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7,8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은 기준금리 동결 유력…3월 고용 동향은

    가계대출 증가세 꺾였을지도 관심…다음주 주요 경제일정 다음주 한국은행은 기준금리를 결정하고, 통계청은 3월 고용 동향을 발표한다. 한은 금융통화위원회는 15일 회의에서 연 0.5%인 현재 기준금리를 유지할 것으로 ... 결과를 공개한다. 은행의 가계대출 잔액은 지난 2월 말(1천3조1천억원) 사상 처음 1천조를 넘어섰다. 신용대출 급증세는 진정됐지만 이사철과 오른 전셋값 등의 영향으로 주택 관련 대출 수요가 여전히 많아 2월에만 가계대출이 약 ...

    한국경제 | 2021.04.10 10:25 | YONHAP

  • thumbnail
    "집값 거품 걱정"…각국 금리 카드 만지작

    ... 지목한다. 이코노미스트에 따르면 지난해 세계 각국 중앙은행은 기준금리를 평균 2%포인트 내렸다. 이로 인해 주택담보대출 이자 비용이 줄었다. 지난해 9월 미국의 30년 만기 고정금리형 모기지 평균 금리는 연 2.9%에 불과했다. 일반적으로 ... 다만 아직 선진국 집값이 금융 건전성을 위협하는 수준에 이르진 않았다는 게 전문가들 시각이다. 미국은 전반적인 가계 대출이 잘 통제되고 있다는 평가다. 글로벌 금융위기 때와 달리 현재 은행 재무 상태는 탄탄한 편이라는 설명이다. ...

    한국경제 | 2021.04.09 17:39 | 박상용

  • thumbnail
    은성수 "가계부채 안정화·청년 규제완화 사이 고민…선거 무관"

    與 '청년 규제완화' 언급에 " 필요하면 당 의견 듣겠다"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이달 중 발표할 예정인 가계부채 관리 방안과 관련, "가계부채를 안정적으로 줄이는 것과 청년층에 (규제를) 유연하게 적용하는 것 중 어느 선에 맞출 ... 이날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관에서 카드·캐피탈·저축은행 대표들과의 간담회를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4·재보궐선거가 대출 규제에 미치는 영향을 묻는 말에 이같이 답했다. 그는 "선거 결과에 대해 평을 할 수도 없고 하지도 않는다"며 ...

    한국경제 | 2021.04.09 13:03 | YONHAP

  • thumbnail
    정부, 관계장관회의서 가계부채 관리방안·전월세 신고제 논의

    정부가 이달 중 발표 예정인 가계부채 관리방안의 주요 내용을 점검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장관회의(녹실회의)를 열고 가계부채 관리방안 관련 주요 내용을 논의했다고 기재부가 밝혔다. ... 청와대 경제수석이 참석했다. 정부는 차주별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40% 단계적 적용 등의 내용을 담은 가계부채 관리방안을 준비 중이다. 청년층과 실수요자 대출 규제 완화책 등이 포함될 것이라는 전망도 많다. 정부는 이번 ...

    한국경제 | 2021.04.09 09:30 | YONHAP

  • thumbnail
    글로벌 금융株 급등…국내 은행株도 따라 오를까

    ... 인상 기대로 글로벌 은행주가 급등하자 국내 은행들의 목표주가도 상향 조정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기업과 가계 대출이 증가했고, 기준금리 인상 시 예대마진(대출이자에서 예금이자를 뺀 나머지)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 경기가 좋아지면 시장금리가 오르는데, 금리가 인상되면 은행의 수익이 개선되는 경우가 많다. 은행들은 예금이자보다 대출이자를 더 많이 올리는 게 일반적이라 예대마진 등 수익지표가 좋아진다. 미국의 주요 은행 주가는 올해 들어 30% ...

    한국경제 | 2021.04.08 17:19 | 이태훈

  • thumbnail
    美 은행주 30% 오르자…국내 은행주 목표가 줄줄이 상향

    ... 가운데 국내 은행들의 목표주가도 상향 조정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기업과 가계대출이 증가했고, 향후 기준금리 인상시 예대마진(대출이자에서 예금이자를 뺀 나머지)이 늘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 경기가 좋아지면 시중금리가 오르는데, 금리가 인상되면 은행의 수익이 개선되는 경우가 많다. 은행들은 예금이자보다 대출이자를 더 많이 올리는 게 일반적이라 예대마진 등 수익지표가 좋아진다. 미국의 주요 은행 주가는 올해 들어 이미 ...

    한국경제 | 2021.04.08 15:28 | 이태훈

  • thumbnail
    도규상 "코로나19 현재진행형…금융지원 기조 유지할 것"

    ... 3월말 상황을 평가하면, 코로나19 위기국면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라고 진단했다. 도 부위원장은 이날 열린 제38차 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에서 이 같이 말하며 "현행 금융지원 기조를 유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 과정에서 가계대출 증가세와 기업 신용등급 하락 등 국지적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도 부위원장 "시장 수요를 감안해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자금지원은 한층 강화하고, 시장 안정 프로그램 중 증안펀드와 채안펀드는 지원틀을 유지하되 앞으로의 ...

    한국경제TV | 2021.04.08 13:39

  • thumbnail
    동학개미, 172조원 빌려 83조원 주식…`빚투` 사상 최대

    작년 한해 주식투자 열풍으로 가계가 굴린 돈이 사상 최대인 83조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동시에 가계의 금융기관 차입금도 역대 기록을 세워 가계 주식투자의 상당 부분이 대출을 통한 `빚투`였던 것으로 추정된다. 한국은행이 ... 2015년의 95조원을 뛰어넘었다. 순자금 운용액은 해당 경제주체의 자금 운용액에서 자금 조달액을 뺀 값으로, 보통 가계는 이 순자금 운용액이 양(+)인 상태에서 여윳돈을 예금이나 투자 등의 방식으로 기업이나 정부 등 다른 경제주체에 ...

    한국경제TV | 2021.04.08 13:05

  • thumbnail
    빚투 열풍에 작년 가계 주식투자·차입 모두 '사상 최대'

    ... 비중 2019년 18.1%→2020년 21.8% '동학개미 운동''서학개미' 등 주식투자 열풍으로 작년 한해 가계가 주식 투자를 위해 굴린 돈이 사상 최대인 83조원에 이르렀다. 하지만 동시에 가계의 금융기관 차입금도 역대 기록을 ... 자금을 끌어왔고, 이 가운데 금융기관 차입이 171조7천억원에 이르렀다. 방중권 한은 경제통계국 자금순환팀장은 "가계대출 등 자금조달 규모가 크게 확대된 가운데, 운용 측면에서는 결제성 예금 등 단기성 자금이 누적되고 주식 등 ...

    한국경제 | 2021.04.08 12:00 | YONHAP

  • thumbnail
    도규상 "실물경기 회복 부족…현행 금융지원 기조 유지"

    ... 점진적·단계적으로 금융 대응 조치 수준을 낮춰간다는 것이다. 도 부위원장은 "코로나19 위기 국면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라고 평가하면서 "현행 금융 지원 기조를 유지해 나갈 것인데 이 과정에서 가계대출 증가세, 기업 신용등급 하락 등 국지적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시장 안정 프로그램 가운데 증권시장안정펀드(증안펀드)와 채권시장안정펀드(채안펀드)의 지원틀은 유지하되 시장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4.08 10:14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