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6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한항공 사장, 노조 만나 달랜다…아시아나 인수 발표 후 처음

    ... 점을 고려하면 중복 인력은 전체 인력에 비해 크지 않은 상황이라고 강조하고 있다. 우 사장은 이와 함께 통합 이후 계획을 상세히 설명하며 아시아나항공 인수 걸림돌로 꼽히는 노조 반대를 누그러뜨리려할 것으로 예상된다. KCGI(강성부 펀드)가 한진칼을 상대로 제기한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을 법원이 이달 초 기각하면서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작업은 급물살을 타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조종사 노조도 인수 자체를 반대하기에는 부담 요인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0.12.09 15:54 | 오정민

  • thumbnail
    '아시아나 통합 탄력' 대한항공 "구조조정 없다" 재차 약속

    ... 수익 증대 효과를 3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는데, 노력한다면 이보다 훨씬 더 많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앞서 법원이 지난 1일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반대해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가 낸 가처분 신청을 기각하면서 산은이 주도하는 양대 항공사 통합 작업에 청신호가 켜진 상태다. 우 사장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 후 스케쥴 개선에 따른 여객과 화물 관련 환승 수요를 추가 유치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

    한국경제 | 2020.12.02 15:27 | 오정민

  • thumbnail
    코스피, 이틀만에 사상 최고치…코스닥 석 달여만에 890선 진입

    ... 상승했다. 하락했다. SK하이닉스, 기아차는 3%대 상승세를 보이며 마감했고 네이버, 삼성SDI도 2%대 강세를 보였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이 순항할 것이라는 전망에 관련주가 강세를 나타냈다. 이날 법원은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을 상대로 낸 '신주발행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다. 아시아나항공은 11% 넘게 올랐고, 자회사인 아시아나IDT 18% 넘게 급등했다. 에어부산 대한항공은 각각 3%대, 5%대 강세였다. 코스닥지수도 상승했다. ...

    한국경제 | 2020.12.01 15:52 | 차은지

  • thumbnail
    대한·아시아나항공 통합 순항에 관련주 '활짝'…아시아나 11%↑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이 급물살을 탈 것으로 예상되면서 관련주가 강세를 나타냈다. 이날 법원은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을 상대로 낸 '신주발행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다. 1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아시아나항공은 전날보다 570원(11.07%) 상승한 5720원에 장을 마쳤다. 자회사인 아시아나IDT 18% 넘게 급등했고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이자 저비용항공사(LCC)인 에어부산은 5%대 강세를 나타냈다. 대한항공은 3% 넘게 ...

    한국경제 | 2020.12.01 15:42 | 채선희

  • thumbnail
    첫 난관 넘은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한진 "위기극복에 최선" [종합]

    법원이 1일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을 상대로 제기한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하면서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작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법원이 조원태 회장과 경영권 분쟁 중인 KCG가 낸 가처분을 인용할 경우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가 무산될 위기였다는 점에서 첫 관문을 넘긴 것이다. 이에 세계 7위 수준 초대형 항공사 출범을 위한 인수 작업이 다시 본 궤도에 들어서게 됐다. 법원, KCGI 제기 한진칼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

    한국경제 | 2020.12.01 15:16 | 오정민

  • thumbnail
    아시아나-대한항공, 통합 운명의 날…항공주 강세

    ... 5,43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대한항공우(10.12%)와 아시아나IDT(5.27%), 한국공항(2.86%), 에어부산(1.16%), 진에어(1.38%), 제주항공(2.15%) 등도 강세다. 서울중앙지법은 이날 KCGI(강성부 펀드) 측이 한진칼을 상대로 낸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에 대해 인용·기각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법원이 가처분 신청을 인용하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은 무산 위기에 직면할 전망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유동성에 어려움을 ...

    한국경제TV | 2020.12.01 09:43

  • thumbnail
    대한항공·아시아나 인수 '분수령'…법원, 오늘 결정한다

    법원이 1일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가 걸린 한진칼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에 대한 판단을 내놓는다. 조원태 회장과 경영권 분쟁 중인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에 대해 제기한 가처분 신청을 법원이 인용할 경우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는 무산 수순을 밟게 된다. 항공업 재편을 위한 '메가 딜' 관련자들의 눈이 법원으로 쏠리고 있다. 법원, 'KCGI 제기' 가처분 신청 인용 혹은 기각 ...

    한국경제 | 2020.12.01 07:54 | 오정민

  • thumbnail
    오늘부터 '수도권 2단계+α' 시행…윤석열 업무 복귀하나 [모닝브리핑]

    ... 있다는 점에서 주목됩니다. ◆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운명의 날'…오늘 法 결정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통합 여부를 결정할 법원 판단이 오늘 나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사모펀드 KCGI(강성부 펀드) 측이 한진칼 상대로 낸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에 대한 인용·기각 여부를 결정합니다. KCGI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자금 마련 방식이 위법하다. 산업은행이 참여하는 한진칼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

    한국경제 | 2020.12.01 07:03 | 김봉구

  • thumbnail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가처분신청 내일 결론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의 운명을 가를 강성부펀드(KCGI)의 가처분 신청 결과가 내달 1일 나온다. 30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KCGI 산하 투자목적회사 그레이스홀딩스가 한진칼을 상대로 신청한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사건의 결정이 내달 1일 나올 예정이다. 한진칼의 대주주로서 조원태 회장과 경영권을 놓고 갈등해온 그레이스홀딩스는 지난 18일 한진칼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 결의에 반발해 가처분을 신청했다. KCGI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

    한국경제 | 2020.11.30 20:00 | 이송렬

  • thumbnail
    내일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가처분신청 결론 나온다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통합의 운명을 가름하는 사모펀드 KCGI(일명 강성부펀드) 산하 투자목적회사 그레이스홀딩스의 가처분 신청 결과가 다음 달 1일 나온다. 서울중앙지법 관계자는 30일 오후 "그레이스홀딩스가 한진칼을 상대로 신청한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사건의 결정이 내일 나올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진칼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대한 법원의 판단에 따라 통합 국적 항공사 출범 여부가 결정되는 것이어서 주목된다. ...

    한국경제 | 2020.11.30 19:3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