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65,2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상 탈출, 산으로 들로

    ... 있으면 두루두루 믿음직스럽다. 동물 다큐멘터리에 꼭 디스커버리가 등장하는 이유가 있다. 지금도 이름에서 오는 후광은 여전하다. 도심형 SUV답게 매만졌더라도 본성은 달라지지 않는다. CHEVROLET COLORADO 무한한 가능성을 품은, 쉐보레 콜로라도 미국은 픽업트럭의 나라다. 그럴 만한 이유가 있다. 인건비가 비싼 특성상 어지간한 문제는 DIY(Do It Yourself)로 고친다. 그러려면 이것저것 많이 실리는 자동차가 필요하다. 더불어 가족이 함께 ...

    Money | 2020.07.04 23:43

  • thumbnail
    조슈아 웡 "홍콩에 남아 거리에서 투쟁할 것…입법회 선거 출마"

    ... 밝혔다. 4일 EFE 통신에 따르면 조슈아 웡은 전날 이 매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9월 입법회(국회) 선거 등을 언급하면서 "나는 아직 여기서 해야 할 역할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홍콩보안법 시행 후 조슈아 웡의 체포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 나오는 가운데, 그가 속했던 데모시스토당(香港衆志)은 법 시행 직전 해산을 결정했다. 조슈아 웡은 지난해 있었던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 반대 불법집회 혐의로 재판 중이며, 홍콩 출경이 금지된 상태다. 그는 ...

    한국경제 | 2020.07.04 23:29 | YONHAP

  • thumbnail
    대전서 유치원생 등 8명 추가 확진…정림동 의원서만 3명 늘어(종합2보)

    ... 받았다. 방역 당국은 헬스클럽 회원 190여명을 전수 조사할 방침이다. 123번 확진자가 근무한 LG유플러스 대전 오류사옥 동료 13명도 음성이 나왔다. 다만 일단 음성이 나왔더라도 잠복기가 있으므로 이들 중 일부가 나중에 발병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충남 공주에서는 20대 여성(충남 173번, 공주 4번)이 3일 밤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이 4일 공개됐다. 이 여성은 3일 확진 판정을 받은 수원 102번 확진자의 동생이다. 이들은 지난달 27∼28일 ...

    한국경제 | 2020.07.04 22:47 | YONHAP

  • thumbnail
    서울 최용수 "우리 저력 봤다"…수원 이임생 "후반 여전히 문제"

    ... 실점이 숙제인 것 같다"고 곱씹었다. 그는 "후반에 들어가면 체력을 소진해 집중력이 떨어지는 게 맞다"면서 "커뮤니케이션 통해서 조직적으로 커버해야 할 부분인데, 지금도 계속하고 있다. 더 좋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최근 주축 측면 수비수 홍철을 울산 현대로 보낸 이 감독은 향후 이적 시장 영입 가능성에 대해선 "구단과 대화하고 있지만, 현실적으로 쉬운 부분이 아니다"라며 "마지막까지 대화는 해 볼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4 22:45 | YONHAP

  • thumbnail
    "트럼프에 충성 안하면 해고" 백악관, 국방관리 정치성향 검사

    ... 끝나면 국무부, 국토안보부 등에서 순차적으로 인터뷰를 이어갈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의 설명과 달리 전·현직 국방부 관계자는 30분 동안 이뤄지는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에게 충성을 보이지 않을 경우 솎아내는 데 활용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고 이 매체가 주장했다. 이른바 트럼프 대통령이 군사 지원을 조건으로 우크라이나에 민주당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수사를 종용했다는 '우크라이나 스캔들' 사건 이후 고위직이 잇따라 사임하면서 이 같은 인터뷰를 마련했다는 ...

    한국경제 | 2020.07.04 21:02 | YONHAP

  • thumbnail
    진중권, 北 최선희 담화에 동조…"극히 현실적인 판단"

    ... 가을쯤 다시 국민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는 감동 이벤트를 연출하고 싶을 것"이라며 "그 점에서 트럼프와 문재인의 이해관계가 일치한다"고 판단했다. 이날 최선희 부상은 미국 대선 전 북미정상회담이 열릴 가능성이 제기되는 데 대해 "조미 관계의 현 실태를 무시한 수뇌회담설이 여론화되는 데 대해 아연함을 금할 수 없다"며 "조미 대화를 저들의 정치적 위기를 다뤄나가기 위한 도구로밖에 여기지 않는 미국과는 마주 앉을 필요가 없다"는 ...

    한국경제 | 2020.07.04 20:34 | 한민수

  • thumbnail
    북 최선희, 비건 방한 앞두고 "미와 마주 앉을 필요없어"(종합2보)

    북미정상회담 가능성 일축…"미, 북미대화 정치적 도구로 여겨" '카운터파트' 비건 내주 사흘간 방한…판문점 접촉여부 관심 북한이 4일 미국 대통령선거 전 3차 북미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이 최근 집중적으로 제기되는 데 대해 미국과 마주 앉을 필요가 없다고 일축했다.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은 이날 발표한 담화에서 "조미(북미) 대화를 저들의 정치적 위기를 다뤄나가기 위한 도구로밖에 여기지 않는 미국과는 마주 앉을 필요가 없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

    한국경제 | 2020.07.04 19:51 | YONHAP

  • thumbnail
    비건, 다음 주 한국 방문…일본 들렸다 중국은 안 갈듯

    ... 보인다. 또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등 외교부, 청와대 등 외교안보라인과 접촉할 것이라는 관측 된다. 2박 3일 한국 일정을 끝내고 비건 부장관 일행은 곧바로 일본으로 건너갈 전망이다. 다만 중국에는 방문하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코로나19 등으로 중국에는 안 가는 것으로 정해졌다는 게 외교 소식통의 전반적인 평가다. 앞서 미국 북한 전문 인터넷매체 NK뉴스는 "미북관계를 다루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고위 관리 2명이 한국과 일본을 방문할 ...

    한국경제 | 2020.07.04 18:54 | 윤진우

  • thumbnail
    이란 축구리그서 맞붙은 두팀 코로나19 집단감염

    ... 풀라드 후제스탄FC도 이날 "2일 선수단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아 오늘 그 결과가 통보돼 16명의 감염 사실을 확인했다"라고 밝혔다. 이 구단은 코로나19 감염으로 주전 선수가 대거 빠진 데다 이들과 접촉한 선수도 격리될 가능성이 큰 만큼 5일 오후 예정된 경기를 취소해야 하는지 이란축구협회에 문의했다고 밝혔다. IPL은 지난달 24일 무관중 경기로 재개돼 지금까지 각 구단이 한 주에 한 경기씩 모두 2경기를 치렀다. 에스테그랄FC는 집단 감염과 관련, ...

    한국경제 | 2020.07.04 18:49 | YONHAP

  • thumbnail
    비건, 내주 사흘간 방한 뒤 일본 방문…중국은 안갈듯(종합)

    백악관 보좌관도 동행 예상…방한 땐 약식 기자회견 가능성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 특별대표가 다음 주 한국을 방문한 뒤 일본에 들를 것으로 4일 알려졌다. 복수의 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비건 부장관이 내주 초 한국을 방문하고 나서 일본 도쿄에 갈 것으로 전해졌다. 한 외교 소식통은 "비건 부장관이 한국에 올 때 백악관에서 한반도 사안 담당인 앨리슨 후커 국가안보회의(NSC)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이 함께 올 수도 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7.04 18: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