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31-240 / 3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진칼 지분 또 늘린 '강성부 펀드'

    한진그룹 지주회사 한진칼의 2대 주주인 KCGI(일명 강성부 펀드)가 보유 지분을 14.98%까지 늘렸다. KCGI는 한진칼 지분을 3월 15일 12.80%에서 24일 14.98%로 2.18%포인트 늘렸다고 공시했다. KCGI는 이 기간 한진칼 지분을 추가로 매입하는 데 406억원의 자금을 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KCGI의 지분 추가 확보로 지난 8일 별세한 한진칼 최대주주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17.84%)과의 지분율 격차는 2.86%포인트까지 ...

    한국경제 | 2019.04.24 17:46 | 이현일

  • thumbnail
    조선내화 주가 흐름, 한진칼과 '판박이'

    ...권시장의 내화물(벽돌) 제조업체 조선내화가 한진칼과 비슷한 주가 흐름을 보이고 있다.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가다가 롤러코스터를 타고 있다. 지난 8일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타계 이후 조선내화가 한진칼 2대 주주인 ‘강성부 펀드(KCGI)’의 주요 투자자(LP)라는 점이 부각되면서다. 조선내화는 15일 장중 15% 가까이 급등했다가 내리막을 타서 결국 보합(10만8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수년간 8만원 선에서 꿈쩍하지 않았던 주가는 ...

    한국경제 | 2019.04.15 17:49 | 조진형

  • thumbnail
    한진家 4남 조정호 "대한항공 지원 못해"

    ... 내야 한다는 점이다. 정석기업, 한진, 대한항공 등 나머지 계열사 지분 매각만으로는 상속세를 낼 여력이 없다. 조 사장이 상속세 마련을 위해 한진칼 지분을 매각할 경우 2대 주주인 KCGI로부터 경영권을 위협받을 수 있다. 강성부 대표가 이끄는 토종 행동주의 사모펀드인 KCGI는 한진칼 지분 13.47%를 보유한 2대 주주다. 시장에선 조 사장이 한진칼 지분을 인수한 뒤 백기사(우호세력) 확보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이 때문에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

    한국경제 | 2019.04.15 17:47 | 강경민

  • thumbnail
    한진칼 지분 일부 매각 불가피…'백기사' 확보 총력전 나선 한진家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면서 그룹 지주회사인 한진칼의 경영권 승계가 순조롭게 이뤄질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진칼 2대주주인 ‘강성부 펀드(KCGI)’가 보유 지분을 계속 늘리면서 경영권을 압박하던 상황에서 2000억원 안팎에 이르는 상속세를 부담해야 하는 변수가 불거졌기 때문이다. 가장 큰 궁금증은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등 오너 일가가 한진칼 지분 매각 없이 상속세 재원을 확보할 수 있을지 여부다. ...

    한국경제 | 2019.04.09 17:44 | 조진형/김보형/고윤상

  • thumbnail
    한진家 '한진칼 지배구조' 약화 가능성…KCGI 경영권 위협 더 거세질 듯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타계로 한진칼의 경영권 분쟁이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됐다. 조 회장 보유 지분가치의 절반을 웃도는 상속세를 납부하는 과정에서 조 회장 일가의 지분 희석이 불가피해 보여서다. 한진칼 2대주주인 ‘강성부 펀드(KCGI)’의 경영권 위협은 더욱 거세질 전망이다. 금융투자업계에선 상속세 납부 과정에서 조 회장 일가의 한진칼 지분율이 10%대로 낮아질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다. 한진그룹에 정통한 한 투자은행(IB)업계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19.04.08 17:41 | 이태호

  • 주주 행동주의 '찻잔 속 태풍' 이었나

    ... 보유한 지 6개월을 넘지 않아 주주제안 자격이 없다’는 한진그룹 주장을 받아들였다. 한진칼은 법원 결정에 따라 오는 29일 열리는 주총 안건에서 KCGI의 주주제안 7건을 모두 삭제하기로 했다. 기업 지배구조 전문가인 강성부 대표가 이끄는 KCGI는 지주사인 한진칼 지분 12.01%를 취득해 2대 주주에 오르며 한진그룹을 정조준했다. 하지만 이번 주총에서 안건조차 상정하지 못한 채 물러나게 됐다. 미국계 행동주의 펀드 SC펀더멘털은 지난 21일 열린 강남제비스코 ...

    한국경제 | 2019.03.22 17:37 | 김익환

  • "KCGI 제안, 주총 못 올린다"…서울고법, 한진칼측 항고 인용

    ... 행동주의 펀드 케이씨지아이(KCGI)의 주주제안은 안건으로 올라가지 못하게 됐다. 법원이 ‘KCGI는 지분을 보유한 지 6개월이 지나지 않아 주주제안 자격이 없다’고 주장해온 한진그룹 측 손을 들어줬기 때문이다. 강성부 대표가 이끄는 KCGI의 한진그룹 지배구조 개선 압박은 이번 주총에서는 일단 무산됐다는 평가다. 앞서 세계 최대 의결권 자문사인 ISS는 KCGI의 주주제안에 반대하라고 주주들에게 권고했다. 서울고등법원은 21일 한진칼이 서울중앙지방법원의 ...

    한국경제 | 2019.03.21 18:09 | 유창재/김보형

  • thumbnail
    김상조 "올해 주총, 기업 지배구조 변화 이정표 될 것"

    ... 행동주의(주주가 기업가치를 높이기 위해 경영에 적극적으로 개입하는 활동)가 강세를 띠고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김 위원장은 "이번 주총은 플레이어들이 다양해졌다는 느낌"이라며 "엘리엇 등 외국인 헤지펀드뿐 아니라 강성부 펀드와 같은 국내 행동주의 펀드도 생겼고 국민연금도 들어왔다"며 "국내외 의결권자문기관도 엇갈리는 내용의 분석을 내놓는 등 다양한 플레이어가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상법 개정과 같은 ...

    한국경제 | 2019.03.17 17:46

  • thumbnail
    김상조 "올해 주주총회, 기업 지배구조 변화 이정표 될 것"

    ... 행동주의(주주가 기업가치를 높이기 위해 경영에 적극적으로 개입하는 활동)가 강세를 띠고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김 위원장은 "이번 주총은 플레이어들이 다양해졌다는 느낌"이라며 "엘리엇 등 외국인 헤지펀드뿐 아니라 강성부 펀드와 같은 국내 행동주의 펀드도 생겼고 국민연금도 들어왔다"며 "국내외 의결권자문기관도 엇갈리는 내용의 분석을 내놓는 등 다양한 플레이어가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상법 개정과 같은 ...

    한국경제 | 2019.03.17 13:09

  • thumbnail
    행동주의 펀드 우후죽순…주총 '긴장 모드'

    ... 올해 주주총회 시즌이 본격화하면서 자산운용사의 요구는 더욱 거세질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단순한 요구에 그치지 않고 의결권을 바탕으로 실력을 행사할 기회기 때문이다. 주주총회 가운데 가장 관심을 모으는 곳은 ‘강성부펀드’로 알려진 토종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의 공격을 받고 있는 한진칼과 대한항공이다. KCGI는 한진칼에 감사·이사 선임 및 이사 보수한도 제한 등의 안건을 제안했다. 또 조양호 대한항공 회장의 이사 연임에 ...

    한국경제 | 2019.03.10 17:36 | 나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