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90,0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대호 5타점' 허문회 감독 "4번 타자 면모 보여줬다" [야구전광판]

    ... 15경기 만에 시즌 첫 세이브를 올렸다. 경기가 끝나고 김원중은 `어려운 경기에서 끝까지 리드를 지켜 연승을 잇게 돼 기쁘다`며 `세이브 기회가 다소 늦게 만들어졌지만 내가 할 수 있는 것에 집중하려 했다`고 말했다. 허문회 감독은 `어려운 경기였는데 선수들이 마지막까지 집중해준 덕분에 승리할 수 있었다`며 `특히 이대호는 중요한 순간마다 4번 타자의 면모를 보여 줬다`고 칭찬했다. 이어 `김원중 역시 8회 초부터 등판한 상황이었는데, 경기를 잘 마무리해 줬다. ...

    한국경제 | 2021.04.22 05: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결승골' 손흥민, 평점 7.7점으로 팀 내 2위...1위는 '베일'

    ... 잉스에게 먼저 헤더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토트넘은 후반 15분 가레스 베일이 박스 오른쪽에서 반대편 골대를 보고 감아 차는 슈팅으로 동점을 만들었고 후반 45분엔 손흥민이 페널티킥을 성공시켰다. 프리미어리그 역사상 첫 20대 감독인 라이언 메이슨 감독에게 첫 승을 선사한 손흥민은 훌륭한 활약을 펼치며 좋은 평점을 받았다. 유럽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이날 손흥민에게 7.4점을 부여했다. 동점 골을 넣으며 활약한 베일에게는 이날 경기 ...

    한국경제 | 2021.04.22 04:15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AC밀란 '레전드' 말디니 "나조차 슈퍼리그 몰랐다"

    ... 이어온 AC밀란의 산 역사와도 같은 인물이다. 그는 밀란 유스팀에서 선수 생활을 시작해 1984년 성인 무대에 데뷔한 뒤 25년 간 선수로 활약했다. 아버지인 체사레 말디니 역시 밀란에서 선수 생활 전성기를 보냈고 밀란의 감독직을 맡기도 했다. 파올로의 아들 다니엘 역시 현재 1군 선수단에 포함돼 있다. 한편 밀란은 슈퍼리그 탈퇴의 성명을 내고 `슈퍼리그 프로젝트에 대한 전 세계 서포터즈들의 목소리와 걱정들이 강했고 명확했다. 우리 구단은 이 스포츠를 ...

    한국경제 | 2021.04.22 01: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성난 토트넘 팬들, 경기장 앞에서 시위..."구단주 나가라!"

    ... BEFORE GLORY)'라는 배너를 내걸었다. 한 팬은 홀로 나와 '레비, 당신이 너무나 부끄럽다. 에닉 그룹 나가라'라는 문구가 적힌 배너를 들었다. 토트넘은 슈퍼리그 참가를 밝힌 뒤 곧바로 조세 무리뉴 감독 사단을 경질시켰고 후임 임시 감독으로 29세의 젊은 라이언 메이슨 U19팀 코치를 선임했다. 유럽축구계가 어수선한 와중에 감독 문제로 더욱 어수선했던 토트넘은 프리미어리그 역사상 최연소 감독 타이틀을 달게 된 메이슨 감독과 함께 ...

    한국경제 | 2021.04.22 01:07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손흥민 선발!' 토트넘, 사우스햄튼 전 선발 라인업 발표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손흥민이 새로운 감독 하에서 첫 선발 출장 경기를 갖는다. 토트넘 홋스퍼는 22일(한국시각) 홈에서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29라운드 사우스햄튼과의 경기를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토트넘은 위고 요리스 골키퍼를 비롯해 세르주 오리에-토비 알더베베이럴트-에릭 다이어-세르히오 레길론,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지오반니 로 셀소-탕귀 은돔벨레, 가레스 베일-루카스 모우라-손흥민이 선발 출장한다. 손흥민은 한 ...

