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92건

이재상품 [理財商品] 경제용어사전

중국의 은행들이 판매하는 금융투자상품으로 머니마켓펀드(MMF)와 비슷하다. 투자자로부터 모집한 돈을 국채나 회사채 부동산 주식 등 다양한 자산에 투자해 '은행 금리+알파(α)'의 수익을 내는 것을 목표로 한다.

자산유동화 기업어음 [asset-backed commercial paper] 경제용어사전

유동화전문회사(SPC)가 매출채권, 리스채권, 회사채, 정기예금,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등 자산을 담보로 발행하는 기업어음. 실물 CP가 아니라 전자증권으로 발행하면 ABSTB로 표기한다. 자산을 유동화해 회사채 형태로 발행하는 자산유동화증권(ABS)과 달리 별도의 등록절차를 거치지 않아도 된다. 회사채보다 만기가 짧기 때문에 장·단기 금리차를 활용해 자금조달 비용을 줄일 수도 있다. 금융감독원 등록 의무가 있는 자산유동화증권(ABS)과 ...

사채관리회사 경제용어사전

회사채 투자자들을 대신해 발행사의 계약 이행 여부를 점검하고 채권자집회 운영 등을 맡도록 지정된 회사. 기업이 무보증 공모 회사채를 발행할 경우 의무적으로 사채관리회사를 지정해야 한다. 금융위원회가 채권자의 권리를 보호하고 사채관리와 관련한 이해상충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2012년 4월 상법을 고쳐 도입했다. 기존엔 기업이 발행한 회사채를 인수하는 증권회사 등이 사채관리 업무도 함께 수행했다. 하지만 회사채 투자자보다는 발행회사의 이익을 우선시하는 ...

코코본드 [CoCo bond] [cont] 경제용어사전

유사시 투자 원금이 주식으로 강제 전환되거나 상각된다는 조건이 붙은 회사채 를 말한다. 코코본드에는 역(逆) 전환사채 , 의무전환사채 (강제전환사채) 등이 있다. 일반 전환사채(CB)의 경우 전환권이 채권자에게 있지만 역전환사채는 채권자가 아닌 사유 발생에 있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발행사가 부실금융회사로 지정될 경우 투자 원리금 전액이 상각돼 투자자가 손실을 볼 수 있다. 대신 일반 회사채보다 높은 금리를 지급한다.

자산담보부 대출 [asset-backed loan] 경제용어사전

외상 매출채권 담보대출의 일종. 일반적인 외상매출채권 담보대출과 다른 점은 납품업체가 외상매출채권을 은행에 곧바로 넘기지 않고 특수목적회사(SPC)에 양도한 다음 SPC가 은행으로 채권을 넘긴다는 점이다. 납품업체의 신용도가 낮을 경우 은행이 납품업체에 곧바로 대출해 주기 힘들기 때문에 만든 구조다.

WMP [wealth management products] 경제용어사전

... 그림자 금융을 구성하는 대표적 상품 중 하나다. 중국에서 2002년 처음 선보인 WMP는 은행들이 신탁회사나 증권사, 자산운용사와 협력해 개발했다. WMP는 고금리를 내걸고 투자자들로부터 자금을 모은뒤 부동산 프로젝트 파이낸싱(PF), 회사채 등에 투자하는 상품으로 그 규모가 2017년말 현재 29조5000억위안에 달한다(중국인민은행 자료)., 은행은 대출채권을 신탁회사에 넘긴다. 신탁회사는 이를 각종 프로젝트에 투자하는 상품인 WMP로 만든다. 은행은 WMP를 받아 개인투자자 ...

상환전환우선주 [redeemable convertible preference shares] 경제용어사전

... 인수합병(M&A) 시 잔여재산이나 매각대금 분배에 보통주보다 유리한 권리를 가지는 우선권을 가지고 있는 '종류주식(보통주와 다른 주식)'이다 국제회계기준(IFRS)상 부채로 분류되지만 회사가 상환권을 가지면 자본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회사채 이자보다 높은 배당수익률을 약속하는 경우가 많다. 주가가 오르면 보통주로 전환해 차익을 챙길 수 있어 기본적으로 투자자에게 유리한 편이다. 한국보다 해외 스타트업 강국에서 주요 투자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

관리채무계열 경제용어사전

주채무계열 선정 그룹 중 재무구조 개선약정을 아슬아슬하게 피한 그룹중 자금난에 빠질 우려가 있는 기업집단을 관리하기 위한 제도. 2013년 10월 동양그룹 등이 약정을 피하기 위해 회사채 등 시장성 여신을 늘리는 방식으로 주채무계열 선정에서 빠져 나가는 등 제도적 허점이 드러나자 이를 보완하기 위해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관리대상계열로 지정되면 주채권은행 과 정보제공 약정을 맺고 신규 사업 진출, 해외 투자 등을 은행과 협의해야 한다. ...

시장안정P-CBO 경제용어사전

시장안정 유동화 증권. 유동성 에 일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의 회사채 와 대출채권을 한데 묶은 뒤 신용보강을 통해 우량등급으로 만든 증권. 신용보증기금 이 원리금 상환을 약속해 투자자들로부터 인기가 높다.

회사채 신속인수제 경제용어사전

일시에 대규모로 만기가 도래한 회사채 를 상환하기 위해 기업들이 사모 방식으로 또 다른 회사채를 발행하면 이를 산업은행이 인수해주는 제도다. 회사채 물량의 80%는 산은이, 20%는 채권은행과 기업이 나눠 인수한다. 산은의 인수 채권 80% 중 대부분은 신용보증기금 이 신용을 보강한 프라이머리 CBO(P-CBO)로 편입된다. 회사채 신속인수제는 하이닉스가 유동성 위기에 빠졌던 2001년-2002년사이 1년간 한시적으로 도입 운용됐다가 2013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