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0,5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지코, 펩시X스타쉽 '2020 글로벌 K-POP 프로젝트' 첫 주자 발탁

    ... Groovyroom)’을 시작으로 여름의 분위기를 담은 옹성우의 ‘Heart Sign (Prod. Flow Blow)’, 빅스 홍빈과 몬스타엑스 형원의 ‘COOL LOVE (Prod. dress)’, 가을의 느낌을 담은 비와 소유의 ‘시작할까, 나’까지 인기 K팝 아티스트들이 각 계절에 맞는 음악으로 매력적인 콜라보를 탄생시켜 음악 팬들의 높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더불어 펩시는 현대 미술 작가 스티븐 윌슨의 ...

    스타엔 | 2020.03.16 11:02

  • thumbnail
    [게시판] 현대차정몽구재단 '온드림 글로벌 아카데미' 4기 모집

    ▲ 현대차정몽구재단은 국제기구와 글로벌 비정부기구(NGO) 진출을 희망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온드림 글로벌 아카데미' 4기 참가자를 공개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5월부터 내년 2월까지 운영되는 4기는 봄·가을학기 강좌와 국내외 소재 국제기구 현장방문 등의 교육과정으로 운영되며 비용은 전액 재단에서 지원한다. 선발 인원은 30명이며 지원서류는 30일까지 홈페이지(www.ondreamglobal.org)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16 10:38 | YONHAP

  • thumbnail
    중남미도 코로나19 대응 강화…국경폐쇄·집단격리·이동금지

    ... 편인 아르헨티나도 이동 제한령 발령을 검토 중이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알베르토 페르난데스 대통령은 이날 라디오 방송에서 "10일간 집을 떠나지 않는, 동작 중지 운동을 살펴보고 있다"고 밝혔다. 남반구에 있는 아르헨티나는 최근 가을이 다가오며 기온이 떨어지자 코로나19가 창궐할지 모른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에 따라 당국이 선제적으로 이동 제한을 검토하기 시작했다. 페르난데스 대통령은 "더 빨리 멈출수록 겨울의 위험이 더 줄어들게 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3.16 10:21 | YONHAP

  • thumbnail
    북한신문 "귀뿌리 도려내는 백두산 추위 맛봐야"…답사행군 장려

    ... 떨어지는 엄동설한에 숙식조건도 좋지 않은 백두산 일대를 답사하게 하는 정책의 당위성을 강조한 것이다. 북한은 앞서 김정일 집권 시기에도 백두산전적지 답사를 장려했지만, 겨울에는 추위가 심해 금지했고 여름을 중심으로 봄, 여름, 가을 3계절만 하도록 했다. 그러나 김정은 위원장이 지난해 말 백두산을 군마 등정한 것을 계기로, 미국의 대북제재로 어려운 현실을 정면돌파하겠다며 간부와 주민의 정신교육을 위해 겨울 백두산 답사를 지시했다. 노동신문은 이어 간부들이 ...

    한국경제 | 2020.03.16 08:42 | YONHAP

  • thumbnail
    초·중·고 개학, 사상초유 4월로 미뤄질듯

    ... 1학기 수업결손 문제가 있어 수능 연기 등까지 연결될 수 있는 상황”이라며 “고등학교는 대학 입시와 연관되기 때문에 여러 복잡한 연쇄 문제가 많이 있다”고 말했다. 일각에서는 이참에 ‘가을학기제’를 도입하자는 주장도 나온다. 가을학기제는 새 학년 새 학기를 9월부터 시작하는 제도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에서는 호주와 한국, 일본을 뺀 나머지 국가가 가을학기제를 운영하고 있다. 가을학기제를 ...

    한국경제 | 2020.03.15 17:34 | 박종관

  • thumbnail
    "영농 폐기물 가져오면 보상금"…5월 15일까지 집중 수거

    ... 집하장으로 수거된 영농 폐기물은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으로 이송돼 재활용되거나 소각 처리된다. 환경부는 집중 수거 기간 각 지역 농민에게 영농 폐기물의 올바른 배출 방법과 수거 보상금 제도를 홍보할 계획이다. 한국환경공단은 가을철(11∼12월) 또 한차례 집중 수거 기간을 운영한 뒤 올해 상·하반기 수거 실적을 합산해 우수한 지방자치단체, 마을부녀회, 청년회 등에 단체당 최대 150만원, 총 1천여만원 상당의 상금을 지급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15 12:0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에 아베 정권 역학변화…기타무라·이마이 입김↑"

    ... 분석도 있다. 예를 들어 아베 총리는 후계자로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자민당 정조회장에 대한 기대를 감추지 않고 있는데 스가 관방장관은 기시다 정조회장이 '선거 때 (당의) 얼굴이 되지 않는다'고 혹평하는 상황이다. 내년 가을 자민당 총재 선거 때 스가 관방장관이 고노 다로(河野太郞) 방위상을 추대하고 아베 총리와 갈라서는 것이 아니냐고 관측하는 각료 경험자도 있다고 요미우리는 전했다. 작년 4월에 일본의 새 연호 '레이와'(令和)를 발표하면서 인지도가 ...

    한국경제 | 2020.03.15 10:47 | YONHAP

  • thumbnail
    MLB '겨울야구' 대비해 월드시리즈 따뜻한 중립지역서 개최?

    ... 필요하다는 전망이 나오기 시작했다. 정규리그를 일러야 5월 1일에 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왔다. 미국 NBC 방송과 스포츠전문 온라인 매체 12UP 등은 MLB 사무국이 팀당 162경기 기조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올해 포스트시즌은 '가을 야구'가 아닌 '겨울 야구'가 될 수 있다고 14일 내다봤다. 야구 '산업' 측면에서 각 구단은 매 경기 입장료 수입을 포기할 수 없다. 정규리그 경기를 다 끝내야 한다는 명분이 여기에 있다. MLB 사무국이 정규리그 일정을 ...

    한국경제 | 2020.03.14 14:36 | YONHAP

  • thumbnail
    [팩트체크] 코로나19 따뜻해지면 소멸?…WHO "고온다습해도 전염"

    ... 가치 있어" 봄이 다가오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날씨 변수'에 다시 한번 관심이 쏠린다. 코로나19는 신종 바이러스인 까닭에 아직 많은 부분이 '공란' 또는 '세모'로 남아있다. 하지만 계절 독감처럼 가을, 겨울에 맹위를 떨치다 물러날 수 있다는 기대섞인 전망이 일각에서 나오고 있다. 같은 코로나바이러스 계열인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SARS·사스)이 2002년 11월 중국 광둥지역을 중심으로 시작됐다가 이듬해 7월초 종식 선언된 ...

    한국경제 | 2020.03.14 08:00 | YONHAP

  • thumbnail
    연기된 마스터스 골프대회, 올해 안에 개최할 수 있을까

    ... 지속한다. 대회 장소인 오거스타 골프장의 잔디도 더위에 약한 품종이어서 정상적인 골프 코스 컨디션이 유지되지 못할 것이라는 우려도 나온다. 더욱이 8월에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의 플레이오프 대회 4개 대회가 잇따라 열린다. 가을로 넘어가면 9월 25일부터 나흘간 미국 위스콘신주에서 열리는 미국과 유럽팀의 골프대항전 라이더컵이 기다리고 있어 일정을 잡기가 쉽지 않다. 라이더컵 이후로 대회를 개최한다면 2019-2020시즌에 마스터스를 치르지 못하고,...

    한국경제 | 2020.03.14 07: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