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1,2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기업가치 분석이 먼저다

    ... 심리적인 압박도 심하고 다른 일과 병행하기도 힘들다. 초보 투자자라면 기본적 분석인 기업 재무가치에 집중하는 게 나은 선택이다. 기업가치가 좋은 기업이라면 장기간 잊고 살기 그만이다. 좋은 기업이라는 합리적 투자 이유도 있으니 강심장 투자자가 될 수 있다. 분할매수 전략으로 손실이면 추가 매수로 매수 단가를 낮추면 되니 장기 투자를 할 만하다. # 가치투자 매력은 위험 최소화 경제학에서 말하는 생산의 3요소는 토지, 노동, 자본이다. 흙수저에게 부동산 투자는 ...

    한국경제 | 2020.07.30 15:13

  • thumbnail
    원희룡 "다음 대선 지면 통합당 없어질 것…이기는 후보 되겠다"

    ...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또 부분적으로 진보꾸러미 속에 있는 거라도 일부 가져올 수 있다는 생각을 한다"고 했다. 대권에 도전하는 마음가짐도 밝혔다. 원 지사는 "저의 앞으로의 정치하는 방향은 '강심장'이다"라며 "강력한 메시지와 실천을 보이고, 삶의 현장속으로, 국민 마음속으로 깊이 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진짜 친문빼고는 대화하고, 손잡고, 삶의 문제 ,시대변화, ...

    한국경제 | 2020.07.15 09:53 | 성상훈

  • thumbnail
    '전전긍긍' 다주택자 여당 인사들…'김상곤 11억 손해'에도 노영민 따라 팔까

    ... 페이스북을 통해 "참여정부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없는데 이 정부에는 다주택자가 많아 충격을 받았다"며 "대통령과 국토교통부 장관이 (집을)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고위공직자의) 강심장에 놀랐다"고 했다. 황규환 미래통합당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공직은 유한하지만 부동산은 무한하다'는 게 청와대 참모진의 인식"이라며 "집을 여러 채 가진 것 자체로 문제가 될 수는 ...

    한국경제 | 2020.07.08 10:58 | 김명일

  • thumbnail
    공민지 "2NE1 탈퇴, 배신자 비난 감당 어려워"

    ... 7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레어템 특집! 본캐로 로그인하셨습니다'로 꾸며진다. 공민지는 8년 만에 토크쇼에 출연, 2NE1 데뷔부터 솔로 컴백까지 전한다. 2012년 SBS '강심장'을 마지막으로 8년 만에 토크쇼에 출연한 공민지는 그간 묵혀왔던 끼를 발산하며 등장부터 남다른 존재감을 보였다. 박나래를 능가하는 트월킹의 정석을 선보이는가 하면, 걸크러시 댄스 무대로 명불허전 댄스 실력을 발휘해 댄스 여제로서의 ...

    연예 | 2020.07.06 18:59 | 김소연

  • thumbnail
    '비디오스타' 공민지 "2NE1은 2집 가수" 공백기에 우울증 고백

    ... 사연을 털어놨다. 이어 2NE1 탈퇴 심경을 고백하며 “배신자라는 얘기는 감당하기 어려웠다”고 전했다. 이에 2NE1 멤버였던 산다라박도 눈물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는 후문. 2012년 SBS '강심장'을 마지막으로 8년 만에 토크쇼에 출연한 공민지는 그간 묵혀왔던 끼를 발산하며 등장부터 남다른 존재감을 보였다. 박나래를 능가하는 트월킹의 정석을 선보이는가 하면, 걸크러시 댄스 무대로 명불허전 댄스 실력을 발휘해 댄스 여제로서의 ...

    연예 | 2020.07.06 16:17 | 김예랑

  • thumbnail
    靑 불려간 김현미…6‧17 대책 보름만에 후속조치 나오나

    ... 주택 시세가 10억원 넘게 올랐다. 참여정부 청와대 홍보수석을 지낸 친여 인사인 조기숙 이화여대 국제대학원 교수는 지난달 29일 페이스북을 통해 "참여정부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없는데 이 정부에는 다주택자가 많아 충격을 받았다"며 "대통령과 국토교통부 장관이 (집을)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고위공직자의) 강심장에 놀랐다"고 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6:49 | 김명일

  • thumbnail
    이 와중에 '똘똘한 한채' 챙기나…노영민 "반포 말고 청주 판다"

    ... 10억원 넘게 올랐다. 이와 관련해 참여정부 청와대 홍보수석을 지낸 친여 인사인 조기숙 이화여대 국제대학원 교수는 지난달 29일 페이스북을 통해 "참여정부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없는데 이 정부에는 다주택자가 많아 충격을 받았다"며 "대통령과 국토교통부 장관이 (집을)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고위공직자의) 강심장에 놀랐다"고 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5:38 | 김명일

  • thumbnail
    지지율 급락 여파인가…文, 김현미 불러 부동산대책 듣는다

    ... 페이스북을 통해 "참여정부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없는데 이 정부에는 다주택자가 많아 충격을 받았다"며 "대통령과 국토교통부 장관이 (집을)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고위공직자의) 강심장에 놀랐다"고 했다. 청와대 참모들조차 다주택을 유지하고 있는 것에 대한 비판이 계속되자 다시 한 번 압박에 나선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리얼미터가 지난달 29일부터 사흘간 진행해 2일 발표한 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

    한국경제 | 2020.07.02 15:15 | 김명일

  • thumbnail
    "文보다 돈"? 청와대 참모들도 집 안 팔고 버텼다

    ... 페이스북을 통해 "참여정부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없는데 이 정부에는 다주택자가 많아 충격을 받았다"며 "대통령과 국토교통부 장관이 (집을)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고위공직자의) 강심장에 놀랐다"고 했다. 황규환 미래통합당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공직은 유한하지만 부동산은 무한하다'는 게 청와대 참모진의 인식"이라며 "집을 여러 채 가진 것 자체로 문제가 될 수는 ...

    한국경제 | 2020.07.02 10:49 | 김명일

  • thumbnail
    "박근혜 말 듣고, 문재인 말 듣지 말걸"…무주택자들의 후회

    ... 조기숙 교수는 "참여정부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없는데 이 정부에는 다주택자가 많아 충격을 받았다"며 "대통령과 국토교통부 장관이 (집을)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고위공직자의) 강심장에 놀랐다"고 했다. 황규환 미래통합당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공직은 유한하지만 부동산은 무한하다'는 게 청와대 참모진의 인식"이라며 "집을 여러 채 가진 것 자체로 문제가 될 수는 ...

    한국경제 | 2020.07.01 12:13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