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7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9연승 NC 1위 매직넘버 20…kt, 키움 제치고 2위로 점프(종합)

    ... kt는 대구 원정에서 삼성 라이온즈를 4-1로 꺾었다. kt는 올해 삼성을 상대로 전체 승수(67승)의 15%인 10승(3패)을 챙겼다. 로하스는 0-0인 3회 2사 후 좌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려 20일 만에 홈런 가뭄을 끝냈다. 로하스는 시즌 38번째 홈런으로 로베르토 라모스(LG 트윈스)와 홈런 공동 1위로 도약했다. kt는 1-1로 맞선 7회초 안타와 볼넷으로 엮은 2사 1, 2루에서 황재균의 깨끗한 중전 적시타로 균형을 깼다. 이어 ...

    한국경제 | 2020.09.29 22:50 | YONHAP

  • thumbnail
    로하스 20일 만에 홈런…kt, 올 시즌 삼성에 10승째

    ... 로하스 주니어의 2타점 활약을 발판 삼아 삼성을 4-1로 꺾었다. kt는 올해 삼성을 상대로 전체 승수(67승)의 15%인 10승(3패)을 챙겼다. 로하스는 3회 2사 후 좌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려 20일 만에 홈런 가뭄을 끝냈다. 로하스는 시즌 38번째 홈런으로 로베르토 라모스(LG 트윈스)와 홈런 공동 1위로 도약했다. kt는 1-1로 맞선 7회초 안타와 볼넷으로 엮은 2사 1, 2루에서 황재균의 깨끗한 중전 적시타로 균형을 깼다. 이어 ...

    한국경제 | 2020.09.29 21:41 | YONHAP

  • thumbnail
    [시론] 북한의 말보다 행동을 봐야 한다

    개성연락사무소가 폭파된 지 세 달 만에 발생한 해양수산부 공무원 사살 사건은 한국을 졸(卒)로 보는 조선노동당의 망나니짓이다. 통일전선부 통지문에서 김정은이 “미안하게 생각한다”고 했다는 것을 두고 일부에서는 가뭄에 단비를 만난 것처럼 반가워한다. 그러나 통지문은 뺨 때리고 어르는 격일 뿐이다. 엎지른 물을 주워 담을 수 없듯이, 사과를 받는다고 죽은 사람이 되살아나지는 않는다. 감언이설(甘言利說)에 속지 말고 귀에 거슬리는 말은 경청해야 한다는 ...

    한국경제 | 2020.09.29 16:16

  • thumbnail
    7년 만에 우승 이창우, 세계 랭킹 798위에서 422위로 '껑충'

    ... 798위보다 376계단이 오른 422위에 자리했다. 2013년 9월 아마추어 신분으로 KPGA 코리안투어 대회를 제패한 이후 프로에서는 우승이 없던 이창우는 이날 4차 연장에서 약 80m 거리 샷 이글로 7년간 이어진 '우승 가뭄'을 해갈했다. 한국 선수로는 임성재(22)가 24위를 유지하며 가장 높은 순위에 자리했다. 안병훈(29)은 57위에서 58위로 한 계단 내려갔다. 28일 도미니카공화국 푼타카나에서 끝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코랄레스 푼타카나 ...

    한국경제 | 2020.09.28 16:17 | YONHAP

  • thumbnail
    "죽산보 해체·승촌보 상시개방"…여론수렴 마무리(종합)

    ... 있다"고 강조했다. 보 해체와 상시개방이 물 부족으로 이어진다고 우려하는 농민들은 "여론 수렴 과정에서 지역민이 배제됐다"며 반발했다. 죽산보 철거 반대 투쟁위원회 관계자는 "죽산보를 철거하면 영산강은 도랑으로 전락할 것"이라며 "가뭄 대책도 없고 소통에서 진정성도 없는 이번 결정을 받아들일 수 없다"고 목소리 높였다. 조명래 장관은 이날 영산·섬진강 물유역위 회의가 끝나고 나서 기자들과 만나 "민간위원들이 논의 과정에서 보 해체와 상시개방에 반대하는 주민들의 목소리도 ...

