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0,4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적 후 첫 홈런' 남태혁 "장타 압박 있지만, 정확도부터"

    ... 때에도 '삼성에 좋은 좌투수가 많으니, 대타 준비를 하자'고 마음먹었다"며 "경기 전, 식사할 때 선발 출전한다는 걸 알았다. 다시 선발 출전 준비를 했고, 첫 타석에서 운 좋게도 홈런을 쳤다"고 담담하게 말했다. 염경엽 감독은 올 시즌 '상대가 좌완 투수를 선발로 내세울 때' 남태혁을 활용한다. 출전 기회가 늘긴 했지만, 아직 주전이라고 볼 수는 없다. 남태혁은 "아직 내가 SK에서 완전하게 자리 잡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내 위치와 역할에 맞게 ...

    한국경제 | 2020.06.06 20:33 | YONHAP

  • thumbnail
    코치 물갈이도 속수무책…한화, 단일시즌 최다 타이 13연패(종합)

    ... 두들겼다. 안치홍의 보내기 번트, 이대호의 고의 볼넷으로 이어간 1사 1, 2루에서 강로한이 1루수 키를 넘겨 우익수 앞으로 가는 안타를 날렸다. 전준우가 재치 있는 슬라이딩으로 먼저 홈을 터치해 경기를 끝냈다. 이강철 kt 감독은 강로한 타석 때 어깨가 강한 멜 로하스 주니어를 좌익수에서 우익수로 보냈고, 로하스는 기대에 부응하듯 정확한 홈 송구를 뽐냈지만, 전준우의 손이 더 빨랐다. 키움도 9회 말 우측 펜스를 때린 전병우의 끝내기 안타에 힘입어 LG ...

    한국경제 | 2020.06.06 20:27 | YONHAP

  • thumbnail
    열흘간 '시네마 여정' 마친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

    ... 폐막한다. 영화제 조직위원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예년처럼 별도 폐막식을 열지는 않았다. 올해 영화제는 코로나19 여파로 '무관객'으로 치러졌다. 영화제 출품작 심사를 위해 심사위원, 영화감독, 배우 등 최소 인원만 상영관에 입장하고 일반 관객은 출입할 수 없는 형태였다. 일반 관객은 국내 실시간동영상서비스(OTT) 웨이브(WAVVE)에서 출품작을 관람해야 했다. 영화제 조직위는 전날 기준 5천여건의 온라인 상영작이 결제됐다고 ...

    한국경제 | 2020.06.06 20:23 | YONHAP

  • thumbnail
    '시즌 첫 연패' 서울 최용수 "책임은 감독의 몫…제가 부족하다"

    프로축구 K리그1 디펜딩 챔피언 전북 현대에 대량 실점하며 시즌 첫 연패의 쓴맛을 본 FC서울의 최용수 감독은 패배를 자신의 책임으로 돌리며 선수들에게 힘을 실었다. 최 감독은 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전북과의 K리그1 5라운드 홈 경기를 마치고 기자회견에서 "전반에는 나쁘지 않은 흐름을 이어가며 상대 빌드업에 선수들이 잘 대비했지만, 문제는 후반이었다. 후반 이른 시간 실점으로 전체적인 균형이 좋지 않았다"고 돌아봤다. 이날 서울은 전반 ...

    한국경제 | 2020.06.06 19:59 | YONHAP

  • thumbnail
    13연패 한화이글스, 왜 코치 없이 경기 치렀나

    ... 이동하라는 지시도 받지 못했다. 코치들은 개인 짐을 싸 자택으로 이동했다. 한화는 이날 빈자리를 대체할 수 있는 코치를 콜업하지 않고 NC전을 치렀다. 투수 교체와 불펜 투수 준비, 야수 교체 등 거의 모든 결정을 한용덕 감독이 홀로 했다. 한 감독은 경기 중 직접 마운드에 올라가 투수를 교체하기도 했다. 한 감독의 곁엔 전형도 작전코치, 채종국 수비코치, 고동진 주루코치, 차일목 배터리코치 등 4명뿐이었다. 한화는 수석·투수·타격코치 부재 속에 2-14 ...

