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21건

렘데시비르 [Remdesivir] 경제용어사전

... 발표했다. 하지만, 렘레시비스의 효과를 입증하기 위해서는 더 많은 검증이 필요한 단계다. 2020년 1월 말, 미국에서 코로나19 확진 환자에게 처음으로 렘데시비르가 투여됐다. 이후 환자 상태가 급격하게 호전되어 퇴원하였으나 빠른 회복이 렘데시비르 때문이지는 명확지 않다. 중국은 2020년 2월 6일 코로나 19 감염환자 761명을 대상으로 렘데시비르에 대한 임상 시험을 통해 확진자에 투여를 시작했으며 4월27일에 최종적인 시험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중국은 임상 시험 ...

수두 [chicken pox] 경제용어사전

... 발진이 발생하기 1~2일 전 권태감과 미열을 보인다. 소아는 간혹 발진이 첫 증상으로 나타나기도 한다. 발진은 보통 머리에서 처음 나타나 몸과 사지로 퍼져 나가는데 그 과정에서 반점, 수포, 고름과 같은 다른 형태로 진행하기도 한다. 회복기에 접어들면 모든 수포 등에 딱지가 생긴다. 발병 후 자연 치유되는 경우가 많지만 피부 감염, 폐렴, 신경계 질환을 동반하는 합병증으로 발전해 심각한 후유증을 낳기도 한다. 학교, 어린이집 등 단체생활을 하는 아이는 수두 예방을 위해 ...

독감 [influenza] 경제용어사전

... 증상이 나타나며 갑작스러운 발열과 근육통, 두통 등 전신 증상과 인두통, 마른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다. 발열은 대개 38도 이상으로 급격히 높아지고 심한 탈진을 동반하기도 한다. 전신 증상은 보통 2~3일 정도 이어지지만 회복은 빠른 편이다. 무기력, 피로감, 기침 등의 증상이 몇 주 동안 지속되는 사례도 있다. 독감 예방에는 백신 접종이 가장 효과적이다. 백신이 유행하는 독감 바이러스에 잘 맞으면 건강한 성인의 백신 예방 효과는 70~90%다. 노인은 ...

뇌동맥류 [cerebral aneurysm] 경제용어사전

... 질환이다. 뇌혈관 안쪽 벽이 손상되면서 혈관 벽이 풍선처럼 부풀어 오른다. 뇌동맥류가 생기는 원인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유전적인 원인이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40~60대 환자가 많고 여성에게 많이 생긴다. 환자 20% 정도는 여러 곳에 뇌동맥류가 생긴다. 뇌동맥류는 파열되면 지주막하 출혈로 이어진다. 이때 사망률은 50%에 달한다. 장애 없이 회복하는 환자는 20%에 불과하다. 뇌동맥류가 터지기 전에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L자형 침체 경제용어사전

경기가 정점을 지나 하강국면에 접어 들고 이후 회복 기미 없이 저점 상태에 장시간 머무는 경기침체 형태.

황반주름 경제용어사전

... 망막염이라 부르는데 스트레스, 과음, 흡연, 수면 부족 등이 원인으로 추정된다. 중심성 망막염이 생기면 갑자기 눈 앞에 동그란 동전 모양의 그림자가 생겨 시야를 가린다. 시야가 침침해지는 증상이 생긴다면 의심해야 한다. 자연적으로 회복되는 환자가 많지만 환자 30~50%는 재발하거나 후유증이 생기기 쉽다. 눈 건강에 좋은 신선한 채소와 과일을 섭취해야 한다. 카페인이 많은 커피는 삼가는 것이 좋다. 황반에 작은 구멍이 생기는 황반원공이 나타나면 갑자기 시력이 떨어진다. ...

당뇨병 경제용어사전

... 있는 환자도 마찬가지다. 2형 당뇨병은 초기에 치료를 시작하면 식단을 조절하거나 근육을 키우는 운동만으로도 증상이 좋아진다. 혈당수치가 잘 조절되지 않으면 약을 먹는다. 혈당을 떨어뜨리는 약을 처음 복용하고 이 약으로도 혈당 수치가 회복되지 않으면 인슐린 주사제를 사용해야 한다. 약물 치료를 하면서 식단을 조절하고 운동해야 한다. 합병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도 운동과 식습관 관리가 중요하다. 당뇨병이 있으면 혈관이 망가지기 쉽다. 이 때문에 심장마비, 뇌졸중, 황반변성, ...

연명의료 경제용어사전

환자가 회복할 가능성이 없는데도 죽음에 이르는 기간만 연장하기 위해서 하는 심폐소생술, 인공호흡기, 혈액투석, 항암제 투여 등을 말한다. 연명의료 유보는 임종 단계의 처음부터 연명의료를 받지 않는 것을, 중단은 시행하고 있던 연명의료를 그만두는 것을 뜻한다. 우리나라에서는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 결정에 관한 법률(연명의료결정법)'이 2018년 2월4일부터 시행되고 있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 경제용어사전

나중에 아파서 회복 불가능한 상태가 됐을 때 연명의료를 받지 않겠다는 뜻을 미리 밝혀두는 서류다. 19세 이상이면 작성 가능하며, 신분증(주민등록증 또는 운전면허증)을 지참하고, 보건복지부의 지정을 받은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을 방문해 작성해야 한다. 등록기관에 등록된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연명의료 정보처리시스템의 데이터베이스에 보관되어 법적 효력을 인정받는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국가생명윤리정책원, 국민건강보험공단, 보건소, 의료기관, 비영리 ...

조혈모세포 이식 [stem cell transplantation] 경제용어사전

암세포와 환자 자신의 조혈모세포를 제거한 뒤 건강한 조혈모세포를 이식하는 치료법이다. 항암제와 방사선 요법으로 환자 암 세포를 모두 제거하고 골수를 완전히 비운 뒤 미리 추출해둔 환자의 조혈모세포나 다른 사람의 조혈모세포를 이식한다. 이식된 조혈모세포가 몸속에서 혈액을 만드는 능력을 다시 회복하도록 돕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