    한국경제 | 2020.09.28 15:39 | YONHAP

  • 세계 첫 '물 선물거래소' 생긴다

    ... 지역을 캘리포니아로 정한 이유는 인구와 농지가 많아 미국에서 물 수요가 가장 많은 주(州)이기 때문이다. 나스닥은 물 선물시장을 통해 물을 대량으로 사용하는 농가와 제조업체 등이 위험 회피용 투자를 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가뭄과 폭우 등이 예상될 때 미리 선물 투자를 통해 비용 변동성을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나스닥은 물 선물시장을 실물 인수도 방식 대신 현금 결제 상품 방식으로 운영한다. 물 사용 권리만 사고파는 식이라 선물 계약이 만료되면 매수자에게 ...

    한국경제 | 2020.09.24 17:34 | 선한결

  • 설레는 삼성중공업…LNG선 4.6조 수주 눈앞

    ...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체적인 수주 규모는 밝히지 않았지만 현재 수에즈막스급 탱커 선박 가격이 척당 5500만달러인 점을 감안할 때 총 2억2000만달러(약 2600억원) 선으로 추정된다. 큰 규모는 아니지만 올해 극심한 수주 가뭄을 겪고 있는 삼성중공업에는 ‘단비’ 같은 소식이다. 이번 수주를 합쳐도 삼성중공업의 올해 누계 수주금액은 10억달러로 연간 목표 84억달러의 12%에 불과하다. 삼성중공업은 하반기 LNG선 수주를 통한 반전을 ...

    한국경제 | 2020.09.24 17:27 | 최만수

  • thumbnail
    “정부, 전세처럼 상가 시장 들쑤셔…보증금 급등할 것”

    ... 노년층 등에겐 치명적인 부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규 임차인 보증금 대폭 올릴 수도 자영업자들은 상가건물임대차보호법 개정안을 대체로 환영하는 분위기다. 보증금을 돌려받지 못할 정도로 월세를 체납한 이들에겐 ‘가뭄에 단비’ 같은 소식이다. 그러나 당장 꿀 같은 정책이 나중에 심각한 부작용을 낳을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풍선 효과’ 때문이다. 건물주들이 손해를 만회하기 위해 신규 임차인에게 보증금을 대폭 올릴 ...

    한국경제 | 2020.09.24 17:22 | 최진석/박동휘/정인설

  • thumbnail
    "이젠 물값 변동에 베팅"…세계 최초 '물 선물' 시장 열린다

    ... 지역을 캘리포니아로 정한 이유는 인구와 농지가 많아 미국에서 물 수요가 가장 많은 주(州)라서다. 나스닥은 물 선물시장을 통해 물을 대량으로 사용하는 농가와 제조업체 등이 위험 회피(헷지)용 투자를 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가뭄이나 폭우 등이 예상될 때 미리 선물 투자를 통해 비용 변동성을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나스닥은 물 선물시장을 실물인수도 방식 대신 현금 결제 상품 방식으로 운영한다. 물 사용 권리만을 사고파는 식이라 선물계약이 만료될 경우에 ...

    한국경제 | 2020.09.24 15:41 | 선한결

  • thumbnail
    해외투자개발사업 활성화 위해 무보-LH 손잡았다

    ... 위험과 자금 조달 비용을 줄일 수 있어 향후 해외 프로젝트를 추진하는 데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아울러 LH가 직접 추진하는 스마트시티 등 대규모 사회간접자본(SOC) 사업을 차질 없이 진행해 국내기업의 참여 기회가 늘어나 수주 가뭄 극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무역보험공사와 LH는 베트남 신도시, 러시아 산업단지 조성 등의 해외투자개발사업에 대한 협력 방안을 논의 중이다. 또한 양 기관의 주요 사업 추진 현황과 글로벌 협업 네트워크를 공유해 다자간 협력관계를 ...

    한국경제 | 2020.09.24 09: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