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81-190 / 799건

AI비서 [AI voice-assistant] 경제용어사전

... IoT로 제어할 수 있는 기기 등을 작동하는데 사용된다. AI 비서의 원조는 애플사의 시리(Siri)다. 애플은 2011년 아이폰4S를 출시하면서 음성 인식 기반의 가상 비서인 시리를 처음 공개했다. 초기에는 인식률이 낮아 활용도가 높지 않았지만 업그레이드를 거듭하면서 기능이 한층 강화됐다. 간단한 정보 검색이나 문자메시지 작성, 전화 통화 등은 물론 음성 명령만으로 우버 택시까지 호출할 수 있다. AI 비서시장의 경쟁을 본격화한 것은 아마존 알렉사다. ...

주식 교차증여 경제용어사전

상대방 자녀에게 서로 주식을 물려주는 행위. 교차 증여는 증여세 누진세율 적용을 피하려는 '꼼수'로 활용되기도 했다. 세무당국은 교차 증여를 증여세 회피 목적의 '꼼수'라고 보고 회피한 부분에 대한 증여세를 과세했으며 이에 대해 2017년 3월 1일 대법원은 교차 증여의 목적이 합산과세로 인한 누진세율 적용을 회피하기 위함이라며 교차증여에 제동을 걸었다.

나노셀 경제용어사전

`나노셀'은 약 1나노미터(nm) 크기의 미세 분자구조를 활용한 기술로 LG전자가 독자개발했다. 극미세 분자들이 색의 파장을 정교하게 조정해, 보다 많은 색을 한층 정확하게 표현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기존 LCD TV는 빨간색의 고유한 색 파장에 노란색이나 주황색 등 다른 색의 파장이 미세하게 섞여, 실제와 다른 빨간색으로 표현될 수 있다. '나노셀'은 이러한 노란색과 주황색의 파장을 흡수해 실제와 가장 가까운 빨간색으로 만들어 준다. 나노셀 ...

제너럴비전 [General Vision]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인공지능(AI) 반도체인 뉴로모픽칩 설계업체. 미국의 인텔과 기술 라이선스 계약을 맺고 2013년 128개 뉴런을 담은 뉴로모픽 칩을 2013년 개발했다. 미국 국방산업 등의 분야에서 이 칩을 일부 활용했다. 이후 제너럴비전은 독립적인 칩 개발에 나섰으며 576개 뉴런을 칩 하나에 담은 형태의 AI칩인 뉴로멤 500(NM500)을 개발했다. 이후 설계한 칩을 공동으로 만들 업체로 한국의 반도체 패키징 업체인 네패스를 선정했다. 네패스는 NM500을 ...

민관합작투자사업 [public-private partnership] [PPP] 경제용어사전

민간은 위험 부담을 지고 도로 등의 공공인프라 투자와 건설, 유지 및 보수 등을 맡되 운영을 통해 수익을 얻는다. 정부는 세금 감면과 일부 재정 지원을 해준다. 미국에서 투자규모가 큰 인프라부문에서 활용하고 있는 방식이다. 미국에서는 이전에는 정부가 공공인프라 건설이나 유지 보수를 위해 예산을 사용하거나 재원이 없으면 채권을 발행했다. 그러나 재정여건이 악화되면서 일부 주정부는 재원 조달방법을 바꿨다. 버지니아주는 1995년부터 민간업자의 교통인프라 ...

알렉사 [Alexa] 경제용어사전

... 대화하며 필요한 물건을 살 수 있도록 전자상거래를 돕는 AI비서로 개발되었다. 하지만 그 이후 쓰임새가 갈수록 확대되고 있다. 2017년 1월에 개최된 세게최대전자쇼 CES2017에서 세계의 주요 전자업체들은 알렉사를 자사 제품에 활용한다고 발표 했다. 가전 업계에선 LG전자가 냉장고, 월풀이 오븐에 알렉사를 활용한다고 발표했다. LG전자의 AI 냉장고는 사용자가 요리를 하면서 음성 명령을 이용해 음악 재생, 뉴스 검색, 온라인 쇼핑, 일정 확인 등을 할 수 ...

사이언스 로보틱스 [Science Robotics] 경제용어사전

... 다뤄야 할 시점이 왔다”며 “로봇 연구자에게서 나오는 새로운 아이디어와 일반적 원칙, 독창적 개발에 대한 소통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의학과 산업, 땅과 바다, 우주를 비롯해 나노미터부터 거시적 규모까지 각 분야에서 활용되는 로봇 전 분야를 아우를 계획”이라고 소개했다. 또 “오피니언 코너를 활성화해 로봇과 관련한 각종 궁금증과 사회적 의미를 찾는 데 주력하겠다”고 했다. 세계적인 로봇 학자이자 이번 발행을 주도한 양광종 영국 임피리얼칼리지 교수는 ...

한국인칩 경제용어사전

한국인칩은 한국인 유전체 정보 80만개 이상 담은 유전체칩을 말한다. 유전체칩은 사람마다 가진 유전정보를 손톱만한 크기의 반도체칩에 담은 것이다. 한국인팁을 활용하면 한국인에게 특정한 유전정보가 어디 있는지를 손쉽게 찾을 수 있다. 질환이 있는 사람과 없는 사람 사이에 어떤 차이가 있는지 등도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2018년까지 한국인 25만명의 유전체 분석 정보를 모은 한국인칩을 만들계획이다.

유전체칩 경제용어사전

유전체칩은 사람마다 가진 유전정보를 손톱만한 크기의 반도체칩에 담은 것이다. 한국인칩은 한국인의 유전체 정보를 80만개 이상 담은 유전체칩이다. 이를 활용하면 한국인에게 특정한 유전정보가 어디 있는지를 손쉽게 찾을 수 있다. 질환이 있는 사람과 없는 사람 사이에 어떤 차이가 있는지 등도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2018년까지 한국인 25만명의 유전체 분석 정보를 모은 한국인칩을 만들계획이다.

돌리 [Dolly] 경제용어사전

... 못한다. 그 대신 돌리를 만든 생명복제 기술은 이후 배아줄기세포와 유전자 가위 등 난치병 치료와 관련된 바이오 연구를 촉발한 계기가 됐다. 미국 오리건 보건과학대 슈크라트 미탈리포프 교수 연구진은 2013년 태아 피부 세포를 핵이 제거된 난자에 융합시켜 인체 모든 세포로 자라날 복제 배아 줄기세포를 만들었다. 야마나카 신야 일본 교토대 교수가 iPSc를 만든 것도 난자를 활용한 연구에서 윤리 문제를 피해 가기 위한 방법을 찾는 과정에서 이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