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32,5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3기 신도시 미리 가볼까…2개 특별관도 눈길

    ... ‘제5회 아름다운 우리 아파트 사진공모전’ 수상작을 대상으로 한 전시회가 마련된다. 이와 함께 새만금개발청이 주최한 새만금 사진공모전 관련 전시회도 열린다. 박람회 사무국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방역 규칙을 준수하면서도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같은 장소(코엑스 D홀)에서 아그로플러스와 글로벌비즈익시비션이벤트가 주관하는 ‘2020 더농부 귀농귀촌 페어’도 ...

    한국경제 | 2020.08.13 17:05 | 김진수

  • thumbnail
    하반기 집값 어디로…투자 고수들 '비밀 노트' 열린다

    ... KTB자산운용 부사장은 최근 공모주 상장이 줄 잇는 리츠(부동산투자회사)에 대해 설명한다. 새로운 성장분야로 주목받고 있는 프롭테크와 공유공간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는 행사도 마련된다.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부동산시장에 미치는 영향’ ‘올해 집값 더 오를까, 내릴까’ 등을 주제로 한 패널 토론도 진행된다. 부대행사로 열리는 사업설명회도 관심이다. 참가 업체들이 해외 투자 부동산, ...

    한국경제 | 2020.08.13 17:05 | 윤아영

  • thumbnail
    BTS 소속사 빅히트, 코로나 사태에도 상반기 실적 선방

    방탄소년단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장 방시혁, 이하 빅히트) 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다양한 수익사업을 통해 실적 악화를 최소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방시혁 빅히트 의장(사진)은 13일 유튜브채널을 통해 회사설명회를 열고 "올 상반기 매출 2940억원, 영업이익 497억원(연결 기준)을 기록했다"며 "지난해 전체의 절반 수준"이라고 밝혔다. 사상 최고실적을 거둔 지난해 매출은 5872억원, ...

    한국경제 | 2020.08.13 17:04 | 유재혁

  • 주식·채권값 '동반 강세' 멈추나

    채권 금리가 오름세다. 위험자산인 주식과 안전자산인 채권 가격이 모두 올랐던 ‘불편한 동거’가 끝날지 관심이 쏠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터진 후 주식, 채권, 원자재 등 세계 자산 가격은 동반 상승했다. 각국이 앞다퉈 돈을 풀며 유동성이 대폭 늘어난 영향이다. 경기가 좋아질지, 나빠질지 불확실성이 너무 컸던 것도 작용했다. 이는 세계적인 현상이다. 지난달 미국 S&P500지수가 5.5% ...

    한국경제 | 2020.08.13 17:04 | 임근호

  • thumbnail
    '진단키트 대박' 씨젠, 2분기 영업익 30배 늘었다

    ...단키트를 생산하는 씨젠이 올 2분기에 시장 기대치를 뛰어넘는 1600억원대의 영업이익을 냈다. 코스닥시장 상장사 중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 CJ ENM, 펄어비스 등을 제치고 가장 돈을 많이 번 회사가 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 이후 진단키트 수출이 급증하면서다. 씨젠은 올 2분기 매출이 2748억원, 영업이익은 1689억원을 기록했다고 13일 공시했다. 지난해 2분기 매출이 292억원이었던 것을 고려하면 같은 기간 매출이 아홉 배 급증했다. ...

    한경헬스 | 2020.08.13 17:03 | 김우섭

  • thumbnail
    코로나發 사업재편 가속…기업결합 420건 '사상 최대'

    올해 상반기 공정거래위원회가 심사를 마친 인수합병(M&A) 등 기업결합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사모펀드(PEF) 등이 적극적으로 M&A에 나선 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기업들의 사업 재편이 가속화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13일 공정위가 발표한 ‘2020년 상반기 기업결합 동향’을 보면 올해 상반기 심사가 끝난 기업결합은 424건으로 지난해 상반기(349건)보다 75건(21.5%) ...

    한국경제 | 2020.08.13 17:03 | 성수영

  • thumbnail
    가계 1인당 현금성 자산 3000만원 돌파…집값 오를 수 밖에

    ... 작년 월평균 증가액(17조6000억원)을 크게 웃돈다. 한은 관계자는 “기업과 가계에 대한 대출이 늘어 통화량이 급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은이 지난 3월 이후 기준금리를 대폭 내린 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자금난에 빠진 가계·기업에 대한 대출 지원이 확대된 영향이다. 3~4월엔 기업 부문 통화량이 많이 늘었다. 3월에만 33조원, 4월에만 22조원 증가했다. 이 기간 기업의 자금 경색이 심해져 대출 지원이 ...

    한국경제 | 2020.08.13 17:02 | 서민준

  • thumbnail
    바이든·해리스 첫 합동유세…"트럼프·펜스는 실패한 정부"

    ... 있는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한 고등학교 강당에서 열린 유세를 통해 “우리는 그를 선출한 사람들보다 자신에게 더 신경 쓰는 대통령을 두고 있다”고 트럼프 대통령의 리더십을 비판했다. 미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데 대해서도 “그것을 처음부터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은 트럼프의 실패 때문”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이어 “우리는 트럼프와 펜스의 실패한 정부를 받아들일 필요가 ...

    한국경제 | 2020.08.13 17:01 | 주용석

  • thumbnail
    월마트 충성고객 뺏은 아마존 "석 달 만에 10년치 성장 이뤘다"

    ... 아마존은 45%로 올라갔다. 코로나19가 촉발시킨 소비자 행태 변화를 아마존이 제대로 포착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미국에서 코로나19가 확산하던 초기에 아마존은 고전했다. 배송 시간은 지연됐고 재고 확보도 더뎠다. 코로나19 감염을 우려한 직원이 현장에서 이탈하는 일도 많았다. 일각에선 성장세에 끼어 있던 거품이 드러났다고 지적했다. 아마존은 17만5000명 고용이라는 승부수를 띄웠다. 창고 등 유통망의 보건 안전 조치도 강화했다. 투자자는 안심했다. 아마존 ...

    한국경제 | 2020.08.13 17:00 | 강현우

  • thumbnail
    '버핏지수' 100% 넘었다…세계증시 거품론 확산

    ... 포천과의 인터뷰에서 “적정 주가 수준을 측정할 수 있는 최고의 척도”라고 강조하며 유명해졌다. 세계 시총은 작년 말 90조달러에 육박하면서 GDP(91조9800억달러) 추월을 앞뒀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주춤했다. 최근 대형 정보기술(IT) 업체 중심으로 투자금이 쏠리면서 전체 시총이 GDP를 뛰어넘었다. 세계 증시의 버핏 지수가 100%를 넘긴 건 2000년과 2008년, 2018년 등 세 번뿐이었다고 ...

    한국경제 | 2020.08.13 17:00 | 조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