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플레 파이터' 볼커 前 美연준의장 별세…'볼커룰'도 제안(종합)

    ... 볼커 전 의장이 미국 경제의 전면에 재등판한 것은 30여년 이후인 2008년 11월.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 당선된 버락 오바마 대통령 당선인인 백악관 경제회복자문위원회(ERAB) 의장으로 볼커 전 의장을 발탁했다. 당시 티머시 가이트너 재무장관과 래리 서머스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의장에 가려 상대적으로 존재감은 크지 않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다만 볼커 전 의장의 제안이 대폭 반영된 은행규제안, 이른바 '볼커룰'이 제정되면서 금융규제에 한 획을 그었다. ...

    한국경제 | 2019.12.10 01:44 | YONHAP

  • thumbnail
    "인기없는 정책 밀어붙인 리더십이 위기 극복 원동력"

    ... 보고 인기 없는 정책을 선택한 대통령들의 리더십이 매우 중요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를 수습한 ‘소방수 3인방’인 벤 버냉키 전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과 헨리 폴슨 전 재무장관, 티머시 가이트너 전 뉴욕연방은행 총재는 당시 조지 W 부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리더십이 없었다면 위기 극복이 어려웠을 것이라고 5일(현지시간) 말했다. 또 “비록 지금 위기 조짐을 찾기는 어렵지만 언제나 최악의 시나리오를 준비해야 ...

    한국경제 | 2019.01.06 17:56 | 김현석

  • thumbnail
    [신근영의 블록체인 알쓸신잡] 2008년 경제위기와 Token Economy

    ... 시그널을 보내는 상황에서 달리오의 설득은 철저하게 무시당했습니다. 결국, 달리오의 주장과 같이 1년이 채 지나지 않아 여기저기에서 경제위기 조짐이 보이고, 버블이 폭발할 지경이 되자 그들은 달리오를 찾기 시작했고, 뉴욕연방은행 총재인 팀 가이트너가 달리오를 만나 위기 징후에 대한 이야기를 들은 직후 '베어스턴스 은행'이 파산하면서 리먼브라더스의 파산을 시작으로 미국은 유사이래 가장 커다란 경제위기를 겪게 됩니다. 달리오의 '브릿지워터 어소시에이츠'는 2008년 경제위기를 정확하게 ...

    글방 | 2018.11.12 13:18

  • thumbnail
    '명품 피아노' 스타인웨이, 치솟는 몸값...씁쓸한 삼익악기 유료

    (김익환 마켓인사이트부 기자)티모시 가이트너 미국 전 재무장관은 장관으로 재직할 당시 매일 아침 60가지 지표를 바탕으로 경기를 가늠했다고 합니다. 주가와 금리, 환율을 비롯한 통상적 지표는 물론 ‘명품 피아노’로 통하는 스타인웨이 피아노의 매출도 꼼꼼하게 파악했다고 합니다. 대당 2억원이 웃도는 피아노가 잘팔린다면 그만큼 경기 과열 국면에 접어들었단 신호로 해석한 것 아닐까 생각됩니다. 웬만한 고급 외제차 수준을 넘어서는 ...

    모바일한경 | 2018.08.13 08:55 | 김익환

  • thumbnail
    버냉키, 수익률곡선 역전우려에 "하나의 지표일뿐…美경제 강해"

    ... 평탄화 추세와 역전 우려에 대해 하나의 지표일 뿐 맹신할 필요는 없다는 취지의 입장을 밝혔다. 18일(현지시간)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버냉키 전 의장은 전날 미국외교협회(CFR) 주최로 열린 헨리 폴슨, 티머시 가이트너 전 재무장관 등과의 라운드 테이블에서 "미국 경제의 단기적 전망은 매우 강하다"고 평가했다. 버냉키 전 의장은 이어 최근 평탄화 추세를 보이는 국채수익률 곡선과 관련, "수익률 곡선 역전(국채 장기물 ...

