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423건

에너지 기본계획 경제용어사전

... 이번 3차 에너지기본계획에선 5년 전 2차(2014~2035년) 때와 달리 재생에너지 외에는 원전을 포함한 발전원별 비중 목표를 담지 않은 게 특징이다. 2차 때만 해도 2035년 재생에너지 비중을 11%, 원전 비중을 29%로 확대하겠다고 명기했다. 문 대통령의 탈원전 공약에 꿰맞춘 주먹구구식 계획이라는 비판이 나온다. 전문가들은 발전 단가가 원전 대비 3배가량 높은 재생에너지 비중을 늘릴 경우 급격한 전기요금 인상이 불가피하다고 지적하고 있다.

그랩 [Grab] 경제용어사전

... 비전펀드로부터 14억6000만달러(약 1조6400억원)의 신규 투자를 유치함으로써 누적 투자액 87억달러를 기록했다. 그랩은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동남아 지역에서 금융, 식품 배달, 택배 배송, 콘텐츠, 디지털 결제 등으로 서비스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동남아 온라인 동영상 업체인 훅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주문형 비디오(VOD) 서비스를, 중국 업체인 핑안굿닥터, 종안인터내셔널과는 각각 디지털 헬스케어, 보험 서비스를 함께 선보인다. 호텔 예약 업체 부킹닷컴, 아고다 ...

외부위탁운용관리 [outsourced chief investment officer] 경제용어사전

기관투자가가 자산배분 목적으로 자산 일부를 증권사와 자산운용사 등 외부기관에 맡기는 것을 말한다. 일임받은 증권사와 자산운용사는 자산을 직접 운용하거나 다른 운용사에 다시 배분해 관리한다. 국토교통부와 고용노동부뿐 아니라 이란 법인, 대학기금 등도 위탁운용을 확대하고 있다.

한국형 실업부조 경제용어사전

... 2020년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고용보험에 가입하지 못한 근로 빈곤층과 구직활동을 하는 청년, 폐업 위기에 놓인 자영업자 등에게 일정기간 지원금을 준다. 구체적으로 기준중위소득 50% 이하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하고 단계적으로 확대하며 지원금액은 최저 생계를 보장하는 수준의 정액 급여로, 수급 기간은 6개월을 원칙으로 하되 타 지원 제도와의 정합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구체화하기로 했다. 또 실업부조 수급자에게는 구직 기간 적극적이고 실효성 있는 고용서비스를 제공하고 ...

호혜통 [Reciprocal Trade Act] 경제용어사전

... 수 있도록 한 법. 미국 정치 전문 매체 폴리티코는 "미국산 수출품이 불공정하게 다뤄진다고 판단될 시 현직 대통령은 특정 수입품의 관세를 올리거나 해당 국가의 관세·비관세 장벽을 낮추는 협상에 곧바로 들어갈 수 있다"고 설명했다. 관세부과에 관한 대통령 권한이 확대되는 것이다. 중국 외에 한국, 일본 등 대(對)미국 무역 흑자국들이 이 법의 대상이 될 수 있다. 강경 보호무역주의자인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정책국장이 법안 초안을 작성했다.

일·EU 경제연대협정 [Japan-EU Free Trade Agreement] [EU-J] 경제용어사전

... 낮아지는 만큼 일본차의 공세가 거세질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한국차의 서유럽 시장 점유율은 EU와의 FTA가 발효된 2011년 4.1%에서 2017년 5.9%로 상승했다. 반면 일본차 점유율은 2009년 13.0%에서 한국차의 점유율 확대로 2010년대 초반 11%대로 떨어졌다가 2017년 14.8%로 반등했다. 일본은 2018년 말 발효된 CPTPP 효과도 조만간 본격적으로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일본은 호주 등 CPTPP 회원국 공산품의 99.9%, 농수산물의 ...

QR코드 결제 [quick response payment] 경제용어사전

QR은 quick response의 약자. 격자 무늬 QR코드에 결제 정보가 담겨 있다. 이용자가 스마트폰 앱(응용프로그램)에서 QR코드를 찍거나 가맹점에서 QR코드를 스캔하면 결제가 이뤄진다. 주로 사용자 은행계좌에서 판매자 은행계좌로 이체되는 방식을 취한다. 알리페이 위챗페이 유니온페이등 중국 간편결제 업체들이 한국에 오는 중국인 관광객(유커)의 이용 확대를 위해 한국내 가맹점을 대폭 늘리고 있다

상생협력기금 경제용어사전

민간기업이나 공공기관 등이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출연하는 재원. 이 기금은 성과배분, 기술협력 촉진, 인력교류 확대, 임금격차 완화 생산성 향상 등을 위해 사용된다. 2017년 11월 중기부는 상생협력기금의 안정적 관리·운영을 목적으로 '대중소기업 상생협력촉진법'상 출연 근거를 마련했고 이를 통해 민간기업이 상생협력을 추진하면 정부가 매칭 지원하기로 했다.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경제용어사전

... 발령되면 미세먼지를 많이 배출하는 5등급 차는 운행이 제한된다. 지금까지는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수도권의 행정 및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2부제를 시행했지만 내년 2월부터 민간 부문 참여가 의무화 된다. 수도권을 시작으로 규제 지역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그러나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LPG 1t 소형 화물차를 구입한 사람은 경유차를 폐차할 때까지 운행이 예외적으로 인정된다. 배출가스 등급은 산정 방법에 관한 규정에 따라 5개로 분류된다. 전기차와 수소차는 1등급, 휘발유와 ...

사전약가인하제 경제용어사전

의약품의 보험적용 범위가 확대되는 경우 예상 추가 청구액 등을 평가하여 약가를 인하하는 제도. 비용-효과성 평가를 갈음해 신속하게 환자의 치료접근성을 높이는 한편 향후 예상되는 보험 재정 부담 발생에 대처하기 위한 것이다. 해당 의약품의 투약비용이 동일 적응증에 사용되는 대체약제 이하인 경우 또는 예상 추가 청구액이 15억 원 미만인 경우에는 약가 인하에서 제외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