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토브리그' 인생캐 경신&배우들의 재발견, 최고 22.1% 돌파…화려한 피날레

    ...uo; 없이도 흥행이 가능하다는 걸 보여준 ‘스토브리그’는 본방사수의 명맥이 끊겼던 요즘 시대에 ‘본방사수 붐’을 일으켰다. ◆‘스토브리그’가 남긴 것 2. #이신화 ... 피웠다. 앞으로도 ‘스토브리그’ 때마다 생각나는 작품으로 기억됐으면 좋겠다”라는 말로 감격에 벅찬 소감을 밝혔다. 한편 ‘스토브리그’ 종방의 아쉬움을 달래줄 스페셜 방송 &lsq...

    스타엔 | 2020.02.15 08:07

  • [사설] '오스카 대첩' 일군 과감한 개방과 경쟁, 산업 전반에 확산돼야

    미국 아카데미상(오스카상) 4관왕을 이룬 ‘기생충’에 대한 환호와 감격이 긴 여운을 남기고 있다. 매체들은 봉준호 감독과 배우들은 물론 숨은 영웅들을 재조명하기 바쁘다. 덩달아 한국 영화에 대한 관심과 평가도 ... ‘가장 한국적인 것이 가장 세계적’임을 새삼 입증해, ‘한류 4.0’ 시대를 열어갈 문화강국의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도 나온다. 그 밑바탕에는 101년간 숱한 부침을 겪어온 한국 영화계의 ...

    한국경제 | 2020.02.12 18:13

  • thumbnail
    [아카데미] 방탄소년단 "정말 축하드린다"…대중문화계 환호(종합)

    SNS에서 축하 쏟아져…"동시대에 살아 행복", "한국인인 게 자랑스럽다" 봉준호 감독 '기생충'이 올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 권위인 작품상을 비롯해 4관왕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루자 국내 대중문화계 인사들도 자기 ... 민혁 역으로 특별출연한 박서준은 소셜미디어에 작품상 발표 생중계 영상과 함께 "미쳤다…" 하는 짧은 글을 올려 감격을 나눴다. 최우식 시상식 모습을 찍어 올리며 "솔직히 눈물 훔치는 거 나는 봄"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선균과 ...

    한국경제 | 2020.02.10 23:33 | YONHAP

  • thumbnail
    [아카데미] "동시대에 살아 행복" 대중문화계·누리꾼 환호

    ... 친구 민혁 역으로 특별출연한 박서준은 소셜미디어에 작품상 발표 생중계 영상과 함께 "미쳤다…"하는 짧은 글을 올려 감격을 나눴다. 절친한 최우식의 시상식 모습을 찍어 올리며 "솔직히 눈물 훔치는 거 나는 봄"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 받은 것도 아닌데 제가 받은 것보다 더 기쁘고 값진 이 기분!"이라며 "봉준호 감독 & BTS와 함께 동시대를 살아갈 수 있어 너무나 행복하다"고 썼다. 해외 한인 스타들도 함께 기쁨을 나눴다. 한국계 캐나다 배우 샌드라 ...

    한국경제 | 2020.02.10 15:49 | YONHAP

  • thumbnail
    '간택' 진세연♥김민규, TV CHOSUN 역대 최고드라마 시청률 뚫었다

    ... 키우며 살아갔다. 하지만 정보상으로 복귀한 왈이 강은보를 찾아냈고, 결국 단숨에 달려온 이경으로 인해 두 사람은 감격의 재회를 이뤘다. 강은보-이경은 ‘같이 겪어내자’며 평생을 약속했고, 손을 꼭 잡은 채 아이의 ... ‘간택’은 ‘간택’만의 계획이 있었구나 제1세도가의 압박, 제2세도가의 모략, 시대를 바꾸려는 군대에 맞서기 위해 강은보-이경이 선택한 것은 총도 아니고, 칼도 아니고, 독도 아닌 오직 &lsq...

