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40건

홍콩 인권법 경제용어사전

... 있게 했다. 스티브 창 런던대 중국연구소장은 블룸버그통신에 “(홍콩 인권법은) 핵 옵션”이라며 “우리가 아는 홍콩이 사망하는 것의 시작일 수 있다”고 말했다. 최대 관심은 미·중 무역전쟁에 미칠 여파다. 미·중은 지난달 11일 고위급 협상에서 1단계 무역합의에 접근했다. 하지만 중국의 미국 농산물 구매 규모, 미국의 대중 관세 철폐 시기와 범위 등을 놓고 여전히 옥신각신하고 있다. 당초 이달 중순 미·중 정상이 만나 1단계 합의에 서명할 계획이었지만, 지금은 서명 ...

핏빗 [Fitbit] 경제용어사전

... 박동수, 수면 시간 등을 측정해 데이터화하는 스마트워치 등을 생산하는 업체다. 2007년 재미교포인 제임스 박과 에릭 프리드먼이 공동 설립했다. 앞서 2017년까지 출하량 기준 글로벌 선두 기업이었지만 2019년 10월 들어서는 애플과 샤오미에 밀려 3위로 내려 앉았다. 2019년 10월 28일 로이터통신이 구글이 핏빗에 인수 의향을 타진한 사실을 보도했다. 다만 인수 협상이 아직 초기 단계이며 구글이 제시한 구체적인 인수가는 공개되지 않았다.

이란 핵협정 [Joint Comprehensive Plan of Action] 경제용어사전

... 11월 5일부터 2단계로 이란산 원유와 석유·석유제품 거래, 이란과의 금융 거래를 차단하며 '이란 고사작전'에 나섰다. 다만 한국, 일본, 중국, 인도, 대만, 이탈리아, 그리스, 터키 등 8개국에 대해선 180일간 한시적으로 이란산 원유 수입을 허용했다. 하지만 미국은 2019년 4월 22일 2019년 5월 3일부터 이란산 원유수출을 전면 봉쇄하기로 결정했다. 이란이 미국과의 새로운 핵 협상에 나서도록 제재 수위를 최대한으로 끌어올리려는 목적이다.

호혜통 [Reciprocal Trade Act] 경제용어사전

... 해당 국가의 수입 품목에 동일한 관세를 부과할 수 있도록 한 법. 미국 정치 전문 매체 폴리티코는 "미국산 수출품이 불공정하게 다뤄진다고 판단될 시 현직 대통령은 특정 수입품의 관세를 올리거나 해당 국가의 관세·비관세 장벽을 낮추는 협상에 곧바로 들어갈 수 있다"고 설명했다. 관세부과에 관한 대통령 권한이 확대되는 것이다. 중국 외에 한국, 일본 등 대(對)미국 무역 흑자국들이 이 법의 대상이 될 수 있다. 강경 보호무역주의자인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정책국장이 ...

노딜 브렉시트 [No Deal Brexit] 경제용어사전

... 압도적인 차이로 부결시켰다. 이에 따라 노딜 브렉시트가 현실화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관측이 나온다. 영국과 EU는 별도 합의가 없다면 오는 3월29일에 결별하기로 돼 있다. 메이 총리의 플랜B가 하원의 동의를 얻지 못하거나, EU와의 재협상이 결렬되면 노딜 브렉시트로 이어질 수 있다. 미셸 바르니에 브렉시트협상 EU 수석대표는 1월 16일 “노딜 브렉시트의 위험이 오늘보다 높았던 적이 없다”고 우려했다. 영국 재무부는 노딜브렉시트 시 15년후 영국의 국내총생산 감소규모가 ...

사용량-약가 연동제 경제용어사전

청구액이 예상청구액 또는 전년도 청구액 대비 일정수준 이상 증가하여 보험재정 부담이 발생한 경우(청구액이 예상청구액 대비 30% 이상, 전년도 청구액 대비 60% 이상 증가 또는 전년도 청구액 대비 10% 이상 증가하고 증가액이 50억 원 이상인 경우)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제약사 간 협상을 통해 약가를 인하하는 제도.

로버트 갈루치 [Robert L. Gallucci] 경제용어사전

... 위기를 봉합한 이른바 '제네바 합의'의 주역이다. 북핵 동결의 대가로 미국이 경수형 원자로(경수로)와 원유를 제공하는 게 합의의 핵심이었지만 북한 핵 개발이 계속되면서 8년 뒤 합의가 파기됐다. 갈루치 전 특사는 미국 내에서 대북 협상과 대화를 강조하는 대표적인 온건파로 꼽힌다. 워싱턴DC의 조지타운대 국제관계대학원 학장으로 재직했다. 2018년 5월 한국 정부의 지원 중단으로 문을 닫은 존스홉킨스대 국제관계대학원(SAIS) 산하 한미연구소(USKI)의 마지막 ...

미국·멕시코·캐나다 협정 [United States Mexico Canada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 자동차에 대해서는 25%의 관세를 부과하겠다는 것이다. 미국이 232조 조치를 문서로 공식화한 것은 처음이다. 안덕근 서울대 국제대학원 교수는 “자동차 232조를 협정문에 명시한 이상 일본, 유럽, 한국 등과도 이를 지렛대 삼아 협상에 나설 것”이라며 “자동차 관세 면제를 조건으로 수입 제한 쿼터 등을 받아 내려 할 가능성이 높다”고 지적했다. 이런 점은 자동차 관세의 완전 면제를 주장하는 우리나라엔 악재다. 미국이 협정문 본문에서 많은 양보를 받아 냈음에도 ...

웬디 커틀러 [Wendy Cutler] 경제용어사전

... 미국무역대표부(USTR) 부대표는 통상 분야 최고 베테랑 중 한 명으로 꼽힌다. 1988년부터 28년간 USTR에서 통상 문제를 다뤘다. 한국에는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탄생의 주역으로 잘 알려져 있다. 2006~2007년 한·미 FTA 협상 때 미국 측 수석대표를 맡아 김종훈 당시 한국 측 수석대표와 치열한 '기싸움' 끝에 협상을 타결시켰다. 협상 당시 커틀러 수석대표가 “(우리는) 전생에 어떤 일을 했기에 이처럼 힘든 걸 해야 하는가”라고 말하자 김 수석대표가 “(로마) ...

미북정상회담 공동합의문 경제용어사전

... 의미를 갖는 획기적인 사건이었음을 인정하면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공동 협약의 조항을 완전하고 신속하게 이행한다. 미국과 북한은 가능한 한 조속한 시일 내에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북한 측 고위급 당국자가 이끄는 후속 협상을 열어 미·북 정상회담의 결과를 이행한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새로운 미·북 관계 발전과 평화·번영의 증진, 한반도와 세계의 안보를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2018년 6월12일 싱가포르 센토사 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