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2,001건

상아질 과민증 경제용어사전

... 상아세관이 노출되고 외부 자극에 취약해져 외부환경에 아주 민감한 치아가되는 증상. 날씨가 쌀쌀해지면 이가 시리고, 차갑거나 뜨거운 음식을 먹으면 찌릿한 느낌이 드는 이유다. 시장조사업체 칸타코리아에 따르면 민감성 치아는 국내 성인 3명 중 2명(2019년 기준)이 앓을 정도로 흔한 질환이다. 민감성 치아의 원인은 다양하다. 칫솔질을 너무 세게 해서 치아를 감싸고 있는 법랑질이 벗겨질 수 있다. 양치할 때 칫솔을 수평으로 움직이다 보면 치아와 잇몸의 경계인 '치경부'의 ...

공의결권 [空議決權] 경제용어사전

... 주식 소유에 따른 경제적 위험은 지지 않고 주주총회 의결권만 갖는다는 비판을 받는다. 과거에는 외국계 헤지펀드들이 공의결권을 통해 슬그머니 주총 장악력을 높이고 국내 기업의 경영권을 공격했다. 감사위원 분리선출 시 대주주 의결권을 3%로 제한하도록 상법이 개정되자 최근에는 사조산업 사례처럼 오너 일가가 경영권 방어를 위해 공의결권을 이용하고 있다. 이들은 “경영권 방어를 위해 공의결권 활용이 불가피하다”고 말한다. 공의결권으로 경영권 방어 사조 경영권 지켜낸...

위산과다증 [hyperacidity] 경제용어사전

... 회복하려면 '비타민U' 필수 속쓰림, 가슴통증 등 위산과다로 인한 증상을 완화하려면 약물을 사용해볼 수 있다. 알루미늄, 마그네슘, 칼슘 등으로 이뤄진 제산제는 위산을 중화시켜 통증을 완화해준다. 제산제는 일반적으로 식후와 취침 전 하루 3~4번 먹으면 된다. 한 번 약을 먹으면 다음 약을 먹기까지 4시간 정도 간격을 두는 것이 좋다. 위산 분비 자체를 억제하기 위해선 히스타민-2 수용체 길항제를 복용하면 된다. 위산 분비를 촉진하는 히스타민이 위점막의 수용체에 달라붙는 ...

하이브리드 리튬메탈 배터리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전기차용 배터리 개발 기업 SES가 2021년 11월 3~4일 미국과 한국, 중국에서 잇따라 '배터리 월드'라는 온라인 행사에서 선보인 차세대 배터리. 아폴로란 이름의 이 리튬메탈배터리(107Ah)는 무게는 0.98㎏에 불과하지만 에너지 밀도는 ㎏당 417Wh에 달한다. 기존 리튬이온 배터리가 ㎏당 250~300Wh인 점을 감안하면 주행거리는 약 30% 늘어나게 된다. 충전 성능도 높였다. 12분 만에 10%에서 90%까지 고속 충전할 수 ...

백신 패스 경제용어사전

... 증명할 수 있다. 음성확인서는 발급 후 48시간 동안 효력이 있으며, 48시간이 지난 날의 밤 12시까지 확인서를 인정해 준다. 효력 기간이 짧기 때문에 백신 패스가 필요한 다중이용시설을 지속적으로 이용하려면 번거롭더라도 2~3일에 한 번은 PCR 검사를 받아야 한다. 단, 18세 미만 아동·청소년과 알레르기 등 의학적 사유로 접종하지 못한 성인은 다중이용시설 이용에 제한을 받지 않는다. 해외 백신 패스 도입 사례에 비춰볼 때 한국은 백신 미접종자들이 받을 ...

운전자보험 경제용어사전

... 교통사고에 따른 벌금이나 형사합의금(교통사고처리지원금), 변호사 선임비 등을 보장하는 임의보험 상품이다. 민사상 상대방의 대인·대물 피해를 보상해주는 자동차보험과 구별된다. 실제 자동차보험은 강제보험으로 1년 단위로 갱신하지만 운전자보험은 3년 이상 장기 보험으로 가입하는 사례가 많다. 스쿨존 내 어린이 상해·사망 사고 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의 도로교통법 및 특정범죄가중처벌법 개정안(일명 '민식이법')이 2020년 4월부터 본격 시행된 이후 운전자보험이 크게 주목받고 ...

슬로플레이션 [slowflation] 경제용어사전

... 예상된다. 인플레이션 우려에 글로벌 중앙은행들이 돈줄을 죌 것이라는 전망도 달러 가치를 밀어올리는 요인으로 꼽힌다. 미 중앙은행(Fed)이 이르면 2021년 11월 자산 매입을 줄이는 테이퍼링에 나설 것으로 관측됐다. 영국 중앙은행(BOE)도 11월 금리 인상에 나설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2022년에는 고물가·고금리·고환율 현상, 이른바 '신3고(高)'가 한국 경제를 '슬로플레이션(slowflation)'으로 밀어넣을 것이란 우려가 커지고 있다.

하이니켈 배터리 경제용어사전

... 것도 가능하다. 배터리업체들이 지금까지 하이니켈 배터리를 양산하지 않았던 것은 안전성 문제 때문이다. 니켈 비중을 높일수록 배터리 성능은 개선되지만 안전성이 떨어진다. 하지만 LG에너지솔루션, SK온, 삼성SDI 등 국내 배터리 3사는 이를 각자의 기술로 보완했다. SK온은 배터리 내부 분리막을 쌓을 때 양극과 음극을 지그재그 모양인 'Z' 형태로 감싸 두 극을 완벽히 분리했다. 삼성SDI는 알루미늄 소재와 특수코팅 기술을 더해 배터리 열화를 최소화했다. LG에너지솔루션도 ...

누리호 [Korea Space Launch Vehicle-2] 경제용어사전

2021년 10월 21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된 3단 발사체. 2009년부터 개발해온 누리호는 30여 년간 쌓은 한국 우주항공 기술의 결정체로 평가된다. 발사가 성공하면 한국은 중대형 발사체로 실용 위성을 우주에 보낼 수 있는 세계 일곱 번째 자력 발사국으로 등재된다. 달, 화성 탐사와 같은 심우주 탐사의 전초전이 드디어 시작됐다는 평가다. 누리호는 탑재중량이 나로호의 1.5배인 1.5t으로 늘어났고, 목표 고도는 두 배 이상인 600~800㎞에 ...

무라타제작소 [Murata Manufacturing Co.] 경제용어사전

... 이동통신망을 쓰는 스마트폰엔 1000개, 신형 전기차엔 1만3000개 정도의 MLCC가 들어간다. 5G 등 고급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초소형, 고용량 제품은 무라타가 사실상 독점하고 있다는 평가다. 제품 두께는 머리카락 굵기(0.3㎜) 수준이고 가로가 0.4㎜, 세로가 0.2㎜에 불과해 흔히 쌀알에 비유된다. 무라타는 대표적인 '코로나19 반사이익 기업'이기도 하다. '집콕 소비'로 전자제품 판매량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MLCC의 수요가 크게 증가하자 일본과 중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