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한항공, 전직원 순환휴직…이스타, 인력 20% 줄인다

    ... 시행하는 항공사에 최대 6개월간 휴업수당의 90%를 지원하기로 했다. 대한항공은 정부 지원금을 받아 휴직 기간 직원들에게 평균 임금의 70% 또는 통상임금에 해당하는 휴업수당을 지급한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KCGI(강성부펀드)·반도건설·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등 ‘3자연합’이 경영권 분쟁을 지속하고 있는 점도 유급휴직을 택한 배경이다. 항공업계 관계자는 “무급휴직을 택하면 조 회장을 지지했던 ...

    한국경제 | 2020.04.07 17:16 | 이선아

  • thumbnail
    故조양호 회장 1주기, 조현아 올까…항공 위기 속 '남매의 난' 숙제

    ... 1주기를 맞아 오는 8일 경기도 용인시 하갈동 소재 신갈 선영에서 추모 행사를 진행한다. 추모 행사에는 장남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차녀 조현민 한진칼 전무가 참석할 계획이다. 최근 조원태 회장에 반발해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반도건설과 3자 주주연합을 꾸려 경영권 분쟁을 진행 중인 장녀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은 행사에 참석하지 않을 것으로 재계는 보고 있다. '3세 경영'으로 접어든 한진그룹에 경영권 안정화는 아직 ...

    한국경제 | 2020.04.07 09:10 | 오정민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강성부의 KCGI 펀드, 한진칼과 싸울 때 아냐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세계 기업의 주가가 큰 폭으로 떨어지면서 행동주의 헤지펀드가 활동할 수 있는 여건이 형성되고 있다. 국내에서도 한진칼(한진그룹 지주회사) 경영권을 놓고 한진그룹 측과 KCGI(일명 강성부펀드) 간 지분 확보 싸움으로 행동주의 헤지펀드 실체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행동주의 헤지펀드란 행동주의 경제학과 마찬가지로 직접 나서서 수익을 챙기는 헤지펀드를 말한다. 벌처펀드로 인식하는 시각이 있으나 정확한 표현은 아니다. ...

    한국경제 | 2020.04.05 17:30

  • '칼 가는' 3자연합…주총 끝난 후 한진칼 주식 매일 샀다

    ... 지주회사인 한진칼 지분을 더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임시주총 소집을 통해 ‘2라운드’를 준비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반도건설·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함께 3자 연합을 구성하고 있는 KCGI(강성부펀드)는 한진칼 주총이 열린 지난달 27일부터 31일까지 36만5370주(0.62%)를 장내 매수했다고 1일 공시했다. 총 매입가는 237억원 정도다. 이로써 3자 연합의 지분율은 42.74%로 늘어났다. KCGI의 지분이 19.36%로 ...

    한국경제 | 2020.04.01 15:43 | 이선아

  • thumbnail
    대한항공 노조 "조현아 연합, 더 이상 투기판 만들지 말라"

    대한항공 노동조합은 30일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KCGI(강성부펀드)·반도건설 등 ‘3자 주주연합’에 "더 이상 한진그룹과 대한항공을 투기판으로 만들지 말라"는 입장을 밝렸다. 지난주 한진그룹 경영권을 둘러싼 남매간 분쟁의 1라운드격인 한진칼(지주사) 주주총회에서 조원태 회장이 3자 연합에 완승했다. 그러나 3자 연합은 "계속 주주로서의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며 장기전을 ...

    한국경제 | 2020.03.30 16:45 | 오정민

  • thumbnail
    조원태 "항공기 90% 운항중단…정부지원 절실"

    ... “회사의 자구노력을 넘어 정부에서도 적극적으로 지원해주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고 했다. 조 회장은 신속한 경영 안정이라는 과제를 떠안았다. 이번 한진칼 주총에서 조 회장이 승기를 잡았지만 KCGI(강성부펀드)·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반도건설 등 ‘3자연합’이 임시 주총 준비에 나서면서 경영권 분쟁 ‘2라운드’가 펼쳐질 전망이다. 3자연합 관계자는 “한진칼 ...

    한국경제 | 2020.03.29 17:12 | 이선아/이수빈

  • thumbnail
    한진 '남매 분쟁'…조원태 회장 완승

    ... 분쟁이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사진)의 완승으로 끝났다. 한진그룹 지주사인 한진칼은 27일 서울 소공동 본사에서 열린 주주총회에서 조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안건을 가결했다. 조 회장이 누나인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KCGI(강성부펀드)·반도건설 등 ‘3자연합’과의 표결에서 승리한 것이다. 전체 출석 주식 4864만5640주(84.93%) 가운데 조 회장 재선임건에 절반이 넘는 56.67%가 찬성했다. 반대는 43.27%, ...

    한국경제 | 2020.03.27 17:28 | 이선아/김재후

  • thumbnail
    한진칼 '운명의 날'…국민연금도 조원태 손 들어줘

    27일 열리는 한진칼(한진그룹의 지주회사)의 정기 주주총회를 하루 앞두고 국민연금이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사진)의 연임에 찬성표를 던졌다. 국민연금이 사실상 조 회장에게 힘을 실어주면서 조 회장이 KCGI(강성부펀드)·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반도건설 등 ‘3자연합’과의 경영권 분쟁에서 승기를 잡았다는 평가가 나온다. 국민연금은 26일 수탁자책임전문위원회(수탁위)를 열고 조 회장을 비롯해 하은용 대한항공 ...

    한국경제 | 2020.03.26 18:03 | 이선아/황정환

  • KCGI "27일 한진칼 주총, 한진그룹 회생 갈림길"…주주 지지 호소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경영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 정기 주주총회를 하루 앞두고 주주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KCGI는 26일 ‘한진그룹 회생의 갈림길에서 드리는 글’이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한진그룹 경영진이 경영 실패에 아무런 책임도 지지 않는다면 주주와 채권자, 임직원, 고객의 희생이 가중될 것”이라며 “한진그룹에는 독립적인 이사회와 전문경영인체제라는 절박한 응급조치가 ...

    한국경제 | 2020.03.26 13:59 | 이선아

  • thumbnail
    조원태 손 들어준 법원…"반도건설 의결권 3.2% 무효"

    법원이 KCGI(강성부펀드)·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반도건설 등 ‘3자연합’이 한진칼 정기 주주총회의 의결권 행사와 관련해 제기한 가처분신청을 모두 기각했다. 반도건설의 의결권(지분 3.2%) 행사가 제한되면서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경영권 분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지만, 지분 25%에 해당하는 소액주주와 기관투자가의 지지 여하에 따라 경영권 향방이 최종 결정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서울중앙지방법원 ...

    한국경제 | 2020.03.24 17:05 | 이선아/남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