    한국경제 | 2018.07.19 07:11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무역전쟁 진심일까?"… 中수뇌부, 감 못잡고 우왕좌왕

    ...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은 지난달 사임했고 중국의 대미 외교채널 중재 역할을 한 트럼프 대통령의 사위 재러드 쿠슈너 백악관 선임보좌관도 가족의 중국 내 기업 문제로 뒤로 물러났다. 마음이 급해진 왕 부주석은 최근 몇 주간 티머시 가이트너, 헨리 폴슨, 로런스 서머스 등 전직 미 재무장관 3명을 비롯해 로버트 졸릭 전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와 윌리엄 코언 전 국방장관을 만났다. 업계 인사 중에는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 JP모건체이스의 제이미 다이먼 ...

    한국경제 | 2018.04.13 11:33 | YONHAP

  • 시진핑 2기 경제라인은 '미국통'… 경제총괄 류허, 통화정책 이강 발탁

    ... 있다”고 말했다. 이 행장은 시 주석의 ‘오른팔’로 불리는 왕치산 국가부주석과도 가까운 것으로 알려졌다. 미 재무부에서 중국 전문가로 활동한 데이비드 로에빙어는 “과거 왕 부주석은 티모시 가이트너 당시 재무장관과 중요한 회의가 있을 때면 상급자 대신 이 행장을 꼭 대동했다”고 전했다. 전문가들은 이 행장의 최우선 과제는 국내총생산(GDP) 대비 300%로 추산되는 기업과 지방정부의 부채를 해소해 금융위기 발생 ...

    한국경제 | 2018.03.19 19:35 | 베이징=강동균

  • 국내 기관, 베트남 고급호텔에 850억원 투자

    ... 이 호텔은 베트남이 프랑스 식민지배를 받고 있던 1901년 지어졌다. 지금은 프랑스 아코르호텔그룹이 운영하는 고급 호텔 브랜드 소피텔로 탈바꿈했다. 하노이 옛 시가지 중심에 있어 국립 오페라극장 등 주요 관광지와 가깝다. 워버그핀커스는 2000년대 들어 베트남 부동산 투자사업을 활발하게 진행 중인 글로벌 사모펀드다. 미국 버락 오바마 행정부에서 재무장관을 지낸 티머시 가이트너가 회장으로 있다. 김대훈 기자 daep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10.20 17:42 | 김대훈

  • thumbnail
    [책마을] 세계 금융시스템 흔드는 큰손들의 '은밀한 만남'

    ... 이른바 공공부문과 민간부문을 오가는 ‘회전문’ 이동을 통해 공고해지고 있다. 이런 교차 이동은 이해관계 충돌 문제를 일으키지만 슈퍼허브로서 입지를 구축하는 강력한 방법이 되고 있다고 저자는 지적했다. 티머시 가이트너 전 미국 재무부 장관은 사모펀드인 워버그핀커스에 들어갔다. 재무부 장관을 지낸 로버트 루빈과 헨리 폴슨은 각각 골드만삭스 회장과 최고경영자(CEO) 출신이다. 저자는 “근래의 금융위기는 슈퍼허브들이 기득권을 지키려 변화에 저항했기 ...

    한국경제 | 2017.04.13 19:23 | 최종석

  • thumbnail
    [다산 칼럼] 트럼프노믹스는 성공할 수 있을까

    ... 집중 억제와 민생 증진 차원에서 약 560개의 규제조치를 도입했다. 규제개혁을 총괄한 하버드대의 캐스 선스타인은 ‘규제 차르’로 불렸다. 도드·프랭크 금융개혁법이 도마에 오를 것이다. 티머시 가이트너 전 재무장관 말처럼 금융시스템 신뢰 회복에 크게 기여했지만 과잉규제라는 비판이 끊이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수십억 달러를 투자해 새로운 금융규제 시스템에 적응한 씨티, 골드만삭스 등 거대 은행은 급격한 규제 패러다임 변화가 ...

    한국경제 | 2016.11.20 17: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