    한국경제 | 2020.06.06 19:17 | YONHAP

  • thumbnail
    '최고령 선수' 이동국 멀티골…전북, 서울 완파하고 선두 탈환

    ...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FC서울에 4-1로 대승했다. 강원FC와의 4라운드에서 센터백 홍정호의 이른 퇴장으로 수적 열세 속에 져 리그 3연승을 중단했던 전북은 이날 조제 모라이스 감독이 지난 경기 퇴장으로 벤치를 비운 가운데 시즌 최다 득점 경기로 승점 3을 따내 선두(승점 12)를 탈환했다. 반면 서울은 4라운드 성남FC에 0-1로 덜미를 잡힌 데 이어 시즌 첫 연패에 빠지며 7위(승점 6)에 자리했다. ...

    한국경제 | 2020.06.06 18:30 | YONHAP

  • thumbnail
    김연경 복귀…이재영·다영과 함께 '제2의 흥국생명 전성시대'

    ... 프레스코(29)의 공격 점유율은 몇 %일까'라는 뼈 있는 농담이 나올 정도로 흥국생명의 공격진은 막강하다. 여기에 김연경과 이재영은 수비에서도 공헌도가 높은 레프트다. 김연경의 흥국생명 복귀 가능성이 불거진 뒤 V리그 여자부 감독들 사이에서 "압도적인 우승 후보 흥국생명에, 다른 5개 팀이 도전하는 구도가 될 것"이라는 말이 나왔다. 일부 감독은 "2020-2021시즌 우승 팀은 흥국생명으로 정해진 것 아닌가"라는 한탄도 했다. 김연경이 흥국생명에서 ...

    한국경제 | 2020.06.06 16:36 | YONHAP

  • thumbnail
    '편의점 샛별이' 지창욱X김유정, 비주얼 맛집이네

    ... 6월 19일 첫 방송된다. ‘편의점 샛별이’는 훈남 점장 최대현(지창욱 분)과 4차원 알바생 정샛별(김유정 분)이 편의점을 무대로 펼치는 24시간 예측불허 코믹 로맨스. ‘열혈사제’ 이명우 감독이 선보이는 웃음 빵빵 ‘코믹 맛집’ 드라마를 예고하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앞서 공개한 티저 영상 등을 통해 ‘편의점 샛별이’는 ‘순한맛’ 허당 점장 지창욱과 ...

    텐아시아 | 2020.06.06 16:33 | 김예랑

  • thumbnail
    '방구석1열' 유아인, 2020년 버전 조태오의 모습은?

    ... 극찬했다. 이어 유아인은 ‘베테랑’의 천만 관객 돌파에 대해 “개봉 초반 당시만 해도 전혀 예상하지 못 했는데 지속해서 관람객 수가 상승하면서 꿈이 이뤄졌다.”라고 밝혔다. 이어 류승완 감독에게 ‘조태오’ 역에 빙의해 대사를 제안했지만 결국 채택되지 않은 촬영 비하인드까지 언급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유아인은 최고의 명대사인 ‘어이가 없네’에 대해 “세상에 어이없는 ...

    스타엔 | 2020.06.06 16:25

  • thumbnail
    허삼영 삼성 감독 "구자욱, 다음 주에는 1군 복귀 기대"

    구자욱(27·삼성 라이온즈)이 이르면 다음 주에 1군으로 복귀할 전망이다. 야수진의 연이은 부상 이탈로 고심하는 삼성에는 희소식이다. 허삼영 삼성 감독은 6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와의 방문 경기를 앞두고 "구자욱은 오늘도 퓨처스(2군)리그 경기에 출전했다. 다음 주에는 1군에서 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구자욱은 왼쪽 내전근 부상으로 5월 26일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지난 2일 타격 훈련을 재개한 ...

    한국경제 | 2020.06.06 15: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