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3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계약갱신청구로 새 집 못들어가는 집주인, 세금 중과 주의

    ... 8%의 취득세를 내야 한다. 만약 국민주택 규모 주택을 6억원에 구입했다면, 취득 시에는 일시적 2주택으로 보아 1%인 600만원만 내면 된다. 그러나 1년 내 종전 주택을 팔지 못하면 추가로 7%에 해당하는 4200만원과 가산세까지 납부해야 한다. 둘째, 양도세 비과세를 받지 못할 수 있다. 양도소득세에서는 조정대상지역 내에서 일시적 2주택이 되는 경우 새 집을 산 지 1년 이내에 종전 주택을 양도하고 새 집으로 전입해야 비과세가 적용된다. 만약 새로 산 ...

    한국경제 | 2020.09.23 15:49

  • thumbnail
    [집코노미TV] 오피스텔·분양권, 이제 애물단지?

    ... 조정대상지역에 샀다, 이런 경우엔 새 집을 산 지 1년 안에 기존 집을 팔아야 합니다. 여러분이 기간 안에 종전 주택을 팔지 않으면 그때 가서 중과세와 내가 기존에 냈던 취득세액의 차액, 그 부분을 추가로 내게 되고 여기에 가산세까지 내시게 되니까 그 기간을 정확하게 준수를 하셔야 합니다. 기존에 조정대상지역에 있는데 새로운 집을 비조정대상지역에 사게 되면 기존 주택 3년 안에 팔아야 되나요? 그래야 취득세 중과세 안 되나요? 이렇게 물어보시는 분들이 있어요. ...

    한국경제 | 2020.09.20 07:00 | 전형진

  • thumbnail
    임대료 5% 넘게 올리면 '종부세 폭탄' 맞는다

    임대료 5% 증액 제한 규정을 어긴 임대사업자는 ‘종합부동산세 폭탄’을 맞을 전망이다. 종부세 합산 배제 혜택을 못 받는 것은 물론 가산세까지 물어야 하기 때문이다. 국세청은 종부세 합산배제 및 과세특례 대상 부동산 보유자 23만여 명에게 신고 안내문을 발송했다고 14일 밝혔다. 대상자는 16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과세당국에 신고해야 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일정 요건을 갖춘 임대주택과 사원용 주택, 주택 건설업자가 취득한 ...

    한국경제 | 2020.09.14 17:19 | 서민준

  • 재공시 명령에도…공익법인 회계 '부실'

    ...품의 모집 및 지출 명세서’로 시행규칙에 따라 1개 단체에 연간 100만원 이상 지급할 경우 단체명, 지급 목적, 수혜 인원, 금액을 별도로 적어야 한다. 이를 이행하지 않으면 해당 회계연도 법인 총자산의 0.5%를 가산세로 부과한다. 경기 수원의 성정문화재단은 지난해 기부금 4억9400만원을 지출했다고 공시했는데, 지급 목적을 ‘공연예술사업비’, 지급 건수는 1건으로 표기했다. 월별로는 1~11월이 전부 공란이고, 12월만 ...

    한국경제 | 2020.09.02 16:58 | 양길성

  • thumbnail
    상반기 창업 3곳 중 1곳은 부동산업…전년比 2배↑, 제조업은 급감

    ... 높아졌다. 부동산업 창업이 급증한 것은 연 2000만원 이하 주택임대소득 과세를 위해 사업자 등록이 의무화됐기 때문이다. 정부는 2019년 12월말 이전에 임대사업을 시작했을 경우 올해 1월 21일까지 사업자등록을 하도록 했고, 미등록시 가산세를 부과하기로 했다. 부동산업 다음으로는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창업 업종은 도·소매업으로 전자상거래 등 온라인 쇼핑의 성장에 따라 10.2% 증가했다. 사회 각 분야에서 디지털화가 진행되면서 소프트웨어 개발·공급 ...

