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01-110 / 195건

수니파ㆍ시아파 [Sunni ㆍShiah] 경제용어사전

... 수니파와 시아파 갈등의 유래는 1400여년 전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632년 이슬람교 창시자 무함마드가 사망한 뒤 후계자 칼리프를 누구로 볼 것이냐 하는 문제로 두 종파가 갈라졌다. 수니파는 코란의 절차에 따라 무슬림공동체(움마) 합의에 의한 4명의 칼리프를 모두 정통 후계자라고 주장한 반면 시아파는 무함마드의 사촌이자 사위인 알리 이븐 아비 탈리브만을 후계자로 인정했다. 혈통을 통해 움마의 지도력이 유지될 수 있다는 근거에서였다. 갈등을 겪던 수니파와 시아파는 680년 ...

스텝다운 랩 [step-down wrap] 경제용어사전

고객과 합의 하에 운용수익률이 일정 수준에 도달하면 단계별로 주식편입비율 을 낮춰 안정적으로 운용하는 신상품. 2011년 금융당국이 시장의 불안정성에 대한 우려로 스폿랩 의 판매를 금지하자 출시된 상품이다. 스텝다운 랩은 수익률이 일정 수준에 도달하면 단계별로 주식 편입비율 을 낮춰 수익과 안정을 동시에 노리는 구조다.

나고야 의정서 [Nagoya Protocol] 경제용어사전

특정 국가의 생물 유전자원을 상품화하려면 해당국에 미리 통보하고 승인을 받아야 하며 이익의 일부를 공유해야한다는 합의. 2010년 10월29일 일본 나고야에서 열린 제10차 생물다양성협약 당사국 총회(CBD/COP10)에서 채택됐다. 이는 2000년 1월 채택된 '카르타헤나 바이오안정성 의정서'에 이어 생물다양성협약에 따른 두 번째 의정서이자 1992년 6월 생물다양성협약 이후 18년 동안 계속돼 온 생물 유전자원 이익 공유에 관한 논의를 마무리 ...

IMF 쿼터 개혁 경제용어사전

... 국제통화기금 (IMF)이 지나치게 선진국 위주로 운영되고 있다는 지적에 따라 선진국이 많이 보유한 쿼터(지분)를 줄이고 신흥국에 나눠주자는 것이다. 경주 재무장관 회의에서 선진국에서 신흥국으로 이전할 지분을 종전 5%에서 6%로 늘리기로 합의했다. IMF는 이에 따라 지난 5일 이사회 를 열어 6% 이전을 의결했으며 국가별 쿼터도 조정했다. 그동안 경제력에 비해 과도한 영향력을 행사했던 선진 유럽 국가들의 쿼터가 대부분 낮아졌고,대신 중국, 인도, 브라질, 러시아, ...

G20 정상회담 [G20 Summit] 경제용어사전

... 정상들을 워싱턴으로 초청해 국제 금융위기 극복 방안을 논의했는데 이것이 제1차 G20 정상회의이다. 그 다음 회의는 2009년 4월 영국 런던에서 열렸고, 9월 미국 피츠버그에서 열린 제3차 회의에서는 각국이 G20 정상회의의 정례화에 합의했다. 4차 회의는 6월 캐나다 토론토에서 개최되었으며, 5차회의는 2010년 11월 한국에서 개최됐다. 11차 회담은 2016년 9월 중국 항저우, 12차 회담은 2017년 7월 독일의 함부르크, 13차 회담은 2018년 11월 30일~12월1일 ...

시장결정적 환율 경제용어사전

... ''시장 지향적 환율''이란 용어를 썼는데, 경주 회의에서는 한 단계 더 나아가 ''정부의 환율시장 개입을 최소화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 ''시장 결정적 환율''로 표현을 바꿨다. 하지만 이에 대한 해석을 두고 의견이 분분하다. 합의문에 나온 ''경제 펀더멘털을 반영한 시장 결정적 환율''이란 표현을 근거로 환율이 단기 수급에 의해 펀더멘털과 무관하게 급변동할 때는 정부가 적극 개입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인위적으로 환율을 조작하지 않아야 하지만 과도하게 움직이는 것에 ...

유로안정화기구 [European Stabilization Mechanism] 경제용어사전

... 하지만 이 기구는 2013년 6월까지가 존속 시한이며 금융 지원 한도도 4400억유로로 PIGS 국가들의 위기를 극복하는 데는 턱없이 부족했다. 그래서 지난해 3월 유럽 정상회의 때 유로존 상설 구제금융기구인 ESM을 설립키로 합의한 이후 1년 8개월여 만에 공식 발족한 것이다. 유럽 정상들은 원래 내년 7월 ESM을 출범시키기로 했다가 그리스, 스페인 등 위기국의 사정이 급박해지자 발족 시기를 2012년 7월로 1년 앞당겼다. 그런데 독일 야당 등이 법원에 ...

차프타 [China-ASEAN Free Trade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 (NAFTA)과 함께 세계 3대 경제블록이지만 인구와 잠재력을 따지면 사실상 세계 최대 시장이라 할 만하다. 1991년에 CAFTA의 첫 논의를 시작된 이후 2002년 기본협정 에 서명하였고 2004년 11월 상품 협상에 최종적으로 합의했다. 2005년 7월 1일부터 그 효력이 공식적으로 발효되었으며 2010년 1월부터 전면 발효됐다. 자유무역협정 발효로 양쪽 교역 품목의 90%인 7000여개 상품의 무관세 무역이 시작된다. 중국이 아세안 상품에 부과하는 평균 ...

학생 체벌 경제용어사전

현행 초중등교육법에는 ''학교의 장은 교육상 필요한 때에 법령 및 학칙에 정하는 바에 의해 학생을 징계하거나 기타의 방법으로 지도할 수 있다''고 규정, 체벌을 간접 허용하고 있다. 교육부는 원칙적으로 체벌을 금지하면서도 교육상 불가피한 체벌의 경우 학교구성원의 합의절차를 거쳐 사회통념상 합당한 범위 안에서 학교규정에 명시해 시행하도록 하고 있다. 헌법재판소는 매우 엄격한 기준에 따라 한정된 범위 안에서 교육적 목적의 체벌만 허용하고 있다.

코펜하겐 협정 [Copenhagen Accord] 경제용어사전

2009년 12월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개최된 15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UNFCC)에서 세계 119개국 정상이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합의한 협정. 협정 참가국들은 지구 평균기온 상승을 산업화 이전 대비 섭씨 2도 이내로 묶기로 하고 2011년 말까지 법적 구속력 있는 전 세계적 온실가스 감축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선진국들은 2010년 1월 말까지 온실가스 감축 목표치를 제시하고 개도국들은 감축 계획을 제출해야 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