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5,8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X이찬원X김호중, TOP7 657점 획득 -> 최종 우승

    ... 이에 맞서 TOP7은 단체 무대에서 퍼포먼스와 화음, 가창력이 '3박자 앙상블'을 이룬, '젊음의 노트' 무대를 선보였다.TOP7은 평소보다 결의에 찬 보이스로 가창력을 폭발시키는가 하면, 맏형 장민호의 댄스 브레이크로 '초강수 역공'을 던졌다. 결국 TOP7은 노래방 점수 100점을 콜센타 직원들은 72점을 획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TOP7'은 657점을 획득하면서 '현역7'팀과의 2라운드 신청곡 대결에서 승리를 차지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

    스타엔 | 2020.07.10 00:43

  • thumbnail
    [날씨] 내일 새벽 남부지방부터 비…오전에 전국 확대

    금요일인 10일은 새벽부터 남부지방에 비가 내리기 시작해 오전에는 전국으로 확대되겠다. 전라도와 제주도는 오후에 비가 그치겠고, 이외 대부분의 지역은 밤중에 비가 그치겠다. 예상 강수량은 전남 남해안·경북 동해안·경남·제주도 50∼150㎜, 강원영동·전남(남해안 제외)·경북 내륙 30∼80㎜,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전북 5∼40㎜이다.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 교통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3도, 낮 최고기온은 ...

    한국경제 | 2020.07.09 20:00 | YONHAP

  • thumbnail
    中후베이성, 코로나 이어 '대홍수' 직격탄…350만명 피해

    ... 황메이(黃梅)현에서는 폭우로 산사태가 발생해 5가구 주민 9명이 매몰됐다. 후베이성뿐만 아니라 양쯔강 중하류 지역의 피해도 심각하다. 후난성 웨양(岳陽)에서는 7일 정오부터 24시간 동안 319.5mm의 비가 쏟아져 200년 만에 최대 강수량을 기록했다. 영화 '아바타'의 촬영지로도 유명한 관광지 장자제(張家界)에는 지난 6월 28일부터 이달 8일까지 315.5mm의 비가 쏟아졌다. 후난성에서는 8일 오후 5시 30분 기준 7개 시에서 107만명이 ...

    한국경제 | 2020.07.09 17:20 | 이미경

  • thumbnail
    '코로나 직격탄' 中후베이, 이번엔 홍수 엄습…이재민 350만명(종합)

    ... 노인 1명을 제외한 주민 8명이 목숨을 잃었다. 후베이성뿐만 아니라 양쯔강(長江·창장) 중하류 다른 지역의 피해도 심각하다. 후난성 웨양(岳陽)에서는 7일 정오부터 24시간 동안 319.5mm의 비가 퍼부어 200년 만에 최대 강수량을 기록했고, 유명 관광지 장자제(張家界)에는 6월 28일~7월 8일 무려 315.5mm의 많은 비가 쏟아졌다. 후난성에서는 8일 오후 5시 30분 기준 7개 시에서 107만명이 수해를 입었다. 긴급 대피한 주민만 5만1천명에 ...

    한국경제 | 2020.07.09 17:18 | YONHAP

  • thumbnail
    "농심은 타들어 간다" 기록적인 폭우에 썩어가는 강릉 감자

    ... 뜨거운 여름 날씨에 썩고 있었다. 농가들은 수거하는데 들어가는 인건비조차 건질 수 없다며 감자 수확을 포기했다. 강원도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강릉에 쏟아진 비의 양은 250㎜로 1911년 기상 관측 이래 6월 하루 최다 강수량을 기록했다. 농민 박모(60)씨는 "침수된 감자는 다 섞어 유통업자들이 하나도 가져가지 않는다"면서 "애써 가꾼 감자가 썩어가는 것을 바라보는 농민의 가슴은 시커멓게 타들어 간다"고 말했다. 비가 또 내릴 것이라는 예보가 나오자 ...

