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9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경과 맛있는 만남] 박세리 "은퇴 후 사업가·방송인·감독 변신…'세리키즈'에게 다양한 길 보여줄 것"

    ... 대인기피증까지 겹쳤던 지독한 슬럼프 이름이 독특한 비타민마늘볶음의 아삭함이 미각을 자극했다. 미국에 진출한 많은 한국 골프 선수가 음식 적응에 실패했다는 얘기가 문득 떠올랐다. 미국투어에 정착한 최경주 씨(49)와 투어 진출을 접은 강욱순 씨(53)의 명암이 햄버거에서 갈렸다는 따위의 말들이다. “매운 것 빼고는 가리는 것 없이 잘 먹어요. 중식도 그중 하나고요.” 물론 힐링푸드는 따로 있단다. 김밥과 닭볶음탕, 잡채다. 김밥은 김포공항에 착륙하자마자 ...

    한국경제 | 2019.02.01 16:35 | 이관우/조희찬

  • thumbnail
    SK텔레콤 김연아·윤성빈 '디스 이즈 5G' 광고, 유튜브 조회수 보름 만에 3000만뷰

    ... 관중이 팀을 구성해 이벤트 매치를 벌이기도 했다. SK텔레콤은 5월 인천 영종도에서 골프 스타와 골프 꿈나무들이 멘토·멘티로 참여한 ‘재능 나눔 행복 라운드’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는 최경주 박남신 강욱순 등 베테랑 남자 프로골퍼와 박세리 박지은 한희원 등 여자 골퍼들이 유망주 45명과 라운딩하는 사회공헌 프로암 대회로 진행됐다. 다양한 스타 마케팅에 힘입어 SK텔레콤의 공식 기업 블로그 ‘SKT인사이트’는 개설 ...

    한국경제 | 2018.11.14 16:22 | 김태훈

  • thumbnail
    男골프 50년 역사 '한눈에'…'KPGA 기념관' 문 열었다

    ... ‘KPGA 기념관’을 12일 경기 성남시에 있는 KPGA 빌딩 1층에 개관했다. 이날 행사는 1968년 11월12일 설립된 KPGA의 창립기념일을 맞이해 열렸다. KPGA ‘레전드’인 한장상, 최경주, 강욱순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145㎡(약 44평) 크기의 기념관에는 한국프로골프 발전을 이어온 50년의 역사가 소개돼 있다. 12명의 KPGA 창립회원 소개와 KPGA를 이끌어온 레전드 선수들의 활약상, 그리고 KPGA 코리안투어의 ...

    한국경제 | 2018.11.12 19:10 | 조희찬

  • thumbnail
    "최경주·박세리 선배처럼 세계적인 선수 될래요"

    ... ‘전설의 실력과 경험’을 전수하기 위해서다. 골프계의 두 레전드가 한자리에서 만나는 건 매우 드문 일이다. SK텔레콤은 15일 ‘스승의 날’을 맞아 최경주 박세리를 비롯해 박남신(59) 강욱순(52) 박지은(39) 김영(38) 프로 등 15명의 스타골퍼와 전국 각지에서 선발된 45명의 대한민국 골프 유망주를 멘토와 멘티로 연결해주는 ‘재능나눔 행복라운드’를 열었다. 장소는 17일 한국프로골프(KPGA) ...

    한국경제 | 2018.05.15 18:16 | 이관우

  • thumbnail
    "우리도 랑거처럼"… 노장신화 꿈꾸는 '형님들'

    ... 투어에서도 15승을 올린 만큼 시니어 투어에서도 15승을 거두는 게 목표”라고 말했다. 올 시즌엔 상금왕 타이틀 탈환이 급선무다. 2012년부터 3년 연속 시니어 투어 상금왕에 오른 그는 2~3년 전부터 이부영(53), 강욱순(51), 공영준(55), 신용진 같은 신진 강호들의 대거 등장으로 절대 강자 지위가 흔들리고 있다. 지난달 열린 그랜드CC배 대회를 제패한 김종덕은 랑거처럼 롱벨리퍼터를 사용해 눈길을 끈다. 왕년에 비거리 290야드를 넘나들었던 ...