    한국경제 | 2021.04.22 01:04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두산 2연패에 빛 못 보는 김재환 부활 [사직:포인트]

    [엑스포츠뉴스 부산, 김현세 기자] 두산 베어스 4번 타자 김재환은 연이틀 맹타를 휘둘렀다. 다만 팀 연패에 빛바랬다. 두산은 4번 타자를 크게 고민하지 않는다. 김태형 감독은 개막 첫 15경기 모두 김재환을 4번 타순에 고정 배치해 왔다. 그만큼 믿는다. 시즌 전 김 감독은 `4번 타자 김재환이 올 시즌 키플레이어`라고도 꼽았다. 중심 타자 2명이 이적해서 양석환, 박건우를 배치했으나, 김 감독은 4번 타자가 중심이 돼 주는 시나리오가 이상적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4.22 00: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佛 뒤늦게 입국 후 격리 의무화…인도·브라질·남아공 등 대상

    ... 개최한 브리핑에서 "상황이 심각한 특정 국가에 대해서는 나사를 더 조일 수 있으며 목록에는 다른 나라가 추가될 수 있다"고 말했다. 프랑스는 그간 외국에서 입국한 사람들에게 자가 격리를 권고해왔지만, 준수 여부를 따로 관리·감독하지 않았다. 하지만 이제는 특정 국가에서 들어온 사람들은 열흘 간 격리할 장소를 신고해야 한다. 호텔 등으로 격리 장소는 스스로 선택할 수 있다. 경찰과 군경찰이 해당 주소지를 방문해 자가 격리 준수 여부를 불시에 점검할 ...

    한국경제 | 2021.04.21 23:19 | YONHAP

  • thumbnail
    이대호, 역전 결승 3점포…롯데, 홈런 공방전 속에 두산 제압

    ... 왼쪽 담을 넘어가는 역전 3점 아치를 그렸다. 시속 157.8㎞로 날아가 외야 관중석에 안착한 타구에 롯데 팬들은 열광했다. 두산도 끈질기게 추격했다. 5-7로 뒤진 7회 허경민이 좌중월 솔로포를 터뜨렸다. 하지만 김태형 두산 감독이 가장 신뢰하는 불펜 투수 박치국이 7회말 한동희와 이병규에게 연속 사사구를 허용하며 다시 위기에 빠졌다. 롯데는 안치홍의 희생 번트와 손아섭의 고의사구로 1사 만루 기회를 만든 뒤, 전준우의 좌익수 쪽 2타점 2루타로 달아났다. ...

    한국경제 | 2021.04.21 22:56 | YONHAP

  • thumbnail
    수베로 감독 "만루 막은 5회, 올해 김민우 최고의 이닝" [대전:코멘트]

    [엑스포츠뉴스 대전, 조은혜 기자] 한화 이글스가 3연승을 달성, 키움 히어로즈를 7연패로 몰아넣었다.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이 이끄는 한화는 2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과의 팀 간 2차전에서 4-3 승리를 올렸다. 이날 승리로 한화는 시즌 첫 3연승을 달성하며 시즌 전적 7승8패를 만들었다. 반면 최하위 키움은 7연패에 빠지며 5승11패가 됐다. 선발 김민우는 5이닝 동안 7사사구를 기록했으나 ...

    한국경제 | 2021.04.21 22:40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중국, 코로나19 백신 접종 2억 도스 돌파…의료진 80% 접종 마쳐

    ...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가 21일 발표했다. 중국 내에서 의료진의 80%는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집계됐다. 위건위는 백신 공급 부족으로 이미 1차 접종을 한 사람들이 2차 접종을 제때 하지 못 하는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한다고 촉구하면서 관리감독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은 미국 등보다 느린 백신 접종 속도를 높이기 위해 백신 접종을 독려하고 있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4.21 2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