/위안화 통화스와프 계약을 처음 체결했다. 이후 2011년 10월 통화스와프규모를 3600억위안(560억달러)으로 늘렸고 2014년 10월에 만기를 3년 연장했다. 2017년 10월10일 만기일을 앞두고 사드 (고고도미사일방어체게 THAAD)배치로 촉발된 ...

동방경제포럼 [Eastern Economic Forum] 경제용어사전

러시아 정부 주관으로 동러시아 지역 개발을 위한 투자 유치 및 주변국과의 경제 협력 활성화를 목적으로 2015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포럼. 3회포럼은 2017년 9월6-7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극동연방대학에서 한중일 정상과 3국의 고위관료 및 기업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될 예정이다.

구동존이 [求同存異] 경제용어사전

`서로 다른 점은 인정하면서 공동의 이익을 추구한다'는 뜻의 구동존이는 중국의 외교정책을 설명하는 대표적인 사자성어다. 2016년 9월 5일 중국에서 열린 G20 회의에 참석한 박근혜 대통령과의 한중정상회담에서 시진핑 중국주석은 “한중양국이 구동존이(求同存異)에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시 주석이 구동존이를 언급한 것은 '사드 반대 입장을 굽힐 수 없지만 경제 등 다른 분야에서는 협력을 강화하자'는 의미로 풀이된다. 사드 갈등으로 한·중 관계가 ...

위안화 적격외국인투자자 [RMB Qualified Foreign Institutional Investors] 경제용어사전

중국 정부가 국가별로 할당한 금액의 범위 내에서 해당국 금융회사들이 자체적으로 조달한 위안화(RMB)로 중국 본토의 주식, 채권, 파생상품 등에 제한 없이 투자할 수 있는 자격. 한국은 2014년 7월 한중정상회담이후 800억 위안(약 13조원)에 달하는 한도를 부여받았고 2015년 10월30일 열린 한중 정상회담을 계기로 이 투자한도 800억 위안에서 1200억위안으로 확대되었다.

민감품목군 [sensitive track] 경제용어사전

자유무역협정 등에서 10년 이상~20년 내 관세를 철폐할 품목. 한중 FTA의 경우 품목 수 기준 90%(수입액 기준 85%) 안에 든다.

일반 품목군 [normal track] 경제용어사전

관세 즉시 철폐~10년 내 철폐할 품목. 한중FTA에서 품목 수 기준 90%(수입액 기준 85%) 안에 든다.

초민감 품목군 [highly sensitive track] 경제용어사전

자유무역협정 시 관세 철폐 제외, 관세 유지, 계절 관세, 관세 부분 감축 등의 각종 보호 조치를 취할 수 있는 품목. 한중 FTA에서 품목 수 기준 10%(수입액 기준 15%)에 해당한다.

역내 포괄적 경제동반자협정 [Regional Comprehensive Economic Partnership] 경제용어사전

동남아시아국가연합 (아세안-ASEAN) 10개국과 한중일 3개국, 호주, 뉴질랜드, 인도 등 총 16개국의 관세 장벽 철폐를 목표로 하는 세계 최대의 자유무역협정 (FTA). 2019년 11월 4일 인도를 제외한 15개국 정상이 최종타결을 선언했다. 2012년 11월 동아시아 정상회의 계기에 협상 개시를 선언해 28차례 공식협상과 16차례의 장관회의, 3차례 정상회의를 개최한 지 7년 만이다. 2011년 아세안이 제안했으나 중국이 미국주도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