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거진] 뉴스 31-40 / 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G·포드·IBM가 함께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는?

    [비트코인 A to Z] -배터리에 쓰이는 코발트 유통 추적 프로젝트 개시…'윤리적 문제' 해결 가능할 것 (사진) 리튬이온배터리의 우너료로 쓰이는 코발트 [오태민 마이지놈박스 블록체인 연구소장] 오늘날 국제무역은 아주 간단한 제품도 지구 전체를 무대로 생산·유통·판매된다. 미국에서 개발하고 디자인하면 원재료는 동남아시아, 조립은 중국에서 하고 최종 판매는 유럽에서 하는 식이다. 그래서 국제무역이라는 용어 대신 '공급 사슬망'이라는 용어의 사용 ...

    한경Business | 2019.01.28 14:46

  • thumbnail
    제도권 진입만 손꼽아 기다리는 비트코인 투자자들

    [비트코인 A to Z] -시장 침체 속 '헛된 기대' 넘쳐…비트코인의 세계관은 '주류화' 와는 근본적으로 달라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연구소장, '스마트콘트랙 : 신뢰혁명' 저자] 홍콩 최대 부호이자 세계 23위 자산가로 이름이 올라 있는 리카싱 청쿵그룹 회장이 뉴욕증권거래소(NYSE)의 모기업인 인터컨티넨털익스체인지(ICE)가 준비 중인 암호화폐 트레이딩 플랫폼 '백트(Bakkt)'에 출자한 것으로 알려졌다. 리 회장은 비트코인의 미래를 낙관하는 ...

    한경Business | 2019.01.21 13:33

  • thumbnail
    '마일리지 블록체인'이 반갑지 않은 항공사들

    [비트코인 A to Z] -여유 마일리지 양도·거래 가능…도입 거부하다 주도권 놓칠 수도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연구소장, '스마트콘트랙 : 신뢰혁명' 저자] 지구가 사실은 평평하다든가 달이 인공적 구조물이며 인류는 아직까지 달에 가지 못했다는 이야기를 '음모 이론'이라고 한다. 조금씩 다르지만 이런 유형의 이야기들이 공통으로 지향하는 특성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소수가 절대 다수의 지구촌 시민들의 눈과 귀를 막아 왔기 때문에 거짓이 진실로 둔갑했다는 ...

    한경Business | 2019.01.14 16:25

  • thumbnail
    이더리움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의 고백

    [비트코인 A to Z] -현실과 블록체인 연결은 '난제'…삼성·애플 등 글로벌 기업 뛰어들어야 해결 가능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연구소장, '스마트콘트랙 : 신뢰혁명' 저자] 이더리움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은 최근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블록체인은 당분간 '순수한 디지털'에 머무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2.0을 외쳐온 혁신 그룹의 선도자가 한 말로는 다소 충격적이다. 좋게 보면 자기성찰이자 성숙의 증거이지만 그간 이더리움이 선도해 온 ...

    한경Business | 2019.01.07 17:51

  • thumbnail
    '규칙에 의한 지배'로 탄생한 하왈라 네트워크

    [비트코인 A to Z] -금융의 본질은 규칙에 대한 맹목적이고 비정한 충성…비트코인의 뿌리와 맞닿아 (사진) 영화 '프리미엄 러쉬'의 한 장면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연구소장, '스마트콘트랙 : 신뢰혁명' 저자] 송금과 택배의 차이점은 무엇일까. 택배는 물건을 이동시켜야 하지만 송금은 돈을 이동시키지 않는다. 택배 회사가 의뢰받은 물건 대신 비슷한 물건을 보내면 계약 위반이다. 하지만 송금은 장부만 변경하는 것으로 충분하다. 인간의 추상 능력을 ...

    한경Business | 2018.12.31 14:12

  • thumbnail
    ICO는 왜 정부의 규제에 맥을 못 출까

    [비트코인 A to Z] -재화와 가치가 교환되는 '토큰 생태계'…가치 없는 생태계의 토큰은 의미 없어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연구소장, '스마트콘트랙 : 신뢰혁명' 저자] 올 하반기 암호화폐 시장의 침체에는 암호화폐 공개(ICO)에 대한 미국 정부의 규제 의지가 한몫했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ICO를 한 기업들을 기소하고 있다. 대부분은 법원에 가기 전에 투자금을 반환하고 벌금을 내는 합의에 굴복하고 있다. 2017년 암호화폐 열풍을 ...

    한경Business | 2018.12.24 15:22

  • thumbnail
    2018년보다 더 암울했던 2014년의 비트코인

    [비트코인 A to Z] -주류화 논의로 '원조 비트코이너들' 투매에 폭락…대중화 계기 되며 가격 상승 개시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연구소장, '스마트콘트랙 : 신뢰혁명' 저자] 2018년 한 해 동안 비트코인 가격은 80% 이상 떨어졌다. 비트코인의 10주년을 한 달 앞두고 불과 몇 주 사이에 비트코인당 3000달러나 가치가 증발했다. 비트코인 캐시의 내전으로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 전반에 대한 불신이 확산되고 있다. 가격 하락 속도와 폭이 ...

    한경Business | 2018.12.17 15:13

  • thumbnail
    비트코인 캐시 '하드포크 내전'의 진짜 의미

    [비트코인 A to Z] -시장 역행하는 빅홀더들의 혈투…엘리트들의 영향력 줄며 생태계 안정될 것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연구소장, '스마트콘트랙 : 신뢰혁명' 저자] “비트코인 ABC를 내 정원의 비료로 쓰겠다.” 비트코인 SV 진영을 이끌고 있는 크레이그 라이트의 발언이다. 비트코인 ABC 진영의 자원이 고갈될 때까지 싸움을 지속하겠다는 협박이다. 이는 단지 협박에 그치지 않고 비트코인 캐시 내전을 치르는 두 진영 모두 상대의 코인을 내던지는 ...

    한경Business | 2018.12.11 10:34

  • thumbnail
    기관투자가들이 비트코인의 구세주 될 수 있을까

    ... 않았다. 11월 말 현재 1만 BTC 이상이 담긴 지갑의 개수는 총 123개로 폭락 이전과 변함이 없다. 비트코인 총량으로 따지면 약 20~30%다. 즉 빅 홀더들의 패닉 셀로 최근의 가격 붕괴가 일어나지는 않았다는 의미다.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 연구소장은 “1만 BTC 이상 막대한 가치를 포함한 주소들 중 거래소 지갑을 빼고 대부분은 몇 년 동안 꼼짝하지 않고 있는데 이들의 정체야말로 비트코인의 가격과 직결된 사안”이라며 “만약 영원히 움직일 수 없는 비트코인이라면 ...

    한경Business | 2018.12.10 11:44

  • thumbnail
    암호화폐의 진짜 위험 '잃어버린 비트코인'

    [비트코인 A to Z] -2011년 이전 '잠긴 주소' 20~30%에 달해…언젠가 시장에 쏟아져 나올 수도 [오태민 크립토비트코인 연구소장, '스마트 콘트랙 : 신뢰혁명' 저자] 비트코인은 '부조리한' 현상이다. 권위가 없는 민간인들이 세계 화폐를 만들었다고 주장하고 있으니 말이다. 금처럼 반짝이는 실체가 있는 것도 아닌데 웬만한 주식보다 비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런 말도 안 되는 현상이 10년이나 지속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상식적으로 ...

    한경Business | 2018.12.04 10: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