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68건

목적 기반 모빌리티 [Purpose Built Vehicle] 경제용어사전

현대기아차가 제시한 혁신 모빌리티 솔루션 중 하나. 용도에 따라 다양한 형태와 기능으로 변하는 자율주행 지상 모빌리티다. 이동 중 PBV 안에서 개인이 여가, 휴식을 즐길 수 있을뿐더러 여럿이 이용하는 대중교통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PBV는 스케이드보드 같은 플랫폼 위에 다양한 몸체를 얹는 형식으로 만들 수 있습니다. 움직이는 약국, 편의점, 식당, 서점 등이 나온다는 의미다. 자율주행 기술이 더해지면 이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

농어촌 5G 로밍 계획 경제용어사전

농어촌 지역에서 5G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통신 3사 간 망을 공유토록 하는 계획. 정부가 5G기반 디지털 혁신을 본격화하기 위해 정부가 마련중인 것으로 2021년 1분기에 마련할 예정이다.

5G 특화망 경제용어사전

... 있다. 자체 5G망을 구축해 스마트공장 운영, 자율주행차 연구 등에 활용할 전망이다. 과기정통부는 초기 시장 형성을 위해 항만, 국방 등 공공 부문에서 5G 특화망을 활용한 서비스 모델을 발굴키로 했다. 정부는 5G 기반 디지털 혁신을 본격화하기 위해 2022년 말까지 5G망을 전국에 구축한다는 계획도 이날 의결했다. 2021년에는 85개 시 주요 행정동과 지하철, 고속철도(KTX) 역사, 다중이용시설 4000여 곳에 5G망을 깔기로 했다. 농어촌 지역에서 5G ...

연료비 연동제 경제용어사전

... 변동에 따른 전기료 인상 및 인하폭을 전년 대비 ㎾h당 5원 수준으로 제한한 것이다. 전 분기 대비로는 ㎾h당 3원까지만 올리거나 내릴 수 있도록 했다. 2021년 1분기 ㎾h당 전기료 인하폭이 3원, 2분기 인하폭은 5원으로 늘어나는 이유다. 김정일 산업부 에너지혁신정책관은 “단기적 유가 급등 등 예외적인 상황이 나타나면 정부가 가격 조정을 유보할 근거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RPS 인상 요인과 관련해서는 별다른 장치를 두지 않았다.

디지털 서비스법 경제용어사전

... CNBC 인터뷰에서 “조기 시행을 위해 노력하겠지만 2년 정도 걸릴 수 있다”고 했다. 빅테크들은 이런 기류가 일종의 마녀사냥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구글은 EU의 디지털법 초안이 공개되자 “특정 기업을 겨냥한 법안”이라며 “기술 혁신과 성장을 훼손할 수 있다”고 비판했다. 아마존도 “모든 기업에 동일한 규칙을 적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다만 빅테크들이 실제로 쪼개지는 최악의 상황은 발생하지 않을 것이란 분석이 지배적이다. 1998년 미 법무부가 MS를 반독점법 위반 ...

디지털 시장법 [Digital Markets Act] 경제용어사전

... 영국 역시 지배적 온라인 사업자를 직접 규제할 수 있는 법안 마련을 추진하고 있다. 빅테크들은 이런 기류가 일종의 마녀사냥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구글은 EU의 디지털법 초안이 공개되자 “특정 기업을 겨냥한 법안”이라며 “기술 혁신과 성장을 훼손할 수 있다”고 비판했다. 아마존도 “모든 기업에 동일한 규칙을 적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다만 빅테크들이 실제로 쪼개지는 최악의 상황은 발생하지 않을 것이란 분석이 지배적이다. 1998년 미 법무부가 MS를 반독점법 위반 ...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 이전 수준으로 되돌려 중소기업 활성화에 쓸 재원을 마련하고 임금근로자의 소득은 늘려 중산층을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그는 대선 공약집(Joe's vision)에서 중소기업의 인건비 부담 완화 및 투·융자 지원 확대 등을 통해 제조·혁신 분야에서 500만 개 이상의 일자리 창출한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우선 중소기업의 인건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중소기업 근로자 급여보험 프로그램(PPP·Payroll Protection Program)을 개선한다. 대출일로부터 8주간 ...

폼팩터 [form factor] 경제용어사전

... 말려 있던 화면이 펼쳐지면서 확장하는 형태가 예상된다. 업체마다 파격적인 폼팩터에 도전하는 것은 스마트폰 시장이 포화상태에 이르렀다는 판단 때문이다. 디자인, 성능, 내구성 등이 상향 평준화하면서 소비자들은 웬만한 기능 개선은 혁신으로 느끼지 않는다. 그래서 예전처럼 자주 바꾸지도 않는다.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미국인의 평균 스마트폰 교체 주기는 2016년 26개월, 2018년 31개월, 2019년 33개월 등으로 길어지는 추세다. ...

엘리베이트 [Elevate] 경제용어사전

현대자동차가 개발중인 걸어다니는 차. 엘리베이트는 현대차가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운영중인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센터인 `현대 크래들'과 미국 디자인 컨설팅 회사 선드벅페라의 협업으로 제작된 프로토타입(시제품) 모델로 2019년초 세계 최대 전자쇼 'CES 2019'에서 선보인 콘셉트카이다. 전기를 동력원으로 사용하며, 바퀴가 달린 로봇 다리가 4개 달려 있다. 5개 축으로 설계된 다리를 통해 포유류나 파충류처럼 여러 형태의 걸음걸이로 이동할 수 ...

앱공정성연합 [The Coalition for App Fairness] 경제용어사전

...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업체인 스포티파이, 데이팅 앱 '틴더'의 운영사 매치그룹 등 13개 기업이 참여했다. 앱 공정성 연합 측은 공식 웹페이지에서 “모든 앱 개발사가 (구글과 애플의) 지나치게 엄격한 약관 등으로부터 벗어나 혁신할 수 있는 기회를 얻길 바란다”고 했다. 이들은 '인앱 결제(앱 내 결제)'를 통해 매출의 최대 30%를 수수료로 떼가는 구글과 애플의 약관이 독점적 지위를 남용해 경쟁과 혁신을 막는 불공정행위라고 주장하고 있다. 게임 '포트나이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