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437건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경제용어사전

... 발령되면 미세먼지를 많이 배출하는 5등급 차는 운행이 제한된다. 지금까지는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수도권의 행정 및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2부제를 시행했지만 내년 2월부터 민간 부문 참여가 의무화 된다. 수도권을 시작으로 규제 지역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그러나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LPG 1t 소형 화물차를 구입한 사람은 경유차를 폐차할 때까지 운행이 예외적으로 인정된다. 배출가스 등급은 산정 방법에 관한 규정에 따라 5개로 분류된다. 전기차와 수소차는 1등급, 휘발유와 ...

사전약가인하제 경제용어사전

의약품의 보험적용 범위가 확대되는 경우 예상 추가 청구액 등을 평가하여 약가를 인하하는 제도. 비용-효과성 평가를 갈음해 신속하게 환자의 치료접근성을 높이는 한편 향후 예상되는 보험 재정 부담 발생에 대처하기 위한 것이다. 해당 의약품의 투약비용이 동일 적응증에 사용되는 대체약제 이하인 경우 또는 예상 추가 청구액이 15억 원 미만인 경우에는 약가 인하에서 제외한다.

전기요금 누진제 경제용어사전

... 폐지 여론이 확산되었으며 이후 여름철 구간별 전기사용량을 늘려 주택용 전기요금 부담을 낮추는 누진제 개편안이 확정돼 2019년 7월 1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개정안은 3단계 누진체계를 유지하되 매년 7·8월 여름철에 누진구간을 확대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누진제 구간은 현행 △1단계 200㎾h 이하 △2단계 200~400㎾h △3단계 400㎾h 초과에서 △1단계 300㎾h 이하 △2단계 301~450㎾h △3단계 450㎾h 초과로 늘어난다. 1단계 요율 전기사용량을 ...

솨단 [刷單] 경제용어사전

... 거두면서 중국 이외의 지역에서도 솨단을 활용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국내에서도 타오바오 등 중국 온라인 쇼핑몰 입점을 앞둔 업체들을 중심으로 솨단을 통해 판매량을 늘려주겠다는 제안이 잇따르고 있다. 유럽 등 해외 시장 점유율 확대를 노리는 중국 스마트폰 업체들도 현지에서 솨단과 같은 방식의 마케팅을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솨단에 관대했던 중국 정부는 최근 태도를 바꿨다. 2018년 5월부터 중국 공업정보화부와 공안부 등 유관 부서는 7개월에 걸쳐 솨단 ...

구독경제 [subscription economy] 경제용어사전

신문처럼 매달 구독료를 내고 필요한 물건이나 서비스를 받아쓰는 경제활동을 의미한다. 최근에는 고가의 자동차와 명품 의류 같은 물건뿐만 아니라 식음료 서비스까지 다양한 분야로 월정액 서비스가 확대되고 있다. 구독경제는 무제한 스트리밍 영상을 제공하는 넷플릭스의 성공 이후 다른 분야로 확산되고 있다. 월 9.99달러에 뉴욕 맨해튼의 수백 개 술집에서 매일 칵테일 한 잔씩 마실 수 있도록 한 스타트업 후치는 2017년 200만달러(22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

공직적격성평가 [公職適格] [Public Service Aptitude Test] 경제용어사전

... 자료해석, 상황판단 등 3개 영역으로 구성되어 있다. PSAT는 암기지식이 아닌 이해력, 추론과 분석, 상황판단능력 등 종합적 사고력을 평가하는 시험이다. 2004년 외무고시 1차시험에 처음 도입되었으며 현재 입법ㆍ행정고등고시로 확대 시행되고 있으며 2021년부터는 7급 공무원 1차시험에서 국어를 대체하게 된다. 7급 공채에 도입되는 PSAT는 언어논리, 자료해석, 상황판단 등 3개 영역별로 25문항, 시험시간 60분으로 검토 중이다.2004년부터 5급 공채에 ...

국세감면 경제용어사전

... 부담으로 이어지게 된다. 정부가 비과세·감면이나 각종 세액공제 등으로 지출하는 돈이 2018년 40조원에 육박하는 데 이어 2019년에는 처음으로 40조원을 넘길 전망이다. 정부가 세출예산으로 모자라 조세지출(국세 감면)까지 대폭 확대하면서 고용·복지를 떠받치려 하기 때문이다. 국세 감면이 늘어나는 것은 정부가 일자리 창출과 저소득층 지원을 명목으로 각종 세제 혜택을 확대하고 있기 때문이다. 정부는 올해 근로자를 새로 고용하는 중소기업에 1인당 최대 2000만원을 ...

산업협력 [industrial cooperation] 경제용어사전

... 이전받는 '절충교역(offset orders)'을 '산업협력'으로 명칭을 변경했다. 1982년 시행된 절충교역 제도를 36년 만에 개편해 그동안 방산기술 획득에 집중했던 외국 무기 구매 제도를 국내 방위산업육성과 방산부품 수출을 확대하는 방향으로 바꾼 것이다. 이를 위해 방사청은 해외에서 구입하는 무기 부품의 일정 비율을 국산 부품으로 조달하는 '산업협력 쿼터' 제도를 도입한다. 이 과정에서 국내 업체가 자연스럽게 기술을 획득하고 우리 군은 해당 무기체계를 ...

PHIGS [Poland, Hungary, Italy, Greece, Spain] 경제용어사전

... 있다. 이탈리아는 서민 복지를 앞세운 포퓰리즘(대중영합주의) 정당 '오성운동'과 EU의 난민정책에 반기를 든 극우정당 '동맹'이 연정을 통해 서유럽 최초의 반(反)EU·포퓰리즘 정권을 탄생시켰는데 이들은 기본소득 도입, 감세, 연금 확대를 추진하고 있어 이탈리아 재정 불안이 가중될 것이란 우려가 크다. 스페인은 오성운동과 비슷한 성향의 '포데모스'와 '시민당' 등이 급부상하고 있다. 경제 상황은 6년 전 재정위기 때보단 나아졌지만 실업률은 여전히 높다고 CNN은 ...

소득주도성장론 [wage-led growth] 경제용어사전

저임금노동자·가계의 임금·소득을 올려 소비증대→ 기업 투자 및 생산확대→소득증가의 선순환구조를 만들겠다는 경제정책. 포스트케인지언 경제학자들의 임금주도성장(wage-led growth)에 근거하고 있다. 대기업의 성장으로 인한 임금 인상 등 '낙수효과'를 기대하기보다 근로자의 소득을 인위적으로 높이는 전략으로 문재인 정부의 핵심경제 정책이다. 하지만 소득주도 성장의 개념이 주로 노동·일자리 분야에 국한된 정책을 의미해 '노동자 임금 인상 정책'이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