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0,6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악의꽃' 문채원·이준기 종영 소감 전해 "유독 여운 길게 남아"

    ... 입증한 도현수 역의 이준기는 “지난 7개월이라는 시간 동안 달려온 ‘악의 꽃’이 모두 마무리 되었다. 사실 처음 시작했던 때만 해도 어렵게 느껴지고 잘 해낼 수 있을까라는 부담감이 컸었다. 함께 해주신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분들 그리고 동료 배우분들 덕분에 잘 마무리 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감사의 인사를 보냈다. 이어 “무엇보다 ‘악의 꽃’을 함께 즐겨주시고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이 계셔서 ...

    연예 | 2020.09.24 01:49 | 장지민

  • thumbnail
    장성우 "고향 부산에서 활약 기분 남달라" [사직:생생톡]

    ... 장성우는 `만루 홈런 쳐 기분 좋지만, 그보다 부산에서 첫 승했다는 것이 더 기쁘다. 어제 지고 나서 선수단끼리 의식해 '한 번은 이기고 가자'고 했다. 고향에서 잘하게 돼 기분이 남다르다`고 말했다. 이강철 감독 역시 `어제 지고 오늘 이기려 하는 의지가 돋보였다`고 칭찬했다. 이 감독은 22일 브리핑에서 올 시즌 KT가 한 단계 성장하는 데 `장성우 역할이 크다`고 했다. 공격력, 볼배합 등 여러 면에서 발전했다는 얘기였다. 장성우는 ...

    한국경제 | 2020.09.24 00:16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이강철 감독 "장성우 데뷔 첫 만루 홈런 축하한다" [사직:코멘트]

    ... 타자 장성우가 데뷔 첫 만루 홈런 포함 2안타 5타점으로 맹활약했다. 3번 타자 멜 로하스 주니어는 2안타 멀티 히트 2타점으로 지원 사격했고, 4번 타자 강백호가 결승타 한 방으로 승리를 불러 왔다. 경기가 끝나고 이강철 감독은 `쿠에바스가 5이닝을 소화 하며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며 `강백호의 결승타와 장성우 만루 홈런 등 타선에서 선발 전원 안타 기록하는 활발한 공격력을 선보이며 승리할 수 있었다`고 총평했다. 그러면서 `특히 선수들이 어제 패배 ...

    한국경제 | 2020.09.23 22:29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월간 에이스 실종, 롯데 샘슨 다시 난조 [사직:포인트]

    ... 볼넷으로 내 보내고 다음 타자 장성우에게 동점 적시타를 맞았다. 샘슨, 김준태 배터리는 이후 스퀴즈까지 막으며 추가 실점하지 않았다. 롯데 수비는 계속해서 샘슨을 도우려 했다. 김준태, 딕슨 마차도가 도루를 저지하려 애썼고, 허문회 감독이 비디오 판독까지 모두 소진하는 등 샘슨이 정상 투구할 수 있게 돕는 노력이 있었다. 하지만 샘슨은 5회 초 첫 3타자 연속 출루 허용으로 역전당하고 마운드에서 내려갔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연...

    한국경제 | 2020.09.23 22:06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연승' 류중일 감독 "오지환, 공수에서 돋보이는 활약" [잠실:코멘트]

    ... 2안타 4타점을 폭발시키며 또 한번 해결사 능력을 과시했다. 홍창기와 오지환은 각각 2안타 2득점, 3안타 1ㅌ타점 2득점으로 테이블 세터 역할을 톡톡히 했다. 라모스가 솔로 홈런, 정주현도 2안타로 힘을 보탰다. 경기 후 류중일 감독은 `선발 윌슨이 7이닝을 잘 던져줬고 이어 나온 최동환과 마지막 정우영도 모두 잘 막아줬다. 공격에서는 홍창기와 김현수의 활약이 좋았고, 특히 오지환이 공수에서 돋보이는 좋은 활약을 보여줬다`고 평했다. eunhwe@xpo...

    한국경제 | 2020.09.23 21:41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손혁 감독 '기분 좋은 승리'[포토]

    [엑스포츠뉴스 광주, 김한준 기자] 23일 오후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 키움이 4타수 3안타 2홈런 5타점을 기록한 김하성의 활약에 힘입어 KIA에 13:1 대승을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 승리한 키움 손혁 감독이 선수들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23 21:23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노노부양 시대, 자산관리법 5가지

    ... 직장에 갖지 못해 부모에게 경제적으로 의지해 살아가는 젊은이들이 늘어나기 시작했다. 노노부양, 죽어서도 자녀를 부양해야 하는 현실 영화를 좋아하는 사람이면 2019년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과 2020년 아카데시상식에서 작품상과 감독상 등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을 '패러사이트'라고 부르던 장면을 기억할 것이다. 패러사이트란 영어로 '기생충'을 의미하므로, 패러사이트 싱글을 굳이 번역하자면 '기생하는 독신'이라고 할 수 있다. 물론 그들의 ...

    Money | 2020.09.23 21:19

  • thumbnail
    "브룩스 가족 무사하길"…경쟁 중에도 빛난 '동업자 정신'(종합)

    ... 위반 차량에 큰 사고를 당했는데, 차량에는 부인과 자녀 2명이 타고 있었다고 한다. 이날 키움전에 선발 등판한 KIA 양현종은 모자에 브룩스 아들의 이름인 '웨스틴(Westin)'의 이름을 적고 쾌유를 빌었다. 맷 윌리엄스 감독을 비롯해 KIA 선수단도 브룩스 가족의 이니셜을 적고 팀의 에이스에게 닥친 불행을 함께했다. 같은 야구인이라는 동질감 속에서 브룩스를 걱정하는 마음에는 아군과 적군의 구분이 없었다. 키움은 경기 내내 세리모니를 자제했다. ...

    한국경제 | 2020.09.23 20:39 | YONHAP

  • thumbnail
    윌리엄스 감독 '타선이 안터지네'[포토]

    [엑스포츠뉴스 광주, 김한준 기자] 23일 오후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 KIA 윌리엄스 감독이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23 20:15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법원 "곽현화 노출 장면 무단 공개 영화감독, 2000만원 배상"

    법원이 동의 없이 상반신 노출 장면을 공개했다며 영화감독을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한 배우 곽현화의 손을 들어줬다. 24일 서울중앙지법 민사83단독 이예림 판사는 곽씨가 이수성 감독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곽씨에게 2000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로 판결했다. 이 감독은 지난 2012년 자신이 연출하는 성인영화에 출연하기로 한 곽씨와 계약하면서, 구두로 상반신 노출 장면을 촬영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

    한국경제 | 2020.09.23 19:51 |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