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4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CGI, 한진 노조에 "오해 풀자" 회동 제안…노조 "여론 선전전"

    ... 선전전"이라며 회동 제의를 거절했다. KCGI는 지난 27일 대한항공과 한진, 한국공항, 진에어 등 계열사 노조들에 회동을 제안하는 공문을 보냈다고 28일 밝혔다. KCGI는 공문에서 "회동이 성사되면 KCGI 측에서 강성부 대표, 신민석 부대표가 참석해 노조 구성원들의 질문과 의견을 듣고 향후 한진그룹 발전 방향을 논의하겠다"며 "허심탄회한 대화로 오해를 불식시키기 위한 제안"이라고 설명했다. 이는 앞서 대한항공과 한진, ...

    한국경제 | 2020.02.28 10:36 | YONHAP

  • thumbnail
    박창진 전 사무장이 본 한진 주총…"조현아 '결심' 긍정적" [라이브M]

    ... 난기류'에 빠진 한진칼 주주총회가 한 달여(다음달 29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경영권을 둘러싼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대립이 격화되고 있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을 중심으로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와 반도건설이 공동 전선을 구축하자 모친인 이명희 정석기업 고문과 동생 조현민 한진칼 전무가 조 회장 편에 섰다. 한진그룹의 경영권을 놓고 가족 간 싸움으로 번진 모습이다. 두 진영 간 보유지분 차이는 1.47%포인트(P)에 불과하다. ...

    한국경제 | 2020.02.28 08:00 | 강경주

  • thumbnail
    조현아 연합 "주주제안, 주총 의안 상정" 소송 제기…한진칼 "사법절차 악용"

    ... 표명했다. 이와 함께 유휴 자산 매각 작업에 착수하며 조 전 부사장이 애착을 가진 그룹 내 호텔·레저사업 구조 개편에 속도를 더하고 나섰다. 27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3자 연합의 일원인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강성부 펀드) 산하 투자목적회사 그레이스홀딩스는 한진칼을 상대로 주주제안을 다음달 정기 주총 의안으로 상정하라는 내용의 가처분을 지난 25일 서울지방법원에 신청했다. 그레이스홀딩스는 다음달 열리는 한진칼의 정기 주총에서 전자투표제 도입과 ...

    한국경제 | 2020.02.27 19:57 | 오정민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한진그룹 경영권 분쟁 관련 공개 토론회 무산…거버넌스포럼, 지배구조 개선안 공개 질의

    ... 거버넌스포럼은 지난 14일 한진그룹의 장기적인 발전을 위해 정책과 전략이 공개돼야 한다며 조 회장 측과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KCGI·반도건설 등 3자 연합 측에 공개 토론회를 제안했다. 조 전 부사장 측에서는 강성부 KCGI 대표 등이 참여하겠다고 답변을 줬다는 게 거버넌스포럼의 설명이다. 그러면서 거버넌스포럼은 조 회장 측과 조 전 부사장 측에 재무구조 개선 방안, 기업 거버넌스(지배구조) 개선 방안에 대한 공개 답변을 요구했다. 아울러 ...

    마켓인사이트 | 2020.02.27 15:22

  • thumbnail
    KCGI "델타항공, 한진칼 지분 취득 의도에 의구심"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가 미국 델타항공이 한진칼 지분을 추가로 매입한 의도에 대해 의구심이 든다고 말했다. 현재 KCGI는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에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손을 잡고 있다. 25일 KCGI는 입장문을 통해 "델타항공의 투자가 대한항공과의 시너지를 높이기 위한 것이라면 재무구조 개선이 시급한 대한항공을 상대로 이뤄졌어야 한다"며 "그러나 델타항공은 사업을 영위하지 않는 지주회사 한진칼을 ...

    한국경제 | 2020.02.25 10:52 | 채선희

  • thumbnail
    '조현아 연합군' 지분 늘리자…델타항공도 한진칼 지분 11%로 확대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에서 조원태 회장의 '우군'으로 간주되는 미국 델타항공이 지분을 확대했다. 앞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KCGI(강성부 펀드)·반도건설 등 등 반(反) 조원태 3자 연합(이하 3자 연합)이 한진칼 지분을 확대한 데 이어 조 회장측에서도 지분 추가 매입 움직임이 나타난 것이다. 델타항공은 한진칼 주식을 추가로 장내 매수해 지분율이 종전 10.00%에서 11.00%로 확대됐다고 24일 공시했다. ...

    한국경제 | 2020.02.24 16:19 | 오정민

  • "反조원태 찍어주세요"…KCGI '위임장 확보' 알바 모집중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경영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 주주들로부터 위임장을 받는 아르바이트를 모집하고 있다. 조 회장 측과 ‘3자연합’ 측의 지분율 차가 1% 남짓에 불과해 우호지분을 한 주라도 더 늘리기 위해서다. 2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KCGI는 최근 ‘위임장 확보’ 아르바이트를 모집하고 있다. 오는 3월 25일께 열릴 한진칼 정기 주주총회에 대비해 소액주주로부터 ‘주총 ...

    한국경제 | 2020.02.21 17:56 | 이선아

  • 한진그룹 전직 임원 500명…"조원태 회장 공개 지지"

    ... 공개성명서를 통해 “조 회장을 중심으로 한 현재의 경영진을 전폭적으로 신뢰하고 지지한다”고 밝혔다. 전직임원회는 한진그룹에서 상무 이상 임원을 지내고 퇴직한 인사들로, 인원은 500여 명이다. 전직임원회는 “강성부 씨가 지난 20일 기자회견을 통해 한진그룹을 악의적으로 왜곡하는 모습을 보며 분노를 금할 수 없었다”며 “조 회장을 비롯한 현 경영진은 글로벌 무대에서 수십 년 경험을 축적하고 노하우를 겸비한 항공 전문가”라고 ...

    한국경제 | 2020.02.21 14:32 | 이선아

  • thumbnail
    조원태 지지한 한진 前임원들…"조현아 연합은 투기세력" 분노

    ... 구성된 전직임원회는 21일 성명을 내고 "조원태 회장을 중심으로 한 현재의 전문경영진을 전폭적으로 신뢰하고 지지한다"고 밝혔다. 한진그룹에 따르면 전직임원회는 지난 20일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 반도건설 등 ‘3자 연합’이 개최한 기자 회견에 대해 "강성부 KCGI 대표가 한진그룹 경영현황에 대해 악의적인 왜곡을 하는 모습을 보며 우려를 넘어 분노를 금할 수 없다"며 이 같은 ...

    한국경제 | 2020.02.21 09:28 | 오정민

  • thumbnail
    한진, 노조에 이어 전직 임원회도 "현 전문경영진 전폭 지지"

    ... 그룹 내에서 상무 이상의 임원을 지내고 퇴직한 500여명으로 구성됐다. 전직임원회는 성명에서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서도 한진그룹은 흔들리지 않고 순항하고 있다"며 "최근 3자 주주연합에서 개최한 기자 회견에서 KCGI 대표 강성부씨가 한진그룹 경영현황에 대해 악의적인 왜곡을 하는 모습을 보며 우려를 넘어 분노를 금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전직임원회는 또 "한진그룹의 주력 산업인 항공산업의 경우 운항, 객실, 정비 등이 협업으로 이뤄지는 복잡다단한 요소들이 ...

    한국경제 | 2020.02.21 09: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