    한국경제 | 2020.08.27 15:04 | 안대규

  • thumbnail
    세무사들의 비명…납세자들의 절규 [전형진의 복덕방통신]

    ... 세율을 또 다시 계산해야죠. 의무임대기간이 만료되거나 자진말소한 임대주택의 경우 등록 시기와 기간, 유형 등에 따라 세제 혜택이 다릅니다. 이것들을 정확하게 꿰지 않고 양도세를 신고했다가 세금을 덜 낸 것으로 결론이 나면 불성실가산세까지 내야 합니다. 물론 더 냈을 땐 알려주지 않지만요. 세무사들이 부동산 세금 계산을 피하려는 건 이렇게 복잡다단해진 경우의 수 때문입니다. 단순히 어려워서만이 아니라 납세자가 자신의 상황을 정확히 알고 있지 못해서 사고라도 난다면 ...

    한국경제 | 2020.08.27 07:00 | 전형진

  • thumbnail
    이재현 회장, 1500억대 증여세 소송 승소 확정

    ... 양도소득세 등 2614억원을 부과했는데, 조세심판원은 이 중 940억원을 취소했다. 이 회장은 나머지 1674억원도 취소해 달라며 2017년 소송을 냈다. 1심은 1674억 중 부당무신고(부당하게 세금 신고를 하지 않는 것) 가산세인 71억원만 위법해 취소해야 한다며 세무서의 손을 들어줬다. 하지만 2심은 1674억원 중 1562억여원을 취소하라며 1심을 뒤집고 사실상 이 회장 승소 판결을 했다. 대법원도 원심을 받아들였다. 대법원은 “원고가 국내 ...

    한국경제 | 2020.08.20 18:01 | 남정민

  • 이재현 CJ 회장, 1600억원대 증여세 소송서 1500억대 취소 판결 승소

    ... 9월 이 회장에게 증여세·양도소득세 등 총 2614억원을 부과했는데 조세심판원은 이 중 940억원을 취소했다. 이 회장은 나머지 1674억원도 취소해 달라며 2017년 소송을 냈다. 1심은 1674억 중 부당무신고 가산세인 71억원만 위법해 취소해야 한다며 세무서의 손을 들어줬다. 하지만 2심은 1674억원 중 1562억여원을 취소하라며 1심을 뒤집고 사실상 이 회장 승소 판결을 내렸다. 당시 재판부는 "영국령 버진아일랜드에 설립한 SPC 명의나, ...

    한국경제 | 2020.08.20 15:24 | 남정민

  • thumbnail
    Premium 임대차 3법 시행의 영향은?

    ... 있게 되는 까닭입니다. 20-30대가 수억원대 전셋집을 얻었다면 국세청이 부모가 도와줬을 것으로 판단해 세무조사를 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편법 증여를 완전히 차단하는 측면에서 긍정적입니다. 과거처럼 아무 생각없이 자녀 전셋집을 얻어줬다가는 가산세까지 두드려맞을 수 있습니다. ▶주코노미TV 바로가기 https://www.youtube.com/c/jooconomy ▶한국경제 바로가기 https://www.youtube.com/c/한경미디어

    모바일한경 | 2020.08.19 13:52 | 한국경제신문

  • thumbnail
    취득세 낼 때 보유주택 수에 오피스텔·분양권도 포함…일시적 2주택자는 제외

    ... 시에는 우선 1주택 세율(1~3%)로 납부하고, 종전 주택을 3년(종전 주택과 신규주택 모두 조정대상지역 소재 시 1년) 이내에 처분하면 된다. 종전 주택을 처분기간 내 처분하지 않는 경우 2주택에 대한 세율(8%)과 차액, 가산세가 추징된다. 1주택을 보유하다 분양권을 취득한 경우 분양권 취득일이 아닌 아파트 준공 후 주택 취득일을 기준으로 3년(조정대상지역 내 일시적2주택은 1년) 내에 종전 주택을 처분하면 중과세되지 않는다. 이제는 주택 매수 전에 취득세 ...

    한국경제 | 2020.08.12 1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