    스타엔 | 2020.02.10 08:16

  • thumbnail
    ['간택' 종영] 진세연♥김민규, 역모 제압→1년 후 재회...아들 이름 지으며 '행복'

    ... 너 없인 살 수 없다. 보고싶었다”고 고백했다. 강은보도 눈물을 쏟으며 이경을 끌어안았다. 이경은 아이를 보곤 감격에 겨워 환하게 웃으며 품에 안았다. 이경과 강은보는 손을 잡고 강가를 걸으며 아이의 이름을 지었다. 이경은 “아름다울 ... 캐릭터의 위엄을 유지하려고 노력했다. 사극을 제대로 해보는 건 처음인 김민규는 이번 작품을 통해 현대극뿐만 아니라 시대극도 소화해낼 수 있는 연기력을 입증했다. 왈 역의 이시언은 무거울 수 있는 극의 분위기를 환기시키면서 맛깔스럽게 ...

    텐아시아 | 2020.02.10 07:58

  • thumbnail
    [고침] 체육('마홈스의 마법' 캔자스시티, 50년 만에 슈퍼…)

    ... 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오른 마홈스는 NFL 3년 차 만에 리그 MVP와 슈퍼볼 우승을 모두 차지하며 자신의 시대가 도래했음을 알렸다. 마홈스는 패스 시도 42번 중 26번을 정확하게 연결해 터치다운 2개를 포함해 286 패싱 ... NFL 최고의 명장 중 한 명으로 꼽히는 캔자스시티의 앤디 리드 감독은 사령탑 커리어 21년 만에 첫 슈퍼볼 우승의 감격을 누렸다. 반면 올해 우승했다면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 피츠버그 스틸러스와 더불어 슈퍼볼 최다우승 공동 1위(6회)로 ...

    한국경제 | 2020.02.03 15:24 | YONHAP

  • thumbnail
    '마홈스의 마법' 캔자스시티, 50년 만에 슈퍼볼 우승(종합2보)

    ... 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오른 마홈스는 NFL 3년 차 만에 리그 MVP와 슈퍼볼 우승을 모두 차지하며 자신의 시대가 도래했음을 알렸다. 마홈스는 패스 시도 41번 중 26번을 정확하게 연결해 터치다운 2개를 포함해 286 패싱 ... NFL 최고의 명장 중 한 명으로 꼽히는 캔자스시티의 앤디 리드 감독은 사령탑 커리어 21년 만에 첫 슈퍼볼 우승의 감격을 누렸다. 반면 올해 우승했다면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 피츠버그 스틸러스와 더불어 슈퍼볼 최다우승 공동 1위(6회)로 ...

    한국경제 | 2020.02.03 13:21 | YONHAP

  • thumbnail
    데뷔 50년 이장희 "내 노래 지금이 절정…음악과 동행 후회없어"

    ... 노래를 만들면서 상상한 노년의 나이조차 훌쩍 넘어섰지만, 여전히 성량은 젊은 시절처럼 쩌렁쩌렁했다. 가수이자 한 시대를 풍미한 아이콘이었던 이장희가 음악 인생 50년을 되돌아보는 콘서트를 연다. 그는 오는 3월 29일 세종문화회관 ... 다른 대표곡 '그건 너'를 선사한 뒤 "10∼20대에 노래를 시작해 20대에 데뷔하고, 이제 50년이 됐다고 하니 감격스럽다"고 말했다. 1960년대 무교동 음악감상실 '쎄시봉' 주요 멤버로 활동한 이장희는 지난 1971년 인기 DJ ...

    한국경제 | 2020.01.30 16:51 | YONHAP

  • thumbnail
    '전설' 조치훈 "한국 드라마·트로트 틀어놓고 바둑 공부하죠"

    ... MVP로 선정됐다. 2017년 처음 시니어리그에 참가했을 때, 조치훈은 "한국 기전에 참가하는 꿈을 이뤘다"고 감격했다. 계속 그 꿈을 이어나가다 보니 시니어리그의 확고한 에이스로 자리를 잡았다. 조치훈은 "한국 기사들이 나를 ... 바둑을 둬 보는 정도이지, 요즘 유행하는 '인공지능(AI)'으로 공부하지는 않는다고 밝혔다. 조치훈은 "지금 시대에는 바둑 공부를 하기가 싫다. 너무 머리가 아프다. 내가 어릴 때 일본에 가서 공부했던 바둑과 180도 다르다. ...

    한국경제 | 2020.01.29 14: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