    한국경제 | 2020.07.09 15:26 | YONHAP

  • thumbnail
    제주·남부지방 '폭우' 쏟아진다…13일엔 전국 비

    ... 분석됐다. 전남 남해안과 경북 동해안, 제주, 울릉도, 독도 등엔 9일부터 11일 오전 9시까지 50~150㎜ 가량의 비가 내릴 것으로 관측됐다. 경남 해안과 제주엔 200㎜ 이상 쏟아지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중부 지방과 전북의 강수량은 5~40㎜ 수준으로 예보됐다. 이 비는 10일 오후 서쪽 지역을 시작으로 점차 그칠 거라고 기상청은 내다봤다. 다만 강원 영동은 11일 이른 오전까지 비가 이어진다. 기상청은 정체전선이 제주 남쪽 해상까지 남하했다가 다시 북상할 ...

    한국경제 | 2020.07.09 14:47 | 정지은

  • thumbnail
    '사랑의 콜센타' 세미 트로트 임영웅vs애절 트로트 신유, '극과 극' 선곡

    ... TOP7은 단체 무대에서 퍼포먼스와 화음, 가창력이 ‘3박자 앙상블’을 이룬, 화려한 무대를 선보였다. 평소보다 결의에 찬 보이스로 가창력을 폭발시키는가 하면, 맏형 장민호의 댄스 브레이크로 ‘초강수 역공’을 던졌던 것. 눈과 귀를 사로잡는 화끈하고 화려한 무대를 선사한 TOP7과 현역7의 마지막 무대에서최종 우승을 거머쥐게 될 팀은 어느 쪽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은 “TOP7과 현역7이 흥 부스터를 ...

    스타엔 | 2020.07.09 13:05

  • thumbnail
    '코로나 직격탄' 中후베이, 이번엔 홍수로 350만명 피해

    ... 10일 다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후베이성뿐만 아니라 양쯔강(長江·창장) 중하류 다른 지역의 피해도 심각하다. 후난성 웨양(岳陽)에서는 7일 정오부터 24시간 동안 319.5mm의 비가 퍼부어 200년 만에 최대 강수량을 기록했고, 유명 관광지 장자제(張家界)에는 6월 28일~7월 8일 315.5mm의 비가 쏟아졌다. 후난성에서는 8일 오후 5시 30분 기준 7개 시에서 107만명이 수해를 입었다. 응급 대피한 인원이 5만1천명, 긴급 생활지원이 ...

    한국경제 | 2020.07.09 11:44 | YONHAP

  • thumbnail
    '홈데렐라' 나르샤, 촬영 도중 눈물 훔친 사연

    ... 리모델링을 위해 집을 점검하자 단열과 방수 등 보강 기능이 전혀 이뤄지지 않은 중환자 수준의 건물 상태를 살리기 위해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총출동한다. 예산 초과와 건물 붕괴위험으로 '홈데렐라' 사상 최초로 공사 중단 위기에 놓였지만 초강수 플랜으로 위기를 탈출한다. 무너질 위기의 집을 살린 리모델링 비법과 리모델링 후의 모습은 과연 어떤 모습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홈데렐라' 사상 역대급 규모인 용인 4층 건물의 회춘 현장은 오는 12일 오전 11시 50분 SBS ...

    bntnews | 2020.07.09 11:22

  • thumbnail
    오늘 밤 제주·남부지방 최고 200mm 많은 비…내일 전국 확대

    ... 가까운 남부지방과 제주도를 중심으로 많은 양이 오겠고 높은 지형으로 인해 비구름이 더욱 발달하는 경남 해안과 제주 남부·산지는 최고 200mm의 매우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저기압과 거리가 먼 서울·경기를 비롯해 그 밖의 중부지방은 5∼40mm의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우리나라를 통과하는 저기압이 더욱 발달하거나 이동 경로가 미세하게 변화해 남풍이 강해지면 제주도와 남부지방의 강수량이 늘어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9 10: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