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462건

기후대응기금 경제용어사전

... 한 기금. 2020년 12월 7일 정부가 발표한 '2050 탄소중립 추진전략'에서 발표됐다. 기후대응기금은 탄소 배출을 줄임에 따라 피해를 볼 수밖에 없는 석탄발전 석유화학 자동차 등의 기업과 근로자를 지원하고 저탄소사업을 확대하는 데 주로 쓰일 예정이다. 정부는 휘발유세 경유세 등의 수송용 에너지세와 유연탄 LNG 등 발전용 에너지세의 체계를 바꿀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탄소와 관련된 각종 에너지 세금과 부담금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가격 체계를 다시 정하기로 ...

E-GMP [Electric-Global Modular Platform] 경제용어사전

... 2021년부터 2024년까지 △준중형 CUV △중형 세단 △대형 SUV 등 3종의 전용 전기차 라인업을 우선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기아차 역시 중장기 미래 전략 '플랜 S'를 바탕으로 2025년까지 전기차 판매 비중을 20%까지 확대하고 2027년까지 ev6와 고성능 모델을 비롯한 전용 전기차 7개 모델을 순차적으로 출시할 방침이며 2030년까지 전기차 연생산량을 88만대로 늘릴 계획이다. 2021년 3월 E-GMP를 적용한 첫 전기차인 EV1~9을 공개할...

스발바르 국제종자저장고 [Svalbard Global Seed Vault] 경제용어사전

... 한국은 전북 전주와 경기 수원에 있는 농촌진흥청 산하 유전센터 두 곳에 대부분의 종자를 보관하고 있었다. 하지만 만일의 상황을 대비해 확보한 종자를 안전하게 보관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2020년 들어 본격적으로 보존처를 확대하고 있다. 만약 자연재해 등으로 한국에서 종자가 사라지는 사태가 발생하면 종자보관소에 보관 중인 종자를 한국으로 가져와 활용할 수 있다. 스발바르 국제종자저장고에는 2008년 6월 보리와 참깨 등 재래종 5185개 자원을 처음 ...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는 12.4%(고용주와 직원이 절반씩)의 급여세가 부과되지만 그 이상 소득분에 대해선 급여세가 부과되지 않는다. 바이든은 소득 40만달러 초과분에 대해선 12.4%의 급여세를 추가 부과할 방침이다. 바이든, 세금 늘리고 재정지출 확대…'큰 정부'로 방향 튼다 세부 방침이 공개되진 않았지만 '슈퍼 부자'를 대상으로 한 부유세 도입도 바이든이 대선 기간 언급한 적이 있다. 미국 제조업 강화를 위한 세제정책도 추진된다. 바이든은 미국 제조업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 ...

코로나 5단계 경제용어사전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 속 거리두기의 세분화를 통해 정밀 방역을 하기 위한 조치다. 직장과 학교, 종교시설 등에서의 단계별 생활 방역 수칙도 세분화했다. 마스크 의무 착용 시설이 거리두기 단계가 올라갈수록 점차 확대되고, 이를 지키지 않으면 과태료가 부과된다. 새 거리두기 단계는 2020년 11월 7일부터 적용되고 있다. 사람 모이면 '마스크' 챙기세요…단계별로 의무 착용 대상 확대 '사회적 거리두기' 체계가 이전의 3단계에서 5단계로 전면 ...

증여세 과세특례 경제용어사전

... 때문이다. 기업승계의 증여세 특례세율 적용 한도는 최대 100억원으로 가업상속공제 한도(500억원)를 크게 밑돈다. 중소기업중앙회 실태조사에 따르면 기업승계 계획이 있는 경영자의 69.4%가 증여세 과세특례 한도를 가업상속공제만큼 확대해 줄 것을 요청하고 있다. 과세특례를 받아도 창업주 사망 시 상속세 과세가액에 합산되기 때문에 실익이 적다는 분석도 있다. 경기 안산시에서 제조업을 30년간 운영해온 김모 대표(71)는 아들에게 보유 지분(70%) 중 약 20%를 ...

가업상속공제 경제용어사전

... 나오는 이유다. 현실성 없는 '탁상 규제 개혁' 지난해 정부와 국회는 가업상속을 지원하기 위해 일부 상속공제 관련 규제를 완화했다. 사후관리 기간에 업종 변경이 가능한 범위를 표준산업분류(KSIC)상 기존 소분류 내에서 중분류로 확대한 게 대표적이다. 하지만 '시늉에 불과하다'는 반응이 지배적이다. 와토스코리아는 신규 투자를 계획했던 사업 업종이 모두 중분류 밖이어서 뜻을 접었다. 송 사장은 “기존 주력인 욕실 제품은 중분류상 22번이었는데 새로 투자를 계획한 ...

데이터 댐 경제용어사전

... 댐은 데이터 수집·가공·거래·활용기반을 강화하여 데이터 경제를 가속화하고 5세대 이동 통신(5G) 전국망을 통한 전(全)산업의 5세대 이동 통신(5G)·인공지능(AI) 융합을 확산 시키기 위한 것이다. 분야별 빅데이터 플랫폼을 30개로 확대하고 공공 데이터 14만 2,000개 신속 개방, AI 학습용 데이터 1,300종 구축 등을 추진한다. 또 5G망 조기구축을 위한 등록면허세 감면·투자세액 공제 등 세제지원을 추진하고 실감기술(VR·AR 등)을 적용한 교육·관광·문화 ...

수소발전의무화제도 경제용어사전

2022년부터 수소경제 확대를 위해 전력시장에 수소연료전지로 생산한 전력의 일정량 구매를 의무화하는 것으로 2020년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제2차 수소경제위원회'에서 심의 의결됐다. 한국전력의 태양광, 풍력 등이 모두 포함된 기존의 신재생에너지 공급 의무화(RPS) 제도에서 수소연료전지만 분리해 별도의 의무 공급시장을 조성하는 것이다. 이렇게 되면 2022년부터 한국전력은 구매하는 전체 전력 중 일정 비율을 의무적으로 수소연료전지로 생산한 ...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경제용어사전

IBM이 2020년 채택한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전략. 폐쇄형과 개방형 클라우드 등을 묶어 제공하는 방식. 대기업들이 자체 데이터센터와 개방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접목해 IT 인프라를 운영하는 흐름이 확산될 것으로 IBM은 전망하고 있다. IBM이 2018년 대표적 개방형 소프트웨어 업체인 레드햇을 인수한 것도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서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