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765건

초자동화 [hyper-automatio] 경제용어사전

공장 내 모든 작업을 자동화해 초(秒)단위 스피드로 생산하는 체제. 가이젠(개선)의 국가 일본에선 고속생산을 위해 IoT(사물인터넷)등을 활용해 공장내 전작업의 자동화를 추진하고 있다.

스마트 콘트랙트 [smart contract] 경제용어사전

... 장담하기 어렵다. 계약의 시행 주체가 사람이기 때문이다. 스마트 콘트랙트는 사전에 입력된 계약 내역을 컴퓨터가 자동으로 집행한다. 블록체인 시스템이 제대로 돌아가는 한 계약 사기를 걱정할 필요가 없다. 해외에선 스마트 콘트랙트를 실무에 활용하기 시작했다. 미국의 도큐사인과 비자는 자동차 렌털 서비스에 스마트 콘트랙트를 결합했다. 시운전한 자동차가 마음에 들면 다른 서류 절차를 거칠 필요 없이 차 안에 있는 스마트 콘트랙트 시스템으로 계약할 수 있다. 기업 간 거래(B2B) ...

오토모티브 그레이드 리눅스 [Automotive Grade Linux] 경제용어사전

오픈 플랫폼을 활용해 자동차 인포테인먼트(정보나 오락거리를 제공하는 장치)를 개발하는 프로젝트. 이 프로젝트는 국내외 140여 개 업체가 참가하고 있는 글로벌 오픈 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사업이다. 도요타와 혼다, 메르세데스벤츠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뿐만 아니라 덴소와 퀄컴, 삼성전자 등 자동차 부품 및 전장업체들도 함께 머리를 맞대고 있다. 이들은 표준화된 오픈 플랫폼을 이용해 자동차 인포테인먼트는 물론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과 자율주행기술 ...

3D 바이오프린팅 경제용어사전

3D 프린팅 기술을 활용해 각막, 간, 피부, 혈관 등을 생성해 인간에게 이식하는 기술. 각막을 다친 환자에게 3차원(3D) 프린터로 새 각막을 생성해 이식하거나 간이 손상된 환자에게는 돼지 간에서 추출한 부위 일부를 역시 3D 프린터로 오려내 붙이거나 하는 식이다. 혈관이나 피부도 마찬가지다. 먼 미래가 아니라 세계 과학계에서 이미 일어나고 있거나 눈앞에 둔 일이다. 미국, 중국 등 해외는 물론이고 국내에서도 3D 바이오프린팅을 통해 인공장기를 ...

거미줄 섬유 경제용어사전

... 다양하다. 가볍고 탄탄하기 때문에 총탄으로부터 몸을 보호하는 방탄복을 만들 수 있다. 최근엔 미국 바이오기업 크레이그 바이오크래프트가 미국 육군에 인공 거미줄로 만든 방탄복용 직물을 납품해 눈길을 끌었다. 신발이나 의류에도 인공 거미줄을 활용하려는 시도가 이어지고 있다. 노스페이스가 2015년 내놓은 초경량 패딩점퍼인 '문 파커(moon parka)'가 대표적이다. 스파이버가 개발한 인공 거미줄 섬유인 '큐노머스'가 쓰였다. 일반 재킷에 비해 내구성이 뛰어나고 보온 ...

알파스타 [AlphaStar] 경제용어사전

... 경기 내용으로 알파스타를 훈련시켰다. 알파스타를 여러 버전으로 나눈 뒤 서로 대전하는 방식으로 학습 단계를 높였다. 알파스타가 2주일간 연습한 양은 인간 기준으로 200년에 해당한다. 아직 갈 길은 멀어 알파스타도 알파고처럼 인간이 활용하지 않은 전략을 보여줬다. 처음부터 본진의 입구를 막고 초반 공격을 방어하는 프로게이머들과는 달랐다. 알파스타는 대부분 경기에서 입구를 막지 않았다. 유닛 제어 능력과 자원 수급은 프로게이머를 압도하기도 했다. 기습공격하고 피하는 ...

미마모리산업 [見守り] 경제용어사전

... `지킴이'라는 뜻으로 일본은 고령화 사회에 대한 대응전략을 보험가입 같은 수동적 대책에서 '지킴이 산업'을 통해 노인과 어린이들의 사고나 의료 의존도를 직접적으로 줄이는 적극 대응책으로 전환했다. 초기 지킴이 산업 상품들은 통신기기를 활용해 홀로 사는 부모의 안부를 확인하는 간단한 것들이었다. 코끼리 밥솥으로 한국 주부들에게도 친숙한 조지루시의 아이폿(I-PoT)은 지킴이 산업 상품의 시조로 불린다. 전기포트에 무선통신기를 내장해 전원을 켜거나 물을 끓이면 가족들이 관련 데이터를 ...

인공강우 경제용어사전

... 미세먼지와 싸워 온 중국이 인공강우 기술의 선두주자다. 인공강우 시설을 갖춘 지방자치단체만 2000개가 넘는다. 백두산과 같이 높은 지대에서는 포탄을 발사한다. 지형 특성을 감안해 미사일, 인공지능(AI) 무인기, 드론 등을 활용해 이곳저곳에서 인공 비를 만들어 내고 있다. 가뭄이 심각했던 2007년 랴오닝성에서 로켓 1500발을 발사해 2억8300만t에 달하는 비를 내리게 한 전례도 있다. 태국은 전용 수송기를 통해 물 수천L를 직접 허공에 뿌리는 방법을 즐겨 쓴다. ...

ATSC 3.0 [Advanced Television Systems Committee standard 3.0 version] 경제용어사전

... 표준화단체인 ATSC가 정한 차세대 방송표준이다. 방송 주파수를 통해 여러 형태의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고 방송망과 LTE, 와이파이 등 통신망을 이종 결합할 수 있다. 미디어 사업자들은 통신 주파수보다 도달 범위가 넓고 운영비용이 저렴한 방송 주파수의 장점을 활용해 개인 맞춤형 광고 등 미디어 사업자와 사용자 간 양방향 서비스도 할 수 있다. 한국에선 2017년 지상파 UHD 방송을 시작하면서 이 표준을 따랐다. 미국은 2019년 상용화를 시작한다.

엘리베이트 [Hyundai Elevate] 경제용어사전

... 모습과 다리를 접어 일반 자동차로 변신하는 과정 등을 선보였다. 전기 동력을 사용하는 엘리베이트는 5개의 축으로 설계된 로봇 다리를 이용해 포유류와 파충류처럼 여러 형태의 걸음걸이로 이동할 수 있다. 덕분에 다양한 지형에서 활용이 가능하다. 보행 속도는 시속 5㎞ 수준이다. 차체를 수평으로 유지하면서 1.5m 높이의 벽도 넘을 수 있다. 일반 도로에서는 로봇 다리를 차체 안쪽으로 접어 넣어 주행 모드로 변신하고 기존 차량처럼 바퀴를 이용해 달릴 수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