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8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사상 최악 물난리" 섬진강댐 과다 방류 책임 공방전

    ... 결정할 수밖에 없다"며 "이를 조절하려면 기상청의 강우예보에 절대적으로 의지할 수밖에 없는데 최근 강우 불확실성이 너무 커서 미리 알기가 힘들다"고 말했다. 환경부도 "이번 홍수 때는 비가 극한으로 온 데다가 기상청의 예상 강우량이 실제와 다르고, 또 장마가 끝나는 시점을 7월 말로 예보해 미처 대비하지 못한 부분이 있다"며 수공 측에 힘을 실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3 12:51 | 고은빛

  • thumbnail
    美 38노스 "북한 구룡강 범람…핵시설 손상 가능성"

    ... 영변 핵시설을 부분적으로 촬영한 위성사진에선 불어난 강물이 빠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우라늄농축공장(UEP) 같은 중요시설들이 홍수피해를 피했을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북한에선 이달 들어 연일 폭우가 쏟아져 전 지역에 걸쳐 홍수 피해를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통일부에 따르면 지난 1∼6일 북한 강원도 평강군에 내린 비는 854㎜로 북한 연평균 강우량(960㎜)에 거의 근접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3 09:44 | 고은빛

  • thumbnail
    주호영 "호우피해, 댐 관리 실패 때문…미리 물 흘렸어야"

    ... 것은 적기에 수량 관리를 잘못한 탓일 가능성이 크다"라며 "그걸 두고 또 4대강 보 탓을 하는 대통령과 민주당의 무지(無知)는 가히 놀랍다"고 전했다. 이어 홍 의원은 "우리나라는 장마철에 강우량이 집중되기 때문에 장마철에 물을 가둬 뒀다가 갈수기에 물을 흘려보내는 방식으로 수량 관리를 하고 있다"며 "4대강 보도 그런 목적으로 건설했고, 4대강 보로 인해 금년처럼 기록적인 폭우 외에는 낙동강 유역의 홍수피해는 ...

    한국경제 | 2020.08.12 21:09 | 신현보

  • thumbnail
    [속보] 정부 "홍수피해, 댐방류량 조절 아닌 예측 못한 집중호우 때문"

    ... 반박했다. 12일 환경부와 한국수자원공사는 출입기자단 설명회에서 "기상청 예보 등에 따라 홍수조절용량을 충분히 확보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환경부 관계자는 "이번 홍수 때는 비가 극한으로 온 데다가 기상청의 예상 강우량이 실제와 다르고, 또 장마가 끝나는 시점을 7월 말로 예보해 미처 대비하지 못한 부분이 있다"며 "일부 제방은 버틸 수 있도록 설계된 것 이하의 강우에도 유실됐는데 이런 부분은 관계 기관이 앞으로 조사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8.12 19:59 | 신현보

  • thumbnail
    [속보] "경기도 화성·평택·오산 3시 호우주의보"

    기상청은 10일 오후 3시를 기해 화성·평택·오산 등 경기도 3곳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호우주의보는 3시간 강우량이 60㎜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10㎜ 이상 예상될 때 발효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0 15:23 | 신현보

  • thumbnail
    [속보] "충남 아산·당진에 오후 3시 호우주의보"

    기상청은 10일 오후 3시를 기해 충남 아산과 당진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호우주의보는 3시간 강우량이 60㎜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10㎜ 이상 예상될 때 발효된다. 이는 우산을 써도 제대로 비를 피하기 어려운 정도다.

    한국경제 | 2020.08.10 15:21 | 신현보

  • thumbnail
    [속보] "서울 동남·동북권 3시 호우주의보"

    ...강남·서초·강동구(동남권), 노원·성북·중랑·광진·동대문·도봉·강북·성동구(동북권)다. 호우주의보는 3시간 강우량이 60㎜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10㎜ 이상으로 예측될 때 내려진다. 기상청은 "우산으로 비를 다 막기 어려울 정도이며, 계곡이나 하천 물이 불어날 수 있어 유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

    한국경제 | 2020.08.10 15:20 | 신현보

  • thumbnail
    [속보] 김천 등 경북 5곳 호우주의보↑…총 14곳

    기상청은 10일 오후 3시를 기해 김천·영주·상주·문경·예천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호우주의보는 3시간 강우량이 60㎜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10㎜ 이상 예상될 때 발효된다. 우산을 써도 무릎 아래가 다 젖을 정도다. 이밖에 구미·안동·칠곡·의성·군위·봉화·경북북동산지·성주·고령 ...

    한국경제 | 2020.08.10 15:18 | 신현보

  • thumbnail
    [속보] 태백·영월·동해 등 강원 6곳 호우주의보

    기상청은 10일 오전 11시 10분을 기해 태백·영월·정선군평지·삼척시평지·동해·강원남부산지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호우주의보는 3시간 강우량이 60㎜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10㎜ 이상 예상될 때 발효된다. 이는 무릎 아래가 다 젖을 정도의 강우량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0 11:31 | 신현보

  • thumbnail
    [속보] 구미·안동·칠곡·의성·군위 호우주의보 발효

    기상청은 10일 오전 8시35분께 경북 구미·안동·칠곡·의성·군위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호우주의보는 3시간 강우량이 60㎜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10㎜ 이상 예상될 때 발효된다. 우산을 써도 제대로 비를 피하기 어려운 정도다. 기상청은 이 지역에는 하천 범람 등 사고에 관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한국경제 | 2020.08.10 08:52 | 신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