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1,2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靑 다주택 참모진 지적에 정 총리 "공직자들 솔선수범해야"

    ... 논란이 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참여정부 시절 청와대 홍보수석을 지낸 조기숙 이화여대 국제대학원 교수는 지난 28일 페이스북을 통해 "참여정부 때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별로 없는데 이 정부 공직자는 다주택자가 많아서 충격을 받았다"며 "대통령과 국토부 장관이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강심장에 다시 한번 놀랐다"고 꼬집기도 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30 16:50 | 강경주

  • thumbnail
    "집 팔 기회 드리겠다" 文정부 경고 무시한 사람만 돈 벌었다

    ... 조기숙 교수는 "참여정부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없는데 이 정부에는 다주택자가 많아 충격을 받았다"며 "대통령과 국토교통부 장관이 (집을)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고위공직자의) 강심장에 놀랐다"고 했다. 미래통합당은 논평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남은 임기 동안 집값이 얼마나 오를지 무섭다"며 정부의 부동산 대책을 비판했다. 배준영 통합당 대변인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이 ...

    한국경제 | 2020.06.30 14:05 | 김명일

  • thumbnail
    조기숙 "文대통령, 일본처럼 집값 폭락하니 집 사지 말라 해"

    ... 충격"이라며 "참여정부 때 고위공직자 중에는 다주택자가 많았던 기억이 별로 없는데 이 정부 공직자는 다주택자가 많아서 충격을 받았다"라고도 했다. 이어 "대통령과 국토부 장관이 팔라고 해도 팔지 않는 강심장에 다시 한 번 놀랐다"고 꼬집었다. 조 교수는 지난 25일 올린 페이스북 글에서도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매섭게 비판했다. 조 교수는 "부동산 대책이 임기 3년 동안 스무 번 넘게 나와도 가격이 잡히지 않으면 ...

    한국경제 | 2020.06.28 17:34 | 조미현

  • 아직 이런 나라도?…코로나가 두렵지않은 '강심장' 축구팬들

    지난 28일 벨라루스 수도 민스크에서 열린 벨라루스 프리미어리그 FC 민스크와 디나모 민스크의 경기를 관람하는 축구 팬들이 열띤 응원전을 펼치고 있다. 이날 경기장에는 약 3000명의 축구팬이 경기 를 관전했다. 세계를 공포에 빠뜨린 코로나19 확산 우려에도 벨라루스 프로축구 는 일정을 강행한다는 입장이다. 아이스 하키 선수 출신인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벨라루스 대통령은 "벨라루스는 축구뿐 아니라 그 어떤 것도 취소하지 않는다"...

    한국경제 | 2020.03.30 18:01

  • thumbnail
    TV읽기|이동욱·정해인도 못 살린 시청률…실종된 웃음을 찾습니다

    ... 표방한다. 이동욱, 정해인이라는 화제성 높은 배우를 기용했음에도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의 최고 시청률은 2.9%,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는 첫 회 4.8%에 불과하다. 이동욱은 앞서 SBS '강심장'에서 강호동과 더블 MC를 맡은 바 있다. 또 올해 방영된 Mnet '프로듀스X101'에서 국민 프로듀서 대표로 무대에 올라 출연자과의 소통, 무게감 넘치는 진행으로 합격점을 받은 바 있다. '이동욱은 ...

    연예 | 2019.12.28 08:40 | 김예랑

  • thumbnail
    男배우들, 이름 걸고…'단독 예능'에 도전장

    ...는 이동욱이 단독으로 진행하는 1 대 1 토크쇼다. 출연자의 상황 및 주제와 관련된 장소에서 촬영하며, 게스트의 관심사를 중심으로 이야기를 나눈다. 토크쇼 진행에 대한 욕심을 오랫동안 보여온 이동욱은 SBS 예능 ‘강심장’에서 센스 있는 입담과 진행 능력을 인정받았다.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 ‘무한도전’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등에서도 타고난 순발력과 예능감을 ...

    한국경제 | 2019.11.08 18:22 | 박창기

  • thumbnail
    18번홀 '마의 1m' 퍼트 실수 딛고…조아연, 연장 3차전서 버디 우승

    ... 박세리인비테이셔널(총상금 8억원) 최종 3라운드의 결말이다. 1타 차 단독 선두로 마지막 18번홀(파4)에 들어섰을 때만 해도 조아연의 손쉬운 우승을 예상한 이가 많았다. 조아연은 ‘당돌하다’는 느낌이 들 만큼 타고난 강심장의 소유자다. 하지만 그가 스트로크한 공은 홀 왼쪽으로 흘렀다. 갤러리는 물론 미리 경기를 끝낸 동료 선수들마저 장탄식을 쏟아냈다. 17언더파 196타. 조아연은 동타를 기록한 최혜진(20), 김아림(24)과 3자 연장전에 들어갔고 ...

    한국경제 | 2019.09.29 20:17 | 조희찬

  • thumbnail
    '나 혼자 산다' 성훈, 임수향 등장에 무릎 꿇은 사연

    ... '나 혼자 산다'에서는 임수향이 출연했다. 방송에서 박나래는 임수향이 등장하기 전부터 과거 성훈의 고백담을 털어놓기 시작했다. SBS 드라마 '신기생뎐' 촬영 당시였던 2011년 성훈은 SBS '강심장'에 출연해 "극중 연인 관계로 나온 임수향을 진심으로 좋아한다"고 고백한 바 있다. 박나래는 성훈에게 "지금도 좋아하는가?"라고 물었다. 이에 성훈은 "아니다. 지금도 아니고 그때도 ...

    한국경제 | 2019.08.10 17:56 | 김정호

  • 빨간바지 입고 또 '버디 몰아치기'…김세영, 화끈한 시즌 2승 신고

    ...에서 나왔다. 당시 연장전 상대는 ‘태국 골프 여제’ 에리야 쭈타누깐이었다. 2승째를 거둔 LPGA롯데챔피언십에선 환상의 이글 샷으로 ‘골프 여제’ 박인비(31)를 눌렀다. 김세영의 ‘강심장 DNA’는 어렸을 때부터 했던 태권도에서 나온다는 평가다. 그는 태권도 도장을 했던 아버지의 영향으로 어렸을 때부터 기초 체력을 키웠다. 중학생이던 2007년 초청선수로 출전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대회에선 ...

    한국경제 | 2019.07.15 17:35 | 조희찬

  • thumbnail
    살해 후 표백제 환불까지 받은 '강심장' 고유정 "기억 파편화됐다" 주장 왜

    전 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해 유기한 후 '성폭행 하려해 미안하다'는 조작 문자를 보내 마치 그가 수치심에 극단적 선택을 한 듯 완전범죄를 꾸미려던 고유정(36)이 1일 재판에 넘겨졌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이날 살인과 사체손괴·은닉 혐의로 고유정을 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애초 포함돼 있던 사체훼손 혐의는 검찰수사 단계에서 빠졌다. 시신을 찾지 못한 상태에서 검찰은 범행도구를 주요 증거로 확보했다. 고씨는 지난...

    연예 | 2019.07.01 18:11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