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21-130 / 3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反조원태 찍어주세요"…KCGI '위임장 확보' 알바 모집중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경영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 주주들로부터 위임장을 받는 아르바이트를 모집하고 있다. 조 회장 측과 ‘3자연합’ 측의 지분율 차가 1% 남짓에 불과해 우호지분을 한 주라도 더 늘리기 위해서다. 2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KCGI는 최근 ‘위임장 확보’ 아르바이트를 모집하고 있다. 오는 3월 25일께 열릴 한진칼 정기 주주총회에 대비해 소액주주로부터 ‘주총 ...

    한국경제 | 2020.02.21 17:56 | 이선아

  • 한진그룹 전직 임원 500명…"조원태 회장 공개 지지"

    ... 공개성명서를 통해 “조 회장을 중심으로 한 현재의 경영진을 전폭적으로 신뢰하고 지지한다”고 밝혔다. 전직임원회는 한진그룹에서 상무 이상 임원을 지내고 퇴직한 인사들로, 인원은 500여 명이다. 전직임원회는 “강성부 씨가 지난 20일 기자회견을 통해 한진그룹을 악의적으로 왜곡하는 모습을 보며 분노를 금할 수 없었다”며 “조 회장을 비롯한 현 경영진은 글로벌 무대에서 수십 년 경험을 축적하고 노하우를 겸비한 항공 전문가”라고 ...

    한국경제 | 2020.02.21 14:32 | 이선아

  • thumbnail
    조원태 지지한 한진 前임원들…"조현아 연합은 투기세력" 분노

    ... 구성된 전직임원회는 21일 성명을 내고 "조원태 회장을 중심으로 한 현재의 전문경영진을 전폭적으로 신뢰하고 지지한다"고 밝혔다. 한진그룹에 따르면 전직임원회는 지난 20일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 반도건설 등 ‘3자 연합’이 개최한 기자 회견에 대해 "강성부 KCGI 대표가 한진그룹 경영현황에 대해 악의적인 왜곡을 하는 모습을 보며 우려를 넘어 분노를 금할 수 없다"며 이 같은 ...

    한국경제 | 2020.02.21 09:28 | 오정민

  • thumbnail
    "조원태 물러나라"는 '3자 연합'에 반박 나선 한진…"경영비전 없는 투기세력"

    '반(反) 조원태 연합'(이하 3자 연합)의 일원인 사모펀드 KCGI의 강성부 대표가 20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퇴진을 요구한 데 대해 한진그룹이 반박에 나섰다. 한진그룹은 이날 KCGI의 기자간담회에 대해 "명확한 비전도, 세부적인 경영전략도 제시하지 못한 보여주기식 행사였다"면서 "'조현아 주주연합'(이하 3자 연합)의 근본적인 목표는 차익실현을 노리는 투기세력일...

    한국경제 | 2020.02.20 18:14 | 오정민

  • '3자연합' 한진칼 지분, 조원태 측 추월

    ▶본지 2월 20일자 A15면 참조 반도건설이 한진그룹 지주사인 한진칼 주식을 추가로 사들였다. 이에 따라 반도건설을 비롯해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KCGI(강성부 펀드) 등 ‘3자 연합’의 지분율이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측 지분율을 넘어섰다. 반도건설은 지난 13일부터 19일까지 한진칼 주식 297만2017주(5.02%)를 장내에서 매입했다고 20일 공시했다. 매입 주체는 반도건설 계열사인 대호개발과 한영개발 ...

    한국경제 | 2020.02.20 17:44 | 김재후

  • thumbnail
    KCGI "조원태 경영실패" vs 한진그룹 "3자연합은 투기세력"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경영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강성부 KCGI(강성부펀드) 대표는 20일 기자간담회에서 “조원태 회장이 경영 실패에 책임지고 물러나야 한다”고 주장했다. KCGI는 한진그룹 지주사인 한진칼의 최대주주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반도건설 등과 함께 ‘3자 연합’을 꾸리고 있다. KCGI는 이날 반도건설이 지난 13일부터 한진칼 주식 297만2017주(5.02%)를 추가로 사들였다고 ...

    한국경제 | 2020.02.20 17:29 | 이선아

  • thumbnail
    반도건설, 한진칼 지분 4% 더 샀다…더 치열해진 '남매의 난'

    ... 270만 주를 매입했다. 이 기간 한진칼을 대규모로 사들인 매수 주체는 기타법인이어서 반도건설 계열사 중 하나일 것으로 증권업계는 추정하고 있다. 이날 종가 기준으로는 1300억원어치에 달한다. 업계 추정대로라면 조 전 부사장과 KCGI(강성부펀드)·반도건설 등 ‘3자 연합’의 지분율은 36.65%로 높아진다. 조 회장 모친인 이명희 정석기업 고문, 조현민 한진칼 전무를 포함한 조 회장 측 지분율은 올 들어 1%가량 주식을 추가로 사들인 카카오를 ...

    한국경제 | 2020.02.19 20:38 | 이선아

  • '조현아 연합군' 삐걱…추천 사내이사 자진 사퇴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KCGI(강성부펀드)·반도건설 등 ‘3자 연합’이 한진칼 사내이사 후보로 선임한 김치훈 전 한국공항 상무가 자진 사퇴했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경영권 분쟁 중에 있는 3자 연합이 주총 전부터 삐걱대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18일 한진그룹에 따르면 김 전 상무는 지난 17일 조원태·석태수 한진칼 대표이사에게 보낸 서신을 통해 “3자 연합이 추천한 ...

    한국경제 | 2020.02.18 18:18 | 이선아

  • thumbnail
    '조현아 연합군', 이사후보 사퇴 "건강 사유"라지만 타격 불가피

    ... 전해졌다. 김 전 상무는 또한 서신에서 "한진그룹 모든 구성원들이 힘을 모아 대화합해 한진그룹이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되도록 힘써주시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조 전 부사장과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강성부 펀드), 반도건설 등 3자 연합은 지난 13일 한진칼에 주주제안 형태로 사내이사 4명과 사외이사 4명 등 총 8명의 이사 후보를 추천했다. 사내이사 후보로는 김 전 상무를 비롯한 김신배 전 SK그룹 부회장, 배경태 전 삼성전자 부사장, ...

    한국경제 | 2020.02.18 14:05 | 오정민

  • thumbnail
    '조현아 연합군 추천' 김치훈 자진사퇴…"현 경영진 지지"

    ... 전해졌다. 김 전 상무는 또한 "한진그룹 모든 구성원들이 힘을 모아 대화합해 한진그룹이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되도록 힘써주시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조 전 부사장과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강성부 펀드), 반도건설 등 3자 연합은 지난 13일 한진칼에 주주제안 형태로 사내이사 4명과 사외이사 4명 등 총 8명의 이사 후보를 추천했다. 사내이사 후보로는 김 전 상무를 비롯한 김신배 전 SK그룹 부회장, 배경태 전 삼성전자 부사장, ...

    한국경제 | 2020.02.18 09:28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