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107건

스푸프 [Spoof] 경제용어사전

... 정보를 빼가는 해킹 수법이다. 특히 'IP스푸핑'이란 로그인하려는 컴퓨터가 신뢰할 수 있는 다른 컴퓨터의 IP를 이용해 해킹하는 것. 즉, 허가받은 IP를 도용해 로그인하는 것을 말한다. 또한 유명 업체의 명의로 스팸메일을 발송, 소비자들이 믿을 수 있는 e메일로 생각하게끔 오도해 e메일의 개봉 빈도를 높이려는 행위를 스푸핑이라고 하기도 하며 이런 e메일을 통해 가짜 웹사이트로 유도해 사용자가 암호와 기타 정보를 입력하도록 속이는 것을 말한다.

넷파이 [netpy] 경제용어사전

' 네트워크 (network)'와 '스파이(spy)'를 합성한 용어로 소속기업의 영업기밀을 빼내어 E-Mail이나 메신저를 통해 다른 기업에 넘기는 산업스파이를 말한다.

스마트 화면유지 [smart-stay] 경제용어사전

스마트 폰 사용자의 얼굴과 눈을 인식해 사용자가 화면을 보고 있을 경우 화면을 터치하지 않아도 화면 꺼짐을 방지해주는 기능이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스마트 폰으로 인터넷 이나 e북을 읽고 있는 동안 화면이 계속 유지되고 잠이 들거나 보지 않으면 설정된 조명 시간 후 자동으로 화면이 어두워지면서 꺼지게 된다. 삼성전자의 갤럭시S3에 최초로 채택됐다.

쿼티 [Qwerty] 경제용어사전

PC용 키보드는 왼쪽 위 배열이 순서대로 Q-W-E-R-T-Y 순으로 돼 있는데 이를 본따 만든 용어 전 세계 대부분의 스마트폰이 채용하고 있는 방식이다.

eCRM 경제용어사전

... 고객 확보와 유지 그리고 가치있는 고객 집단을 찾아내는 것이 중요해지면서 기존 CRM에 인터넷이 결합된 개념이다. 인터넷을 통해 개별 고객 정보를 분석하고 이를 통해 수익성 높은 고객층을 대상으로 한 접근 전략을 수립하는 e마케팅을 비롯해 온라인 판매를 지원하기 위한 e세일즈, e서비스로 구성된다. eCRM에서 제공하는 고객 행동분석 툴을 사용하면 어떤 고객층이 해당 기업에 수익을 가져다 줄 것인지를 오프라인에서보다 훨씬 빠르게 파악할 수 있다.

제도경제학 [institutional economics] 경제용어사전

... 제도경제학은 점점 그 신뢰를 잃게 되었다. 이 때문에 1950~60년대 이르러 제도경제학에 대한 연구는 거의 없어지고, 제도경제학은 교과서에나 등장하는 존재로 전락하게 되었다. 하지만 1970년대 후반부터 올리버 윌리엄슨(Oliver E. Williamson)이 주도한 거래비용 (transaction cost)적 접근을 중심으로 경제학계 일각에서 다시 제도 연구의 바람이 일어나기 시작했다. 그 결과 제도경제학은 1980년대 후반 부흥기를 맞이한다. 제도경제학자들의 ...

고정버튼 [Permanent button] 경제용어사전

배너보다 크기가 작으며 사이트에 고정적으로 표현된다. 관련된 콘텐츠 바로 옆에 붙일 수 있는 장점 덕분에 반응도가 15%로 비교적 높다. 예를 들면 온라인 중개업체이트레이드(E*trade)의 버튼광고를 금융사이트의 주가정보 옆에 붙여놓으면 더 큰 관심을 끌 수 있는 것이다. 다만 대화 기능을 갖춘버튼광고는 아직 소수에 불과하며, 배너와 마찬가지로 링크 기능만을 제공한다.

동태적 비일관성 [Dynamic Inconsistency] 경제용어사전

... 문제가 나타났다고 표현한다. 동태적 비일관성은 1970년대 전 세계적으로 높은 인플레이션 이 나타나면서 이론적으로 연구되기 시작했다. 정책 당국이 인플레이션을 억제하지 못한 이유가 무엇인지에 대해 경제학자들이 문제 제기를 한 것이 출발이었다. 동태적 비일관성 문제를 이론적으로 체계화한 핀 키들랜드(Finn E. Kydland)와 에드워드 프레스콧(Edward C. Prescott)은 그 공로를 인정받아 2004년 노벨 경제학상을 수상했다.

범유럽 채권 [E-bond] 경제용어사전

유로존(유로화 사용 16개국) 회원국이 공동으로 보증하는 채권을 말한다. 유럽 재정위기 를 해결하기 위한 대안으로 제시됐는데 유로존의 일부 회원국은 현 유럽금융안정기금(EFSF)의 후신으로 가칭 유럽채무국을 신설해 그 명의로 범유럽 채권을 발행하자고 제안했다. 각국이 유럽채무국 명의로 공동 채권 발행이 가능해지면 보다 낮은 금리로 안정적인 자금 조달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범유럽 채권 발행의 열쇠를 쥔 곳은 독일이다. 독일에 기대지 않고는 ...

세계스마트시티기구 [World Smart Sustainable Cities Organization] 경제용어사전

... 시장, 대표들이 “서울 전자정부 선언”을 공동 채택함으로써 창립 발의되었다. 시장, 부시장 19명, CIO(도시정보화 최고책임자) 16명 참석한 동 포럼에서 세계 전자정부 현재와 미래, 세계도시 전자정부 협력모델 구축 (World e-Government, its present and future, building up a model of e-Government cooperation)을 주제로 토론하였다. 선언문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전자정부 지식과 경험 공유를 통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