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39건

도심항공모빌리티 [urban air mobility] 경제용어사전

수직이착륙(VTOL)이 가능한 개인용 비행체(personal air vehicle, PAV)의 개발부터 제조, 판매, 인프라 구축, 서비스, 유지·보수 등 도심 항공 이동수단과 관련한 사업을 모두 포괄하는 개념이다. 도심의 극심한 도로 혼잡을 줄여줄 대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도 30여 명 규모의 UAM사업부를 설치하고 PAV 개발에 나서고 있다.

딜리버리히어로 [Delivery Hero] 경제용어사전

... 유럽과 중동, 아시아 등에서 사업 중이며 한국에선 배달앱 국내 2위 '요기요'와 3위 '배달통'앱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2019년 12월 딜리버리히어로는 배달의민족 서비스를 운영 중인 우아한형제들을 5조원에 인수했다. 이는 현대산업개발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 항공 인수 가격으로 제시한 2조5000억원보다 두 배 높은 것으로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인 현대건설과 GS 등의 시가 총액과 맞먹는 수준이다. #가치가 높은 이유? 해외에선 배달 서비스와 ...

디디에 트루쇼 [Didier Truchot] 경제용어사전

... 조사 전문업체 신세시오를 작년에 인수했다. 같은 해 독일 시장조사 업체 지에프케이(Gfk)의 소비자 조사부문도 사들였다. 현재 입소스는 글로벌 마케팅 리서치 업체 중 미국 닐슨, 영국 칸타에 이어 세계 3위다. 90여 개 국가, 200개가 넘는 도시에서 시장 조사를 하고 있다. 입소스는 소비자 만족도, 기업 평판 등 시장 정보를 주로 기업에 제공해 매출을 올린다. 한국에서는 삼성전자 LG전자 현대자동차 등 주요 대기업의 소비자 조사를 맡고 있다.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기술 [road-noise active noise control] 경제용어사전

노면소음을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이를 상쇄할 수 있는 반대 위상의 음파를 만들어 실내 정숙성을 높이는 기술로 현대자동차그룹이 세계최초로 개발했다고 2019년 11월 11일 발표했다. 기존에는 차음재 등을 사용해 소음을 줄였는데 무거운 부품을 장착해야 해 차량 무게가 늘었고 연료소비 효율이 떨어졌다. 저주파 소음을 차단하는 데도 한계가 있었다. RANC 기술은 마이크 등 가벼운 부품을 쓰면서도 저주파 소음도 개선할 수 있다. 현대차글로벌 측은 이 기술을 ...

플렉스 [flex] 경제용어사전

... 쓰인다. 1990년 미국 힙합문화에서 '부나 귀중품을 과시하다'란 의미로 사용됐다. 2019년 들어 래퍼 기리보이, 염따 등이 사용하며 유행하기 시작한 뒤 음악시장을 넘어 소비시장까지 흔들고 있다. 플렉스를 목표로 돈을 모은 1020세대들이 명품 구매 시장에 뛰어들었다. 아르바이트하거나 용돈을 모아 명품을 사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통해 플렉스하는 게 젊은이 사이에서 트렌드가 됐다. 현대 래퍼들이 사용하면서 급격히 퍼지고 있는 신조어다.

수시채용 경제용어사전

기업이 신규 사업 진출이나 인력 수요가 생겼을 때 채용공고를 통해 충원하는 채용방식. 현대자동차그룹이 올해부터 수시채용을 통해 신입사원을 뽑기로 한 데 이어 SK그룹도 최근 수시채용을 하기로 했다.

너클볼 [a knukle ball] 경제용어사전

... 구질은 시속 75~80㎞밖에 안 되므로 타자는 공이 홈플레이트에 올 때까지 두세 번 스윙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그러나 변화가 워낙 심해 느린 것이 약점이 되지는 않는다. 타자가 치더라도 공이 멀리 날아가지 못한다. 현대야구에서 일종의 신비스러운 마구처럼 여겨지고 있다. 손가락이 길어야 하는 신체적 조건이 필요해 이 공을 전문적으로 던지는 투수는 아주 드물다. 공이 홈플레이트를 통과하는 모습이 둥둥 떠다니는 것 같고 춤추는 것 같다고 해서 나비에 ...

연속 가변 밸브 듀레이션 [continuously variable valve duration] 경제용어사전

CVVD기술은 엔진 밸브가 열리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제어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로 현대기아자동차가 세계최초로 개발했다고 2019년 7월 발표했다. 이 기술로 엔진 성능과 연비를 개선하면서도 배출가스는 줄일수 있다. 자동차의 엔진은 '흡입-압축-팽창-배기'의 4단계 과정을 통해 연료를 연소시켜 동력을 발생시킨다. 흡기와 배기가 이뤄지는 관문인 밸브를 여닫는 시점과 깊이가 엔진의 성능과 효율을 결정한다. 때문에 자동차 업계는 가변 밸브 제어 기술을 개발해왔다. ...

파파고 [papago] 경제용어사전

... 이상 번역 품질이 더 좋다는 평가를 받았다. 파파고를 사용하는 곳이 늘어난 것도 이용자 확보에 도움이 됐다. 2017년부터 서울지방경찰청은 외국인 피의자의 인권 보호와 외국인 민원업무 처리를 위해 파파고를 활용하고 있다. 청와대 경호실, 해양경찰청 등도 외국인 관련 업무에 파파고를 사용한다. 네이버는 일반 기업 중 현대백화점, 신세계백화점 등에 통·번역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해외로 떠나는 여행객이 늘어난 것도 파파고 이용량 증가의 요인이다.

한국형 레몬법 경제용어사전

... 시행된 한국형 레몬법은 구매 후 1년 이내에 같은 고장이 반복되면 제조사가 차량을 교환·환불해 주는 제도다. 강제성이 없어 제조사가 계약서에 교환·환불에 대한 내용을 자발적으로 넣지 않으면 효력이 없다. 2019년 5월 15일 현재 현대·기아차, 르노삼성, 쌍용, 한국GM 등 한국 제조사는 모두 레몬법에 동참하고 있다. 이에 비해 외국 자동차사들의 참여도는 상대적으로 낮다. 5월 9일 기준으로 수입차 제조사 중 볼보, 닛산, 도요타, BMW, 재규어·랜드로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