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91-195 / 195건

케네디 라운드 [Kennedy Round] 경제용어사전

케네디 라운드는 GATT 체제하에서 관세율인하 교섭이 수차에 걸쳐 행해진 것 중 가장 괄목할 만한 성과를 가져온 관세협상으로 '관세일괄 인하교섭'이라 불려진 제6차 협상이다. 이는 1963년에 시작하여 1967년에 종결되었고 그 결과 3천6백개 품목에 걸쳐 평균 36%의 관세율인하가 이루어졌으며, 특히 공산품의 경우 약 50%의 세율인하가 합의되어 1967년부터 1972년까지 5년간에 걸쳐 연차적으로 실시하게 되었다.

통상임금 [ordinary wage] 경제용어사전

... 시간급, 일급, 주급, 월급 등이다. 연장근로수당은 통상임금의 1.5배 이상이다. 통상임금이 많아지면 1차적으로 각종 수당이 증가하고 2차적으로 퇴직금 등이 늘어난다. 대법원은 정기상여금을 통상임금에서 제외하기로 하는 노사 합의가 있고, 상여금을 통상임금에 포함해야 한다는 근로자의 청구로 인해 회사에 중대한 경영상 위기가 발생한다면 신의성실의 원칙에 위반돼 그 청구를 허용할 수 없다고 판결했다. 하지만 2017년 8월 기아자동차 통상임금 소송 1심 판결에서 ...

양자간투자협정 [bilateral investment treaty] 경제용어사전

... 해당국 정부가 외국인 투자재산을 몰수하거나 송금을 제한하는 등의 조치를 하여 손실을 보는 극단적인 상황이 발생할 수 있는데 이에 대한 안전판을 마련해주는 것이다. 다만 국방이나 농업 등 자국산업을 보호하기 위한 분야는 부속서를 통해 유보조항 으로 규정, 투자자유화 대상에서 제외하고 있다. 이에 반해 자유무역협정 (Free Trade Agreement : FTA)은 관세나 물량제한 등 무역거래에 대한 규제를 완전히 없애자는 국가간의 합의이다.

탄력적 근로시간제 경제용어사전

... 근로시간(주당 최대 52시간=기본40시간+연장근로 12시간)에 맞춰 자유롭게 조정하는 제도. 2019년 2월 19일 대통령 직속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 노동위원회에서 탄력근로제 단위기간을 최대 3개월에서 6개월로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2018년 7월1일부터'주 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되면서 기업들이 앞다퉈 유연근무제를 도입하고 있다. 주된 유형은 선택적 근로시간제와 탄력적 근로시간제, 재량 근로제 등 세 가지다. 정부는 근로자를 보호하기 위해 탄력적 근로제를 ...

관리협정 [management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개별 경영자가 특정한 시기 동안 특정한 조직적 활동을 통제하는 것을 허용하는 경영적인 이해. 관리협정은 또한 회사간에도 존재할 수 있다. 회사간 합의는 특정활동을 협동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체결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