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31-140 / 262건

인지무선통신 [Cognitive Radio] 경제용어사전

서로 다른 종류의 무선 통신서비스가 동일한 주파수를 사용할 수 있도록 전파환경을 측정하여 기존에 주파수 사용허가를 받은 사용자가 사용하고 있지 않은 유휴주파수를 찾아 그 주파수에서 통신하는 주파수 공유 기술을 말한다. 제한된 자원인 주파수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기술이며, 미국은 아날로그 TV의 DTV 전환 완료후 DTV 대역에서 CR 기술을 이용한 무선 데이터 서비스를 허용하기 위해 법 개정 및 기술 표준화 작업을 추진 하고 있다.

적층세라믹콘덴서 [multilayer ceramic condenser] [mult] 경제용어사전

전자제품의 회로에 전류가 일정하게 흐르도록 제어하는 핵심부품으로 휴대폰, LCD TV, 컴퓨터 등에 사용된다. MLCC를 만들기 위해서는 세라믹과 금속(니켈)판을 여러 겹으로 쌓는 고난도 기술이 필요하다. 용량 단위는 패럿(F)으로 마이크로패럿(㎌)은 100만분의 1 패럿이다. 반도체 와 함께 `산업의 쌀'로 불린다. MLCC는 대표적인 '수동 부품'으로 분류된다. 반도체와 같은 '능동 부품' 주변에서 전기를 저장했다가 일정량씩 공급하는 '댐' ...

존스 세대 [Generation Jones] 경제용어사전

조너선 폰텔(41)이란 정치 컨설턴트의 책 제목에서 비롯돼 2008년 미국 대선 때 널리 퍼진 용어로 사회적 혼란이 극심했던 70년대에 청소년기를 보낸 1954~65년 출생자들을 말한다. 이들은 1970년대 TV문화의 확산으로 미국 역사상 학력평가시험 점수가 가장 낮아 ''멍청한 세대'' 나 ''잃어버린 세대''로 구박받기도 했다. 그러나 존스 세대를 거친 인물들이 오바마 당선인 내각의 중심을 차지하자 존스세대가 이혼율과 마약중독자 증가 같은 어려움을 ...

텔레케어 [Tele-care] 경제용어사전

정보통신 기술을 활용하여 자택에 거주하는 노약자를 보살피는 서비스를 일컫는 용어. 인터넷 이나 TV, 휴대폰 등을 이용해서 원거리에 있는 노약자의 신체징후나 일상 활동을 모니터링하면서 문제를 예방하는 사회복지 시스템으로 영국 등에서 보편화되어 있다.

ADTV [Advertisement TV] 경제용어사전

인터넷 을 이용한 광고송출 및 원격관리 시스템을 사용해 일반 TV방송 화면에 광고를 분할, 방영하는 제품. 유동인구가 많은 터미널, 공공병원, 찜질방 등에 설치해 노출되는 광고로 수익을 창출하는 디지털 영상 광고시스템이다.

ATV [All Terrain Vehicle] 경제용어사전

사륜형 이륜자동차. 이륜자동차(오토바이)의 차체구조를 변형시킨 사륜형으로 산악지·유원지 등에서 주로 레저용으로 사용된다.

휘발성유기화합물 [Total Volatile Organic Compounds] 경제용어사전

증기압이 높아 대기중으로 쉽게 증발되는 액체 또는 기체상 유기화합물을 통틀어 일컫는 말. 실내에서는 페인트, 접착체, 카펫, 벽지 등의 건축자재로부터 발생하여 피부 접촉이나 호흡기 흡입을 통해 신경계 장애를 일으키는 발암물질이다.

디지털 사이니지 [Digital Signage] 경제용어사전

LED같은 디스플레이 를 이용해 정보나 광고를 수시로 바꿀 수 있는 광고 플랫폼. '디지털 광고물'이라고도 한다. TV, PC, 스마트폰에 이은 제 4의 미디어로 불린다. PC가 내장돼있어 이동이 자유롭고 다양한 파일을 선명하게 표현할 수 있어 백화점이나 지하철, 버스 정류장 등에서 홍보용, 고객 서비스용, 안내용 매체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된다. 디지털 간판, DID(Digital Information Display)라고도 한다.

엘코트 프로젝트 [Electronics Corporation of Tamil Nadu] 경제용어사전

인도정부가 남부지역 타밀나두주의 빈곤층에게 브라운관 TV를 ''07년도부터 3년간 총750만대를 공급하는 프로젝트.

전력선통신 [Power Line Communicatin] 경제용어사전

전력선으로 음성, 데이터 , 인터넷 등을 고속으로 이용할 수 있는 차세대 통신서비스. 이 기술이 실현되면 TV, 전화, 광통신 등으로 나눠진 데이터 전송 경로가 전력선 하나로 가능하게 된다. 또한 기존의 전력선을 이용하면 되기 때문에 구축비용도 매우 저렴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