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6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한·아시아나항공 통합 순항에 관련주 '활짝'…아시아나 11%↑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이 급물살을 탈 것으로 예상되면서 관련주가 강세를 나타냈다. 이날 법원은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을 상대로 낸 '신주발행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다. 1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아시아나항공은 전날보다 570원(11.07%) 상승한 5720원에 장을 마쳤다. 자회사인 아시아나IDT 18% 넘게 급등했고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이자 저비용항공사(LCC)인 에어부산은 5%대 강세를 나타냈다. 대한항공은 3% 넘게 ...

    한국경제 | 2020.12.01 15:42 | 채선희

  • thumbnail
    첫 난관 넘은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한진 "위기극복에 최선" [종합]

    법원이 1일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을 상대로 제기한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하면서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작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법원이 조원태 회장과 경영권 분쟁 중인 KCG가 낸 가처분을 인용할 경우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가 무산될 위기였다는 점에서 첫 관문을 넘긴 것이다. 이에 세계 7위 수준 초대형 항공사 출범을 위한 인수 작업이 다시 본 궤도에 들어서게 됐다. 법원, KCGI 제기 한진칼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

    한국경제 | 2020.12.01 15:16 | 오정민

  • thumbnail
    아시아나-대한항공, 통합 운명의 날…항공주 강세

    ... 5,43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대한항공우(10.12%)와 아시아나IDT(5.27%), 한국공항(2.86%), 에어부산(1.16%), 진에어(1.38%), 제주항공(2.15%) 등도 강세다. 서울중앙지법은 이날 KCGI(강성부 펀드) 측이 한진칼을 상대로 낸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에 대해 인용·기각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법원이 가처분 신청을 인용하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은 무산 위기에 직면할 전망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유동성에 어려움을 ...

    한국경제TV | 2020.12.01 09:43

  • thumbnail
    대한항공·아시아나 인수 '분수령'…법원, 오늘 결정한다

    법원이 1일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가 걸린 한진칼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에 대한 판단을 내놓는다. 조원태 회장과 경영권 분쟁 중인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에 대해 제기한 가처분 신청을 법원이 인용할 경우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는 무산 수순을 밟게 된다. 항공업 재편을 위한 '메가 딜' 관련자들의 눈이 법원으로 쏠리고 있다. 법원, 'KCGI 제기' 가처분 신청 인용 혹은 기각 ...

    한국경제 | 2020.12.01 07:54 | 오정민

  • thumbnail
    오늘부터 '수도권 2단계+α' 시행…윤석열 업무 복귀하나 [모닝브리핑]

    ... 있다는 점에서 주목됩니다. ◆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운명의 날'…오늘 法 결정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통합 여부를 결정할 법원 판단이 오늘 나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사모펀드 KCGI(강성부 펀드) 측이 한진칼 상대로 낸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에 대한 인용·기각 여부를 결정합니다. KCGI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자금 마련 방식이 위법하다. 산업은행이 참여하는 한진칼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

    한국경제 | 2020.12.01 07:03 | 김봉구

  • thumbnail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가처분신청 내일 결론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의 운명을 가를 강성부펀드(KCGI)의 가처분 신청 결과가 내달 1일 나온다. 30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KCGI 산하 투자목적회사 그레이스홀딩스가 한진칼을 상대로 신청한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사건의 결정이 내달 1일 나올 예정이다. 한진칼의 대주주로서 조원태 회장과 경영권을 놓고 갈등해온 그레이스홀딩스는 지난 18일 한진칼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 결의에 반발해 가처분을 신청했다. KCGI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

    한국경제 | 2020.11.30 20:00 | 이송렬

  • thumbnail
    내일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가처분신청 결론 나온다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통합의 운명을 가름하는 사모펀드 KCGI(일명 강성부펀드) 산하 투자목적회사 그레이스홀딩스의 가처분 신청 결과가 다음 달 1일 나온다. 서울중앙지법 관계자는 30일 오후 "그레이스홀딩스가 한진칼을 상대로 신청한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사건의 결정이 내일 나올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진칼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대한 법원의 판단에 따라 통합 국적 항공사 출범 여부가 결정되는 것이어서 주목된다. ...

    한국경제 | 2020.11.30 19:34 | YONHAP

  • thumbnail
    한진칼 가처분 금명 결정…쟁점별 KCGI·산은 입장은

    ... 발행이나 대출 등 추가적인 채무 부담을 지는 방식도 원리금 상환 부담의 규모와 가능성을 고려하지 않은 비현실적인 대안이라고 한진 측은 보고 있다. 한진그룹은 앞서 낸 입장문에서 "KCGI가 제시한 대안은 실현 가능성이 없다"며 "강성부 KCGI 대표는 말로만 대안이 있다고 주장하지 말고 자기 말에 책임을 져야 한다"고 비판했다. 이번 지원 방안이 조 회장 측 경영권 방어를 위함이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서도 KCGI 측의 일방적인 주장일 뿐이라고 일축한다. 앞서 ...

    한국경제 | 2020.11.30 10:45 | YONHAP

  • thumbnail
    대한항공, 왕산레저개발 매각…아시아나와 통합 가능할까

    ... 3000억원과 영구채 3000억원 등 6000억원을 투입해야 한다. 한편,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운명을 결정하는 법원의 판단이 이르면 이날 혹은 다음달 1일 중 나온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50부(이승련 수석부장판사)는 KCGI(강성부펀드) 측이 한진칼을 상대로 낸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에 대해 이날이나 다음달 1일 결론을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법원이 가처분 신청을 기각하면 인수 작업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지만 반면 인용한다면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는 ...

    한국경제 | 2020.11.30 08:30 | 오정민

  • thumbnail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운명의 날'…법원, 이르면 오늘 판단

    대한항공이 아시아나항공을 인수할 지 여부가 결정된다. 30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50부(이승련 수석부장판사)는 강성부펀드(KCGI) 측이 한진칼을 상대로 낸 신주발행 금지 가처분 신청에 대해 이날 혹은 내일(내달 1일) 결론을 내릴 것으로 보인다. KCGI 측은 산업은행이 참여하는 한진칼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에 대한 신주 발행을 무효로 해달라고 가처분 신청을 했다. 현재 구조에서 의결권 없는 우선주 발행이나 대출만으로도 아시아나항공 ...

    한국경제 | 2020.11.30 07:31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