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3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에디슨모터스·키스톤, KCGI와 연합…"쌍용차, 전기차 회사로"

    국내 전기버스 업체 에디슨모터스와 사모펀드 키스톤프라이빗에쿼티(PE), KCGI(강성부 펀드) 컨소시엄이 쌍용차를 전기차 업체로 성공시키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컨소시엄은 에디슨모터스의 기술력과 KCGI와 키스톤PE의 자금력을 내세워 쌍용차 인수에 뛰어든 상태다. 9일 강영권 에디슨모터스 대표는 쌍용차 인수를 위한 컨소시엄 관련 업무협약(MOU)을 맺고 이 같이 밝혔다. 컨소시엄은 기존 에디슨모터스-키스톤PE 연합체에 KCGI가 합류하는 방식으로 ...

    한국경제 | 2021.08.09 13:44 | 신현아

  • 에디슨모터스·키스톤PE·KCGI, '쌍용차 인수' 위한 3자연합 결성

    전기버스 업체 에디슨모터스, 사모펀드 운용사 키스톤프라이빗에쿼티(PE), KCGI(강성부 펀드) 등이 쌍용자동차 인수를 위해 3자 연합을 결성한다. 8일 업계에 따르면 이들 업체는 9일 업무협약을 맺고 기업회생절차에 들어간 쌍용차 인수를 위해 컨소시엄을 구성할 예정이다. 에디슨모터스와 키스톤PE가 구성한 기존 컨소시엄에 KCGI도 참여를 결정했다. 에디슨모터스가 쌍용차 인수 및 운영 주체가 되고 키스톤PE와 KCGI가 재무적 투자자(FI)가 될 ...

    한국경제 | 2021.08.08 19:30 | 김형규

  • [인사] 한국딜로이트그룹,여성가족부 등

    ... ◈여성가족부◎승진<과장급>▷양성평등조직혁신추진단 팀장 송영광 ◈제주도 소방안전본부◎전보<소방정 >▷소방정책과장 김영호▷구조구급과장 황승철▷119종합상황실장 양인석▷제주소방서장 고재우▷서귀포소방서장 김지형<소방령>▷안전도시팀장 고행수 ▷구조팀장 양영석▷구급팀장 강익철 ▷상황1팀장 전철하▷상황2팀장 송용주▷제주소방서 예방안전과장 박명기 ▷〃 현장대응과장 고남기▷서부소방서 현장대응과장 김성효▷동부소방서 소방행정과장 강성부

    한국경제 | 2021.06.17 18:23 | 공태윤

  • KCGI, 대림 지분 26.6% 국내 증권사에 매각

    사모펀드 KCGI(대표 강성부)가 보유 중이던 대림(옛 대림코퍼레이션) 주식 전량을 국내 한 증권사에 매각했다. 14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KCGI는 지난 3월 국내 한 증권사에 지분 26.6%(279만8574주)를 모두 넘겼다. 매각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2년 전 통일과나눔재단으로부터 32.7%를 사올 당시 가격(1200억원) 대비 500억원 이상 차익을 남긴 것으로 추정된다. 대림은 DL그룹(옛 대림그룹)의 가장 꼭대기에 있는 ...

    한국경제 | 2021.05.14 17:50 | 이상은

  • thumbnail
    조양호 회장 2주기 맞은 한진家, 차분한 추모…조현아 불참

    ... 않았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추모행사에 불참한 것이다. 그동안 누나(조현아 전 부사장)와 동생(조원태 회장) 간 한진그룹의 경영권을 둘러싼 분쟁은 이달 초 공식적으로 종료됐다. 이는 조현아 전 부사장이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 반도건설과 손잡고 3자연합을 구성해 조 회장에게 반기를 든지 15개월 만이다. 지난해 12월 산업은행의 한진칼 지분 확보를 바탕으로 경영권 분쟁은 조 회장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경영권을 지킨 조 회장은 향후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

    한국경제 | 2021.04.08 16:52 | 오정민

  • thumbnail
    조양호 회장 2주기…'경영권 분쟁 승리' 조원태號, 비상 채비

    ... 1주기 추모행사에 참석하지 않은 조현아 전 부사장이 올해 참석할지 여부는 전해지지 않았다. 그동안 누나(조현아 전 부사장)와 동생(조원태 회장) 간 한진그룹의 경영권을 둘러싼 분쟁은 이달 초 공식적으로 종료됐다.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와 조현아 전 부사장, 반도건설 등 3자연합은 한진칼 주식 공동보유계약이 지난 1일 종료, 상호 간 특별관계가 해소됐다고 2일 발표했다. 이는 조현아 전 부사장이 KCGI, 반도건설과 손잡고 3자연합을 구성해 조 회장에게 반기를 ...

    한국경제 | 2021.04.07 15:40 | 오정민

  • 조현아, 경영권 분쟁서 손 떼나…KCGI에 한진칼 지분 팔았다

    그룹 경영권을 놓고 동생인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대립하던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한진칼 주식 일부를 처분했다. KCGI(강성부펀드)와 반도건설 등 3자 주주연합의 한 축인 조 전 부사장이 경영권 분쟁에서 손을 떼는 수순을 밟고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17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조 전 부사장은 지난 8일 자신이 보유한 한진그룹 지주사인 한진칼 주식 중 1.43%인 5만5000주(주당 6만1300원)를 KCGI에 장외매도했다. 조 전 부사장은 ...

    한국경제 | 2021.03.17 17:49 | 강경민

  • thumbnail
    금호석화, 이번엔 '조카의 난'…'비운의 황태자' 모험 통할까

    ... 반도건설 회장의 동생이다. IS동서 관계자는 “투자 목적으로 지분을 매입했고 인수합병(M&A)과는 관련이 없다”고 설명했다. 박 상무가 KCGI 등 FI들을 접촉하고 있는 정황도 발견된다. 이와 관련, 강성부 KCGI 대표는 “IS동서와는 전혀 교류가 없었고, 손 잡았다는 이야기는 사실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다만 “아무래도 박 상무가 박찬구 회장에게 서운한 것이 많았을 것”이라고 언급해 우호적인 ...

    한국경제 | 2021.01.29 16:39 | 강경민/차준호

  • thumbnail
    대한항공, 아시아나 인수 또 암초…국민연금, 유증에 '반대'

    ... 반대 의결권을 행사하기로 결정했다. 국민연금의 대한항공 지분은 현재 8.11%다. 대한항공은 오는 6일 오전 9시 서울 하늘길 대한항공빌딩에서 정관 변경을 위한 임시 주주총회를 연다. 앞서 지난해 12월 1일 법원이 KCGI(강성부펀드)가 제기한 한진칼 신주 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하면서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했던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가 재차 고비를 맞을 가능성이 발생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국민연금의 지분율을 고려하면 이번 결정이 주총 결과에 ...

    한국경제 | 2021.01.05 15:32 | 오정민

  • thumbnail
    대한항공 사장, 노조 만나 "인위적 구조조정 없다" 재약속 [종합]

    ... 구조조정이 없을 것으로 여러번에 걸쳐 약속했다. 아시아나항공과 대한항공의 정년 퇴직과 자발적인 사직 인력 유출이 1년에 1000명 이상 발생한다는 점을 고려하면 중복 인력은 전체 인력에 비해 크지 않은 상황이라고 강조하고 있다. KCGI(강성부 펀드)가 한진칼을 상대로 제기한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을 법원이 이달 초 기각하면서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작업은 급물살을 타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조종사 노조도 인수 자체를 반대하기에는 부담 요인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0.12.09 17:13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