    한국경제 | 2017.08.04 18:21 | 이관우

  • thumbnail
    강욱순 "삼성서 일하며 배운 '절제·결단·약속'…골프스포츠파크 꿈 이룰 주춧돌 됐죠"

    ... 단원구 초지동 안산스포츠파크 건설현장. 현장을 진두지휘하던 그의 검게 그을린 얼굴에서 험난한 ‘사업가의 여정’이 묻어나왔다. 한국프로골프(KPGA)투어는 물론 아시안투어까지 평정했던 ‘전설의 골퍼’ 강욱순 강욱순스포츠 대표(51)다. ‘강도사’라는 별칭만큼 독종으로도 유명한 그였지만 허허벌판에 대규모 스포츠테마파크를 세우는 일은 녹록지 않은 도전이었다. 지난해 10월 착공한 현장 상황을 진지하게 설명하던 그는 ...

    한국경제 | 2016.07.07 18:29 | 이관우

  • thumbnail
    [야마하·한경 KPGA] '名人열전'…男골프 상금왕 석권한 '金트리오' 출사표

    ... 2승을 거둔 신용진(1996, 2001년)과 박노석(2000, 2003년), 김대섭(2002, 2005년)은 세 번째 우승컵을 노린다. 이와 함께 조철상(1991년), 이강선(1993년), 박남신(1995년), 김종덕(1998년), 강욱순(1999년), 박도규(2004년), 김창윤(2007년), 홍순상(2009년), 손준업(2010년), 김병준(2011년), 이상희(2012년), 김형태(2013년) 등은 두 번째 우승컵에 도전한다. 2011년 일본시니어투어 상금왕에 오르는 ...

    한국경제 | 2014.07.06 21:01 | 한은구

  • thumbnail
    KPGA 선수권은…1958년 첫대회…男골프 '산 역사'…한경·야마하 참여로 '제2 중흥기'

    ... 대회인 한국오픈보다 3개월 빨리 열렸다. 반세기가 넘도록 국내 프로골프의 산실이 돼왔으며 한국오픈과 함께 한국프로골프 코리안투어의 양대 메이저대회로 굳건하게 성장해왔다. 이 대회는 한장상 최윤수 최상호 임진한 김종덕 신용진 최경주 강욱순 박노석 등 스타 플레이어를 배출했다. 최근에는 김대섭 김형성 홍순상 이상희 등 신예 스타를 탄생시켰다. KPGA선수권대회는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열려 올해로 57회를 맞았다. 초대 챔피언은 한국인 최초의 프로골퍼 고(故) 연덕춘 프로로 4라운드 ...

    한국경제 | 2014.06.11 20:58 | 한은구

  • thumbnail
    그리핀, 안개가 가져다 준 '우승 선물'

    ... 대회에 출전했지만 5개 대회에서 커트 탈락한 그리핀은 “한국 코스가 너무 어려워 출전하기 겁났는데 이제는 완전히 적응했다”며 “올해에도 최대한 많이 한국 대회에 출전하겠다”고 덧붙였다. 3라운드까지 그리핀에 1타 뒤져 있던 강욱순(타이틀리스트)은 안타깝게도 역전 우승의 기회를 놓쳤다. 2009년 토마토저축은행 오픈 이후 4년 만에 정상 도전에 나섰던 강욱순은 준우승 상금 1억원을 받아 시즌 상금랭킹 5위로 올라섰다. 제주=한은구 기자 tohan@han...

    한국경제 | 2013.05.19 17:30 | 한은구

  • thumbnail
    SK텔레콤오픈 첫날 최경주 3언더

    국내 남자프로골프 SK텔레콤오픈이 16일 제주 핀크스GC에서 개막했다. 최경주(왼쪽 두 번째)가 동반자 김비오(세 번째)와 4번홀로 이동하고 있다. 최경주는 이날 3언더파 69타를 쳐 공동 40위, 김비오는 4언더 68타로 공동 23위를 기록했다. 매튜 그리핀(호주)이 8언더파 64타로 단독 선두에 나섰고, 강욱순이 1타 차로 2위를 달리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3.05.16 17:12 | 한은구